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4251-194260 / 195,6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브리핑] [퀀트전략] 2006년 한일 공동 랠리 기대...대우증권

    ... 기여하고 있다. 그동안 주가 상승 규모가 컸음에도 불구하고, GDP대비 주가 수준으로 보거나 PER 밸류에이션으로 봤을 때, 양 시장 모두 추가적인 상승여력이 충분한 것으로 판단된다. ■ 체질 개선을 완성하고 있는 한국 기업 vs. 회생하고 있는 일본 기업 한국 기업들은 양호한 펀더멘탈이 이미 2~3년 전부터 시작되어 현재까지 이어지면서 체질 개선이 완성되어 가고 있다. 반면 일본 기업들은 불황의 늪을 이제 막 벗어나 회생의 길에 접어든 단계로서, 턴어라운드라는 ...

    한국경제 | 2005.12.29 10:49

  • [브리핑] [자동차] 현대차 (00538), 기아차 (00027) - 주가 강세 새해에도 지속될 전망...한국투자증권

    ... 수출이 본격화(8월 319대, 9월 943대, 10월 2,583대, 11월 4,094대)되었기 때문이다. 특히 이는 미국공장에서 신형 Sonata를 생산하고 있어 올 들어 Sonata 수출이 급감(2004년 연간 124,513대 vs 올 11월까지 67,413대)하고 있고, 11월 23일 Santa Fe 후속 출시로 Santa Fe 역시 수출이 급감(2004년 연간 193,181대 vs 올 11월까지 112,974대)한 점을 고려하면 그 의미를 더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05.12.28 08:29

  • 사학 자율성 vs 교육 공공성 공방 예고

    한국사학법인연합회 측이 28일 제기한 개정 사립학교법 헌법소원은 결국 헌법재판소가 학교법인의 자율성과 교육의 공공적 기능 가운데 어느 쪽에 무게를 두느냐로 판가름날 것으로 보인다. 연합회 측이 문제 삼은 개정 사학법 조항은 개방형이사제,감사선임규정,이사장 친족의 이사 참여 제한,대학평의원회규정 등 9가지다. 특히 개인이 사유재산을 기부해 만든 '재단법인'은 사적자치와 시장경제 원리에 따라 외부의 간섭 없이 자율적으로 운영돼야 한다는 것이 이...

    한국경제 | 2005.12.28 00:00 | 김병일

  • "적의 텃밭을 공략하라"..대선.부산은행 vs 무학.경남은행

    '적의 안방을 노려라.' 부산과 경남지역의 소주업체들과 지역은행들이 서로 상대방의 본거지에 들어가 마케팅을 펼치며 '땅' 빼앗기에 나서고 있다. 적진에서 총성 없는 전쟁을 벌이고 있는 셈으로 지역에서의 매출이 한계에 달하자 새로운 성장 동력을 찾기 위한 전략으로 풀이된다. 가장 치열한 전쟁을 벌이고 있는 업종은 소주업체.부산과 경남의 소주시장을 양분하고 있는 대선주조(시원소주)와 무학(화이트소주)이 자존심을 걸고 한치의 양보 없이 상대방 ...

    한국경제 | 2005.12.28 00:00 | 김문권

  • thumbnail
    법정다툼까지 간 한진그룹 2세 형제들

    '1+3(장남과 3남) vs 2+4(차남과 4남)'의 갈등이 폭발하나. 28일 한진그룹 창업주인 고(故) 조중훈 회장의 차남인 조남호 한진중공업 회장과 4남 조정호 메리츠증권 회장이 유산 상속을 둘러싸고 맏형인 조양호 대한항공 회장을 상대로 법정소송을 제기,그동안 잠복돼 있는 4형제간 반목과 갈등이 수면위로 떠올랐다. 3남인 한진해운의 조수호 회장을 포함한 이들 4형제는 고 조중훈 회장의 유지에 따라 대한항공 한진중공업 메리츠화재(옛 동양화재)의 ...

