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22,5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달새 24조 불었다"...늘어나는 조정장세 징후

    ... 32조6천억원으로 줄었다. 대기성 자금은 늘어나는 양상이다.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지난 4일 현재 머니마켓펀드(MMF)의 설정액은 138조3천억원으로 한 달 새 24조4천억원이 유입됐다. MMF는 양도성예금증서(CD), 기업어음(CP), 만기 1년 미만 채권 등 단기금융상품에 투자하는 펀드다. 수시로 돈을 넣고 뺄 수 있어 현금성 자산으로 꼽힌다. 주로 월초에 자금 유입을 보이는 계절성 특성과 함께 최근 시장 변동성의 확대로 MMF에 단기 자금이 들어온 것으로 ...

    한국경제TV | 2021.11.07 08:14

  • thumbnail
    시장변동성 피해 MMF에 한달새 24.4조원 유입…대기성 자금 증가

    ... 줄었다. 이런 와중에 대기성 자금은 늘어나는 양상이다.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지난 4일 현재 머니마켓펀드(MMF)의 설정액은 138조3천억원으로 한 달 새 24조4천억원이 유입됐다. MMF는 양도성예금증서(CD), 기업어음(CP), 만기 1년 미만 채권 등 단기금융상품에 투자하는 펀드다. 수시로 돈을 넣고 뺄 수 있어 현금성 자산으로 꼽힌다. 주로 월초에 자금 유입을 보이는 계절성 특성과 함께 최근 시장 변동성의 확대로 MMF에 단기 자금이 들어온 것으로 ...

    한국경제 | 2021.11.07 06:01 | YONHAP

  • thumbnail
    '아몰랑' 망사용료 배짱…넷플릭스 버릇 고칠 최후의 카드

    ... 1심에서 "망사용료를 내라"는 법원의 판결을 받았지만, 여전히 망사용료 협상에 응하지 않고 있다. 요지부동 넷플릭스...남은건 망사용료 지급 의무화 위한 입법 뿐? 때문에 넷플릭스 등 글로벌 콘텐츠제공사업자(CP)의 불공정한 행위를 법으로 막아야 한다는 공감대가 형성되면서 이목이 국회로 쏠린다. 이해진 네이버 글로벌투자책임자(GIO)나, 김범수 카카오 이사회 의장 또한 올해 국감에서 글로벌 기업들의 망사용료 미지급 문제에 대해 지적하고 나섰다. 네이버와 ...

    한국경제 | 2021.11.06 13:30 | 최수진

  • thumbnail
    한미약품, ‘제약업계 지속가능경영’ 지수 2년 연속 1위

    ... 2000억원대 규모 금액을 혁신신약 개발을 위한 R&D에 투자하는 등 인류의 삶의 질 개선을 위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는 점도 우수한 평가를 받은 요인이다. 이 외에도 한미약품은 ▲CSR 위원회 설립 ▲국내기업 최초 공정위 CP등급 AAA 획득(공정거래위원회) ▲글로벌 스탠더드경영대상 지속가능경영부문 대상(한국경영인증원) ▲환경·보건안전경영시스템 100% 인증(ISO 14001, ISO 45001) ▲R&D 투자확대 (2020년 2261억원 투자, 매출액의 21% ...

    한국경제 | 2021.11.05 16:36 | WISEPRESS

  • thumbnail
    넷플릭스 "망사용료, 오픈커넥트로 윈윈 노력…협상 희망"(종합)

    ... "만약 입법화가 된다면 이를 존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다만 "한국 기업들도 법적으로는 망 사용료 지급 의무가 없다. (망 사용료 지급은) 기업들의 협상을 바탕으로 한 것"이라며 "넷플릭스 또한 한국 현지 콘텐츠제공사업자(CP)와 마찬가지로 협상을 통해 ISP와 관계를 맺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소송 중인 SK브로드밴드와의 협상 가능성에 대해서는 "일반적으로 넷플릭스 서비스가 전체 인터넷 서비스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피크타임 기준으로 2%에 불과하다"며 ...

