전체뉴스 9881-9890 / 13,8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신임 케리, 북한 핵실험 '솔로몬의 해법' 찾을까

    ... 브루스 베취톨은 "북한의 태도를 바꾸는 게 미국에만 달려있는 게 아니다"면서 "오바마 대통령이 케리에게 내려줄 지침은 한국과 긴밀히 협의하면서 북핵 문제를 풀어나가는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한미공조'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러면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 시절과 비교할 때 앞으로도 큰 변화는 없을 것"이라며 "대통령이 바뀌지 않았고, 오바마 대통령의 목표가 한국 대통령과 관계를 긴밀히 유지하는 것일 게 분명하기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협상파인 케리 장관이 3일 ...

    연합뉴스 | 2013.02.05 00:00

  • 헤이글 청문회 '북한' 11회 언급…7번째로 많아

    ... 핵/탄두(154회), 테러리즘(76회), 전쟁(41회), 미사일/로켓(20회), 알 카에다(2회) 등이 언급됐고 탈레반은 한 차례도 나오지 않았다. 또 빈번하게 오르내린 인물은 오바마 대통령(27회), 리언 패네타 현 국방장관(22회),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11회), 로버트 게이츠 전 국방장관(9회), 조지 W. 부시 전 대통령(3회) 순이었다. 국가명은 수시로 언급됐지만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 마무드 아마디네자드 이란 대통령, 아야톨라 알리 하메네이 ...

    연합뉴스 | 2013.02.03 00:00

  • thumbnail
    北, 黨중앙군사위서 "중요 결론"…단계적 위협 고조

    ... 있는 카드가 마땅치 않은 만큼 거친 언사와 다양한 회의를 열어 결의를 다지는 모습을 보여줌으로써 미국을 압박하려는 것이라는 분석이다. 위기의식을 단계적으로 고조시켜 핵실험이 가져다줄 수 있는 효과를 극대화하려는 의도로 읽힌다. 힐러리 클린턴 미국 국무장관도 지난달 29일 북한의 핵실험 위협에 대해 "북한 정권이 이런 길을 가지 않도록 하는 방법이 있을 것이라는 희망을 여전히 품고 있다"고 밝힌 만큼 이러한 희망과 정반대의 행동을 보여줌으로써 상대에 대한 위기감을 ...

    연합뉴스 | 2013.02.03 00:00

  • thumbnail
    [김창준의 한국정치 미국정치] 박근혜, 한반도 통일 프로세스 준비해야

    ... 우리는 미국에서는 절대 안 된다는 게 될 수 있다는 산 증거를 보여줬다”고 말했다. 행사장 맨 앞자리에 앉은 유명 토크 쇼 진행자이자 흑인 여성인 오프라 윈프리는 흐느꼈다. 이어 오바마는 민주당 경선에서 자신과 치열하게 경쟁한 힐러리 클린턴을 요직인 국무장관에 앉혀 세상을 놀라게 했다. 재선에 성공한 오바마의 두 번째 취임식의 열기도 만만치 않았다. 여러 인종이 뒤섞인 미국을 하나로 묶어 난관을 극복하자는 취임 연설은 깊은 인상을 남겼다. 특히 이라크와 ...

    한국경제 | 2013.02.03 00:00 | 이호기

  • 시리아·이란, 이스라엘 공습에 보복 위협

    ... 상대로 "헤즈볼라에 무기를 운반해 이 지역을 불안정하게 하지 마라"고 경고했다. 또 시리아와 이란의 보복 위협에 대해선 이란 정부가 아사드 정권의 몰락을 얼마나 우려하는지를 보여주는 수사일 뿐이라고 평가했다. 이와 관련, 힐러리 클린턴 미 국무장관은 이란이 아사드 정권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고 있다며 우려를 드러냈다. 클린턴 장관은 이날 워싱턴DC 미국외교협회(CFR)에서 한 재임 마지막 연설에서 "이란은 아사드 정권 유지라는 우선적인 목표를 이루고자 ...