    한국경제 | 2005.12.28 00:00 | 김상철

  • thumbnail
    제사까지 따로 지내는 한진그룹 2세 형제간 갈등 수면위로

    '1+3 vs 2+4'의 갈등이 폭발하나. 28일 한진그룹 창업주인 고(故) 조중훈 회장의 차남인 조남호 한진중공업 회장과 4남 조정호 메리츠증권 회장이 유산 상속을 둘러싸고 맏형인 조양호 대한항공 회장을 상대로 법정소송을 제기,그동안 잠복해 있던 4형제 간 반목과 갈등이 수면 위로 떠올랐다. 이들 4형제는 고 조중훈 회장의 유지에 따라 대한항공 한진중공업 한진해운 메리츠화재(옛 동양화재) 등을 중심으로 계열분리를 마쳤거나 진행 중이다. 따라서 ...

    한국경제 | 2005.12.28 00:00 | 류시훈

  • [볼록렌즈] 여당은 단독 국회 강행,제1야당은 "악법 철폐없는…"

    ○…여당은 단독 국회 강행,제1야당은 "악법 철폐없는 한 등원 없다".핏발 선 정치,기구하고 기막힌 '대연정 추파극(劇)'의 대반전. ○…통념 깨고 수직상승한 한국 증시,"삼순이와 닮았다" 비교론 등장. 곳곳에 남아있는 편견 깨뜨리는 멋진 신호탄 되기를. ○…구제금융 전문기구 IMF,돈 빌려줄 곳 못찾아 사업전환 비상.한발 앞서 움직이는 초(超)국적 민간자본 vs 변신 소홀했던 노(老)기관의 예고된 운명.

    한국경제 | 2005.12.28 00:00 | 이학영

  • [브리핑] [석유제품] 중국의 긍정적 변화 가능성에 기대...삼성증권

    ... 1,614천 배럴/일로 2005년 대비 3.2% 감소할 전망이다. 이에 따라 아시아지역의 수급은 2005년 대비 타이트한 상황을 지속할 것으로 예상된다. ⑵ 2005년 중 아시아 지역 내 수요증가율이 예상보다 낮았던(예상 3.5% vs. 추정 3.2%) 이유는 중국 및 인도, 인도네시아의 수요통제가 일부 영향을 미친 것이 사실이다. 그러나 2006년 중에는 중국의 석유제품시장 통제가 일부 완화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12/4일 중국 국가발전개혁위원회의 발표에 ...

    한국경제 | 2005.12.23 08:53

  • thumbnail
    [맞짱 뜨자!] 결혼정보회사 ‥ 듀오 vs 선우

    연말이 되면 결혼정보회사를 찾는 이들이 늘어난다. 새해가 되면 나이가 한 살 더 보태져 '올해도 이렇게 가는구나''새해에는 내 짝을 만나야 할텐데'라는 생각들로 미혼자의 마음이 조급해지기 때문이다. 그나마 별 생각없이 신년을 맞더라도 최대 명절인 설을 쇠고 나면 친지들의 독촉과 성화에 결혼정보회사의 문을 두드리는 경우가 많다. 국내의 대표적인 결혼정보업체는 듀오와 선우. 풍부한 회원 풀(pool)과 체계적인 컴퓨터 매칭 시스템으로 가장 인...

    한국경제 | 2005.12.23 00:00 | 사회부

  • [맞짱 뜨자!] 결혼정보회사 … 듀오 vs 선우

    연말이 되면 결혼정보회사를 찾는 이들이 늘어난다.새해가 되면 나이가 한 살 더 보태지는데 '올해도 이렇게 가는구나','새해에는 내 짝을 만나야 할텐데'라는 생각들로 미혼자들의 마음이 조급해 지기 때문이다.그나마 별 생각없이 신년을 맞았더라도 최대 명절인 설을 세고 나면 친지들의 독촉과 성화에 결혼정보회사의 문을 두드리는 경우가 많다. 국내의 대표적인 결혼정보업체는 듀오와 선우.풍부한 회원 풀(pool)과 체계적인 컴퓨터 매칭 시스템으로 가장 ...

    한국경제 | 2005.12.23 00:00 | 문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