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17,1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LG, "가치 있는 경험 고객에게 전달"

    ... LG를 앞으로 나아가게 하는 힘”이라며 “한 분 한 분의 열정과 노력이 더 빛을 발하고 제대로 인정받는 LG를 만들어 가겠다”고 강조했다. ○LG전자, 전장사업 강화 LG전자는 ZKW(램프), VS사업본부(인포테인먼트 중심), LG 마그나 이파워트레인 등 전장 사업 3대 축을 완성하고 본격적인 성장을 추진 중이다. 최근엔 벤츠의 전기차 세단인 2022년형 EQS 모델에 플라스틱 올레드(P-OLED) 기반 인포테인먼트시스템을 공급했다고 ...

    한국경제 | 2022.01.17 15:10 | 박신영

  • thumbnail
    與 "가덕도 예타 이미 면제" vs 野 "송영길·김두관, 덤 앤 더머"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김두관 의원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부산 가덕도 신공항의 예비타당성조사(예타) 면제를 약속한 것을 두고 "특별법이 이미 지난해 국회를 통과했다"고 지적했다. 국민의힘은 "법 조항 하나 제대로 이해하지 못한 덤 앤 더머"라고 비판했다. 송 대표는 지난 16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윤 후보가 부산에서 '화끈하게 가덕도 신공항 예타 면제를 말했다. 그런데 어떡하느냐...

    한국경제 | 2022.01.17 10:32 | 김대영

  • thumbnail
    [커버스토리] '변신 귀재' 바이러스 vs '방어 천재' 인간

    우리가 코로나 바이러스와 백신(vaccine) 문제를 제대로 이해하려면 다양한 지식을 가져야 합니다. 우리 몸의 면역체계도 간단하게 알아야 하고, 바이러스와 다양한 생명체 간에 벌어지는 군비 경쟁도 알아둘 필요가 있죠. 선천면역, 후천면역 그리고 공생 우리 몸은 복잡한 면역체계를 진화시켜 왔습니다. 다른 동물들도 마찬가지죠. 바이러스, 박테리아, 세균은 생명체를 끊임없이 공격했고, 생명체들은 거기에 맞춰 다양한 면역시스템을 업그레이드했습니다...

    한국경제 | 2022.01.17 10:00 | 고기완

  • thumbnail
    [테샛 공부합시다] 업무, 혼자 하는 것보다 나눠하면 효율성 높아지죠

    ... 인물이었습니다. 이에 비해 유방은 농부의 아들로 태어나 내세울 것 없는 인물이었습니다. 하지만 유방은 항우의 압도적인 군사력을 극복하고 결국 천하를 거머쥐었습니다. 유방이 승자가 될 수 있었던 요인에는 어떤 것이 있었을까요? 용인술의 유방 vs 외톨이 항우 객관적으로 보면 군사력과 주변 제후국을 통솔하고 있는 초나라의 항우가 천하를 통일할 것으로 보였습니다. 하지만 유방은 혼자가 아니었습니다. 유방 곁에는 소하, 장량, 한신 같은 인재가 많았습니다. 소하는 전선에 나간 유방을 ...

    한국경제 | 2022.01.17 10:00 | 정영동

  • 윤석열 "수탁위 권한 확대 보류해야" vs 이재명 "국민연금 결정 따르겠다"

    국민연금의 수탁자책임전문위원회(수탁위) 권한 확대를 둘러싼 논란이 대선의 정책 이슈로 부상할 전망이다. 국민연금의 기관투자가 역할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는 긍정론과 국민의 노후를 책임질 국민연금이 정치적으로 활용될 것이라는 반대론이 팽팽히 맞서고 있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는 16일 국민연금의 주주대표소송 결정 권한 주체를 수탁위로 변경하는 방안에 대해 “부작용을 충분히 고려하지 않았다”며 “대선 전까지 일...

