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71-80 / 95,8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도와줘요! 국민연금"…올해 폭락장서 구원투수 나설까

    ... 감소하고 매수세가 유입됐다”며 “반면 올해는 주식과 채권 가격이 동반 급락하면서 국내주식 비중에 큰 변화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올 들어 이날까지 코스피지수는 19.10% 하락했다. 같은 기간 S&P500지수는 22.90% 급락했다. 이 기간 국내외 채권 금리도 일제히 급등하면서 금리와 반대로 움직이는 채권 가격도 폭락했다. 단순 하락 폭을 비교할 때 국내주식 비중이 낮아졌다고 보기 어렵다는 것이다. 국민연금이 국내주식 ...

    한국경제 | 2022.06.21 16:12 | 서형교

  • thumbnail
    [이달의 논문 리뷰] KRAS 표적치료제의 최신 개발 동향

    ... 종류의 KRAS(ON) 저해물질에 대한 전임상 결과를 제시했다. 먼저 ‘RMC-6236’은 다양한 종류의 G12 돌연변이에 대응할 수 있는 KRAS(ON) 저해물질로 G12C, G12D, G12R, G12S. G12V 등 다양한 돌연변이 KRAS의 마우스 모델에서 항암 활성을 보였다. 올해 상반기에 IND를 제출해 승인되면 비소세포폐암·췌장암·직장암을 대상으로 임상 1상에 돌입할 예정이다. ‘RMC...

    바이오인사이트 | 2022.06.21 08:59 | 이우상

  • thumbnail
    미 증시 선물, 소폭 반등 출발

    뉴욕 증시 선물은 20일(현지시간) 완만하게 반등했다. 20일(현지시간) 블룸버그와 CNBC에 따르면, 증시가 휴장한 이 날 미국 지수 선물은 유럽주식이 오른데 영향받아 소폭 상승했다. S&P 500 계약은 최악의 주를 보내고 새로운 주 첫 날인 이 날 오전 0.7% 상승했다. 나스닥 100 선물은 약 0.5% 상승했다.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 선물은 0.6% 올랐다. 국채 선물은 미국 휴일로 현금 거래가 없었고 혼조세를 보였다. 치솟는 ...

    한국경제 | 2022.06.20 23:58 | 김정아

  • thumbnail
    가치투자 전설 세스 클래먼 "美주식시장 여전히 비싸"

    ... 지속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20일(현지시간) 마켓워치에 따르면 가치 투자를 위주로 하는 바우포스트그룹 CEO인 세스 클래먼은 최근 하버드비즈니스스쿨과의 인터뷰에서 현재 미국 증시가 지금까지 가장 비싼 시장 중 하나라고 말했다. S&P 500 은 올들어 23% 하락했다. 그는 현재 시장을 강타하는 금리 인상과 관련, “금리가 너무 오랫동안 인위적으로 낮게 유지되었기 때문에 더 높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35년 동안 ...

    한국경제 | 2022.06.20 20:36 | 김정아

  • thumbnail
    금주 페덱스·블랙베리·블리자드·카맥스 실적 발표

    ... 날인 준틴스 데이의 대체휴일인 20일(현지시간) 월요일 미국 주식 채권 시장은 열리지 않았다. 화요일인 21일 부터는 일부 기업들의 실적 보고서와 연례 주주회의 및 경제 데이터 발표가 예정되어 있다. 분기실적을 보고하는 S&P500기업중에는 21일에 주택 건설업체인 레너(티커:LEN)가 예정되어 있다. 23일에는 주식시장 종료후에 페덱스(티커:FDX) 와 블랙베리(티커:BB) 다르덴레스토랑(티커:DRI) 엑센츄어(티커:ACN)이 실적을 발표한다. ...

