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16,7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LG전자, 3분기 매출 18.7조…월풀 꺾고 '가전 넘버원'

    ... 출하량을 580만 대로 전망했으나 지난달 말 예상치를 650만 대로 상향 조정했다. 지난해보다 두 배가량 늘어난 수치다. LG전자는 세계 시장에서 OLED TV 출하량의 3분의 2를 차지하고 있다. 전장사업을 담당하고 있는 VS 사업본부는 매출 1조7354억원을 올렸지만 영업이익에선 5376억원가량의 손실을 봤다. 반도체 쇼티지(공급 부족)에 따른 완성차 업체의 생산 차질이 원인으로 분석된다. 한편 LG이노텍은 올해 3분기 매출 3조7976억원을 기록했다고 ...

    한국경제 | 2021.10.28 17:23 | 박신영

  • thumbnail
    "윤석열로 이겨야 文정권 가장 아파"

    윤석열 전 검찰총장은 28일 “이 시대 최고의 개혁은 정권교체”라며 “윤석열로 이기는 것이 문재인 정권에 가장 뼈아픈 패배를 안겨주는 것”이라고 호소했다. 윤 전 총장은 이날 국회에서 대국민 지지호소 기자회견을 열고 “국민의힘에 입당한 건 오로지 정권교체를 위한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 무도한 정권은 저 하나만 제거하면 집권 연장이 가능하다고 착각하고 온갖...

    한국경제 | 2021.10.28 17:15 | 좌동욱

  • thumbnail
    홍준표 "당심은 民心 이기지 못한다"

    국민의힘 대선주자인 홍준표 의원이 최근 젊은 층과 중도층에서 우위를 앞세워 “당심은 민심을 이기지 못한다”며 경선 승리를 자신했다. 당내 경선 경쟁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향해서는 “나는 대통령이 되려는 사람이고, 윤 전 총장은 대통령 후보가 되려는 사람”이라고 직격탄을 날렸다. 홍 의원은 28일 서울 여의도 jp희망캠프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당심이 민심을 이기려고 하면 국민의힘은 대선...

    한국경제 | 2021.10.28 17:15 | 이동훈

  • thumbnail
    LG전자, 3분기 매출 18조7867억 '역대 최대'…TV·생활가전 '쌍끌이' [종합]

    ... 생활가전 세계 1위 자리에 등극하는 데 '청신호'가 켜졌다. TV를 담당하는 HE사업본부는 전년 동기 대비 13.9% 늘어난 4조1815억원의 매출액을 기록했다. 영업이익은 2083억원으로 집계됐다. 전장(VS)사업본부는 매출액 1조7354억원, 영업손실 5376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액은 지난해보다 4.8% 늘었다. 영업손실에는 GM 리콜 충당금 약 4800억원이 반영됐다. 비즈니스솔루션(BS)사업본부는 매출액 1조6899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

    한국경제 | 2021.10.28 16:28 | 노정동

  • thumbnail
    '대통령 하기 vs 아내와 다시 결혼'…홍준표 재치 있는 탈압박

    국민의힘 대권 주자 홍준표 의원이 'SNL코리아' 화제의 코너 '주기자가 간다'에 출연했을 때 '다시 태어나도 지금의 아내와 결혼 vs 대통령 되기'라는 질문에 내놓았던 답변이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국내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28일 '홍준표의 탈 압박'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이 글은 홍 의원이 지난 23일 SNL코리아 주 기자가 간다 코너에 특별 출연, 밸런스 ...

    한국경제 | 2021.10.28 14:58 | 김대영

  • thumbnail
    "퐁퐁단 최다 배출 학교"…'설거지론' 도배된 SKY 커뮤니티

    ... 외모와 학력, 재력 등의 기준으로 노골적으로 사람을 비난하는 이야기로 느껴진다"며 "같이 학교 생활하는 사람들이 모인 커뮤니티에서 그런 얘기가 오고가니 불쾌하면서도 실망스럽더라"고 말했다. ○기혼vs미혼, 고소득vs저소득...‘갈등 종합 선물 세트’ ‘설거지론’이 이전의 여성혐오 표현과 구분되는 지점은, 한 개념 안에 수많은 종류의 혐오와 갈등이 응집됐다는 점이다. 이 논리에 따르면 ...

    한국경제 | 2021.10.28 09:15 | 최예린

  • thumbnail
    코 긁고, 웃고…이철희 '靑 회동' 브리핑 의문의 행동 [영상]

    문재인 대통령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의 회동을 마친 뒤 진행된 청와대 브리핑에서 보인 이철희 정무수석의 행동이 화제다. 네티즌들은 브리핑 중간 '쓰읍'하며 혀를 차거나 손가락으로 코를 긁으며 웃음을 참지 못하고, '지사'와 '후보'라는 표현을 혼합해 사용하는 등 이 수석의 모습을 두고 다양한 해석을 내놓았다. 이 수석은 지난 26일 청와대 상춘재에서 진행된 문 대통령과 이 후보의 회동에 단독...

    한국경제 | 2021.10.27 15:20 | 김대영

  • thumbnail
    "호텔 이불에 코피 흘려 32만원 물어줬는데…노란 자국이"

    호텔에 방문했다가 아이가 이불에 코피를 흘려 호텔 측으로부터 32만 원에 달하는 배상 요구를 받았다는 주장이 제기돼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26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아이가 호텔 이불에 코피 흘려서 32만 원 배상'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 A 씨는 지난 3일 강릉의 한 호텔에 투숙하던 중 아이가 이불에 코피를 흘렸고, 이후 집에 돌아가는 길 호텔 측으로부터 '이불을 못 쓰게 됐으니 32만 원을 배상하...

    한국경제 | 2021.10.27 15:19 | 홍민성

  • thumbnail
    송영길 "백신거지? 감사원도 책임" vs 野 "남탓 할거면 왜 집권했나"

    "언론은 속도 모르고 '백신거지', '희망고문 한다' 수없이 비아냥댔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백신 초기 확보 어려움을 겪은 것과 관련해 "감사원도 책임이 있다"고 말했다. 이에 야당은 "이렇게 남 탓만 할 거면 도대체 왜 집권했나 의문이다"라고 직격했다. 양준우 국민의힘 대변인은 27일 페이스북에 "적극행정 방해하는 게 감사원 때문이라는데 ...

    한국경제 | 2021.10.27 14:54 | 이미나

  • thumbnail
    BofA "뉴욕 증시 못 오른다" vs UBS "추가 상승"

    뉴욕 증시의 향방에 대해 UBS와 뱅크오브아메리카(BofA)가 정반대의 견해를 밝혔다. UBS는 기업들이 인플레이션 등을 극복할 것이고 S&P500 지수는 내년말 5000을 향할 것으로 봤다. 하지만 뱅크오브아메리카는 마진 하락, 높은 밸류에이션 등으로 인해 주식 하방 위험이 크다며 S&P500 지수 연말 목표치를 4250으로 유지했다. UBS는 25일 펴낸 '미국 기업 이익의 성장세는 증시 낙관론을 지원한다'(U...

    한국경제 | 2021.10.27 03:40 | 김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