    한국경제 | 2022.01.16 17:28 | 성상훈/오형주/좌동욱

  • thumbnail
    이상순 외가 '해운대암소갈비집' 법적분쟁 휘말렸던 이유

    ‘해운대’ ‘암소갈비’는 주변에서 흔히 쓰는 단어다. 그렇다면 이들 단어를 조합한 ‘해운대암소갈비집’의 상표등록 출원은 가능할까. 일반적인 경우라면 상표등록을 하기 어렵다는 게 법조계의 분석이다. 하지만 최근 상표등록이 가능하다는 취지의 결정이 나와 주목받고 있다. 상호 사용 기간과 인지도, 매출 등의 요소를 종합해봤을 때 해운대암소갈비집이 독립적인 상표로 식별력을 획득했다고 볼 ...

    한국경제 | 2022.01.16 17:18 | 오현아

  • thumbnail
    [한상춘의 국제경제 읽기] 韓 경제 두 얼굴…선진국 진입 vs 복합 위기설

    새해 들어 한국 경제와 관련된 각종 위기설이 판치고 있다. 경기적인 측면에서는 미·중 간 샌드위치 위기론, 가계부채 위기설, 국가 부도설 등이 나도는 가운데 자산시장 측면에서는 주가 폭락설, 강남 집값 급락설 등 이루 거론할 수 없을 정도로 많다. 특히 3월에 있을 대통령 선거와 맞물려 뜨거운 감자로 떠오르고 있는 MSCI 선진국 지수에 편입하기 위해서는 최근 나도는 위기설부터 정리돼야 한다. 각종 위기설이 나도는 한국 경제는 선...

    한국경제 | 2022.01.16 17:01 | 한상춘

  • thumbnail
    "200억 줄테니 제발 떠나라" vs "죽을 각오로 뛰겠다"…무슨 일?

    현대산업개발 퇴출 여론이 전국으로 확산하고 있다. 광주시가 HDC현대산업개발의 모든 공사에 대해 중지명령을 내린데 이어 안양에서도 보증금 돌려줄테니 재건축 수주경쟁을 포기하라는 요구가 나온 것이다.15일 뉴스1은 '안양시 관양동 현대아파트 재건축사업 일부 조합원들이 시공사 선정 경쟁을 벌이고 있는 HDC현대산업개발은 믿을 수 없는 회사라며 떠날 것을 요구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조합원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광주 붕괴 사고 직후 ...

    한국경제 | 2022.01.16 11:06 | 신현보

  • thumbnail
    혜리 "매일 감아야" vs 조니뎁 "물로만"…올바른 샴푸법은 [건강!톡]

    할리우드 배우 조니 뎁, 기네스 펠트로 등은 샴푸 없이 물로만 머리를 헹구는 걸 두피 관리 비법으로 꼽았다. 하지만 KBS 2TV 월화드라마 '꽃 피면 달 생각하고'에 출연 중인 혜리는 최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사극에서 붙임머리를 많이 하다보니, 느낌이 이상해져서 요즘 두피케어를 다니고 있다"면서 머리를 하루, 1회 이상 꼭 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과연 누구의 말이 맞을까. '노 푸'...

    연예 | 2022.01.16 07:04 | 김소연

  • thumbnail
    韓 먹여살리는 '반도체' 한국 0.3조 vs 미국 24조…괜찮을까 [박신영의 일렉트로맨]

    "우리나라 반도체 관련 예산이 전체 얼마인지 통계가 나와있질 않습니다. 그 통계를 알아야 해외랑 비교를 할텐데 수치 조차 관리가 안되고 있습니다." 최근 만난 반도체 업계 사람은 이처럼 토로했다. 지난 11일 반도체를 비롯해 배터리 등 첨단산업 육성을 위한 '국가첨단전략산업 경쟁력 강화 및 보호에 관한 특별조치법안(반도체특별법)'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지만 아직 미흡한 점이 많다는 게 업계 시각이다. 특히 미국...

    한국경제 | 2022.01.15 15:38 | 박신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