    한국경제 | 2022.06.20 19:04 | 김정아

  • thumbnail
    경상·재정수지 적자에 가계빚까지…'무서운 세쌍둥이' 온다

    ... 경상수지의 관계를 설명할 수도 있다. GDP(Y)는 C(소비)+I(투자)+G(정부 지출)+NX(순수출)이다. 이 식은 Y-C-G=I+NX로 고쳐 쓸 수 있다. 여기서 좌변의 Y-C-G는 GDP에서 소비와 정부 지출을 뺀 것으로 국민 저축(S)이다. 결국 S(Y-C-G)=I+NX가 된다. 이 공식이 의미하는 바는 정부의 재정지출이 증가하면 국민 저축이 감소하고, 그러면 순수출이 감소해 경상수지도 적자가 된다는 것이다. 많은 사람은 미국의 산업 경쟁력 약화, 특히 일본 기업에 ...

    한국경제 | 2022.06.20 18:32 | 유승호

  • thumbnail
    '찻잔 속 태풍' 그친 공공기관 평가…코레일 등 3곳 낙제점

    ... 기관장 해임 건의 대상이다. 하지만 공공기관운영위는 ‘재직 기간이 6개월 미만이면 해임 건의 대상에서 제외된다’는 조항 때문에 E등급과 2년 연속 D등급을 받은 8곳 중 1개 기관만 해임을 건의했다. 전년에는 없던 S(탁월)는 한국동서발전이 받았다. A(우수)가 23곳, B(양호)가 48곳, C(보통)는 40곳이었다. 한국전력은 지난해 역대 최대 규모 적자를 냈지만 C등급(보통)을 받았다. 기재부는 한전과 9개 자회사를 비롯해 지난해 순손실을 ...

    한국경제 | 2022.06.20 17:38 | 강진규/도병욱

  • thumbnail
    해양교통안전公 이사장 해임 건의…LH·마사회 2년 연속 'D등급'

    ... 한국수자원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 등 14개 기관에도 경고 조치를 하고, 개선 계획을 제출하도록 했다. 한전, 사상 최대 적자에도 C등급 반면 지난해 사상 최대 적자를 낸 한국전력은 C등급을 받았다. 한전 자회사인 한국동서발전은 S등급을 받았다. 동반성장, 윤리경영, 재난·안전관리 분야에서 양호한 성적을 받은 결과다. S등급 기관이 나온 건 공기업 중에선 10년 만, 전체 공공기관 중에선 5년 만이다. 하지만 이는 사회적 가치에 관한 배점이 과도하게 ...

    한국경제 | 2022.06.20 17:36 | 강진규/도병욱

  • thumbnail
    인플레·경기침체 공포 겹치니…전통의 '6 대 4 투자법' 안통하네

    ... 연평균 수익률은 9.1%를 기록했다. 60 대 40 포트폴리오는 경제 위기에도 건재한 투자법이었다. 주가가 내려갈 때 채권 가격이 올라 손실을 메웠기 때문이다. 뉴욕대 스턴경영대학원의 연구에 따르면 1931년 경제 대공황 당시 S&P500지수는 1년간 43% 추락했다. 같은 기간 투자 자산의 60%를 S&P500에, 40%를 미국 10년 만기 국채에 투자했을 경우 수익률은 -27.3%다. 글로벌 금융위기가 터진 2008년에도 S&P500지수는 ...

    한국경제 | 2022.06.20 17:23 | 오현우

  • thumbnail
    삼성전자 "디자이너 위해 정밀하게 색 구현"

    삼성전자는 디자이너와 크리에이터를 위한 고해상도 모니터 ‘뷰피니티 S8(S80PB·사진)’을 20일 출시했다. 뷰피니티 S8(32형·27형)은 UHD 해상도를 지원한다. 그래픽 디자이너, 디지털 아티스트, 사진작가 등 제작자가 의도한 대로 콘텐츠를 정확하게 보여줄 수 있도록 명확하고 정밀한 색 표현을 구현하는 것이 특징이다. 뷰피니티는 삼성전자 고해상도 모니터의 새로운 브랜드로, ‘뷰...

    한국경제 | 2022.06.20 17:13 | 정지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