    한국경제 | 2021.11.04 11:54 | YONHAP

  • thumbnail
    초록 추리닝 입은 넷플릭스 부사장 "세계 어디도 망사용료 안 내"

    ... 경우 넷플릭스 이용자들이 유발하는 트래픽은 피크타임이라도 초당 3.2mb 수준”이라고 말했다. 트래픽이 가장 몰리는 때라도 넷플릭스가 차지하는 트래픽 비중이 평균 인터넷 이용료의 2%대라는 주장이다. 오픈커넥트가 CP나 ISP로 분류될 수 있냐는 질문에 대해선 “오픈커넥트는 콘텐츠를 전송하는 기술”이라며 “즉 자체 CDN이라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광대역 네트워크를 이동하는 트래픽을 줄이고, 캐싱과 ...

    한국경제 | 2021.11.04 10:58 | 선한결

  • 넷플릭스 "망사용료 논란 알아…오픈커넥트로 윈윈 노력"

    ... 패소했으나 망 사용료 협상에 응하지 않자 9월말 SK브로드밴드가 반소를 제기했다. 최근에는 '오징어게임' 흥행을 계기로 망 사용료와 저작권 등 부당한 거래관계에 대한 비판 여론도 커지고 있다. 국회와 정부는 대형 콘텐츠제공사업자(CP)의 망 사용료 지급을 의무화하기 위한 법제화를 추진하는 등 넷플릭스에 대한 압박을 강화하고 있다. 딘 가필드 부사장은 전날까지 방송통신위원회 김현 부위원장과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이원욱 위원장 등을 잇따라 면담하고 자사 입장을 ...

    한국경제 | 2021.11.04 10:04 | YONHAP

  • thumbnail
    [일지] 연준, 코로나발 양적완화에서 테이퍼링 시작까지

    ... 0.00∼0.25%로 1%포인트 인하해 '제로 금리' 단행. 7천억 달러 규모의 미 국채와 주택저당증권(MBS) 매입 결정해 양적완화 돌입. ▲ 2020년 3월 17일 = 연준, 기업어음매입기구(CPFF) 설치 결정. 기업어음(CP)을 사들여 기업들에 유동성 공급한다는 취지. ▲ 2020년 3월 17일 = 재무부, 연준의 '프라이머리 딜러 신용창구'(PDCF) 도입 승인. 주요 투자은행과 증권사 등 대형 금융기관 24곳에 저금리로 최대 90일까지 대출을 ...

    한국경제 | 2021.11.04 03:19 | YONHAP

  • thumbnail
    국회 찾은 넷플릭스, 망사용료 거부 고수…조승래 "면담취소"(종합)

    ... 등 대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가필드 부사장은 망 사용료에 대해 "SK브로드밴드와 소송 중이지만 비용을 전혀 부담하지 않겠다는 것은 아니고 기술적 협력 등 대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대형 콘텐츠제공사업자(CP)의 망 사용료 지급을 의무화하는 내용의 김영식 의원의 법안에 대해 "법안이 최신 기술의 도입을 저해하지 않아야 한다"며 "공정한 망 사용료 책정과 거둬들인 망 사용료의 공정한 사용에 대해 고려해 달라"고 요청했다. '오징어게임'의 흥행에도 ...

    한국경제 | 2021.11.03 17:29 | YONHAP

  • thumbnail
    "오징어게임 추가보상 논의 중"...망사용료 꼼수?

    ... 의원을 만난 자리에서 이런 입장을 전했다. 딘 가필드 부사장은 망 사용료에 대해 "SK브로드밴드와 소송 중이지만 비용을 전혀 부담하지 않겠다는 것은 아니고 기술적 협력 등 대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대형 콘텐츠제공사업자(CP)의 망 사용료 지급을 의무화하는 내용의 김영식 의원의 법안에 대해선 "법안이 최신 기술의 도입을 저해하지 않아야 한다"며 "공정한 망 사용료 책정과 거둬들인 망 사용료의 공정한 사용에 대해 고려해 달라"고 요청했다. '오징어게임'의 ...

    한국경제TV | 2021.11.03 14: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