    연합뉴스 | 2013.02.02 00:00

  • 클린턴 "한·미 FTA, '아시아 재균형' 일환"

    고별 연설서 '미국의 국제사회 리더십' 강조 힐러리 클린턴 미국 국무부 장관이 한·미 자유무역협정(FTA)을 미국의 '아시아 재균형(rebalancing) 전략' 또는 '아시아로의 중심축 이동(Pivot toward Asia) 정책'의 일환이라고 소개했다. 또 미국의 국제 사회 영향력이 위축됐다는 비판을 의식한 듯 21세기에도 미국이 주도권을 계속 행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클린턴 장관은 31일(현지시간) 워싱턴DC의 초당적 외교 연구기관인 ...

    연합뉴스 | 2013.02.01 00:00

  • 러-美 외교당국, 시리아 사태 해법 두고 설전

    ... 불이행" 클린턴 비판에 러' 외교부 발끈 러시아와 미국 외교 당국이 출구를 찾지 못하고 있는 시리아 사태 해결방안을 두고 가시 돋힌 설전을 벌였다. 알렉산드르 루카셰비치 러시아 외교부 대변인은 31일(현지시간) 정례 브리핑에서 힐러리 클린턴 미국 국무장관의 발언을 강도 높게 비판했다. 클린턴 국무장관이 앞서 자국 라디오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러시아가 시리아 사태와 관련한 제네바 '행동그룹' 회의 합의를 이행하려 하지 않고 있다"고 지적한 데 대한 반박이었다. 루카셰비치 ...

    연합뉴스 | 2013.02.01 00:00

  • 힐러리 "여성 최고위직 진출에 전력" 무슨 뜻?

    국무부 행사서 女 고위직 진출·정치 참여 강조 힐러리 클린턴 미국 국무장관이 차기 대선 출마 여부에 대해 앞서 '미래를 알 수 없다'고 한 데 이어 이번에는 여성의 '최고위직' 진출에 전력을 다하겠다고 말해 그 의미에 이목이 쏠린다. 힐러리는 29일(현지시간) 워싱턴D.C.에서 국무부 주최로 열린 '글로벌 타운터뷰(Global Townterview)' 행사에 참석, 위성연결을 통해 세계 각국의 젊은이들과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호주 유명 앵커 ...

    연합뉴스 | 2013.01.30 00:00

  • 존 케리 美 국무 장관 지명자, 상원 인준

    존 케리 미국 국무부 장관 지명자가 힐러리 클린턴 장관에 이어 미국의 외교 정책 수장을 맡게 됐다. 미 상원 외교위원회는 29일(현지시간) 케리 지명자의 인준안을 만장일치로 가결 처리했다. 인준안은 이후 상원 전체 회의에서도 찬성 94표, 반대 3표로 통과됐다. 케리는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2기 행정부 신임 각료로는 처음으로 상원 인준을 받았다. 다음달 1일 국무장관에서 물러나는 클린턴 장관의 뒤를 이어 공식 업무를 시작한다. 2004년 대선 ...

    한국경제 | 2013.01.30 00:00 | janus

  • 케리 美국무, 오바마 2기 내각 '첫 안착'

    ... 전체회의에서도 찬성 94표, 반대 3표로 통과했다. 상원의원 1명이라도 '유보(hold)' 처분을 내리면 인준 절차가 중단되는 상황에서 압도적 다수로 의회라는 관문을 통과한 케리 장관은 이번 주 후반부터 공식 업무를 시작할 예정이다. 힐러리 클린턴 장관을 이어 미국의 외교 정책 수장을 맡게 된 것이다. 2004년 민주당 대통령 후보를 지낸 거물급으로 풍부한 경험과 화려한 인맥, 외교적 식견 등을 두루 갖춘 케리는 베트남전 참전용사 출신이면서도 참전 이후 반전 운동가로 ...

    연합뉴스 | 2013.01.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