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4841-194850 / 198,1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조선주, 외국계 '팔아라' vs 국내證 '사라'

    조선주를 둘러싼 외국계 증권사와 국내 증권사의 의견 대립이 치열하다. 외국계 증권사는 올해 수주 감소와 비용 증가 등을 이유로 조선주의 비중 축소를 잇따라 권고하고 있는 반면 국내 증권사는 조선주에 대해 강력한 매수 입장을 고수해 누가 최후의 승자가 될 지 주목된다. ◆ 외국계 "올해 업황 둔화 우려" = 올 들어 조선주에 부정적인 의견을 내놓은 외국계 증권사는 노무라, 메릴린치, 맥쿼리, UBS 등 4곳에 달한다. 13일 노무라증권은 삼...

    연합뉴스 | 2008.02.13 00:00

  • 강원랜드 실적 "긍정적 vs 기대이하"

    강원랜드의 작년 4분기 실적에 대한 증권사들의 평가가 엇갈리고 있다. 미래에셋증권은 13일 "작년 4분기 강원랜드는 스키장 등 리조트 시설과 카지노의 시너지 효과로 매출과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각각 7.5%,42.9% 증가하는 건실한 실적을 올렸다"고 평가했다.미래에셋증권은 올해도 강원랜드의 영업이익이 23% 증가하는 등 실적개선이 이뤄질 것이라며 목표주가 3만원을 유지했다. 키움증권 손윤경 연구원도 강원랜드가 4분기 양호한 실적을 기...

    한국경제 | 2008.02.13 00:00 | 김용준

  • 시가총액 '엎치락 뒤치락'…'국민銀vs 신한지주' '삼성 vs 대우證'

    외국인의 공격적 매도 속에 은행ㆍ증권업종 간판주의 시가총액 순위다툼이 치열하다. 12일 국민은행은 300원(0.52%) 내린 5만7700원에 장을 마쳤다. 2005년 11월 이후 2년여 만에 최저치다. 이날 시가총액은 19조4091억원으로 감소했다. 외국인의 공격적인 매도가 이어지며 국민은행 주가는 올 들어 맥을 못 추고 있다. 외국인은 지난달 16일 이후 지난 11일까지 단 하루만 빼고 15일 연속 순매도했다. 이 기간 순매도 수량만 9...

    한국경제 | 2008.02.12 00:00 | 서정환

  • [브리핑] 삼성전기(009150) - 해외 NDR summary: global recession vs 삼성전기의 경쟁력...우리투자증권

    삼성전기(009150) - 해외 NDR summary: global recession vs 삼성전기의 경쟁력...우리투자증권 - 투자의견 : BUY - 목표주가 : 73,000원 ● 해외 현지 투자가들은 global recession을 기정 사실화하고 있었고, 그에 따른 준비 역시 마친 것으로 판단 삼성전기는 지난 1월 말과 2월 초에 해외 34개 기관의 현지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기업설명회를 가졌다. 우선 미국의 sub-prime 위기에서 ...

    한국경제 | 2008.02.11 08:40

  • [브리핑] 대우인터내셔널(047050) - 실망스런 4Q07실적 vs 자원개발관련 기대...삼성증권

    대우인터내셔널(047050) - 실망스런 4Q07실적 vs 자원개발관련 기대...삼성증권 - 투자의견 : BUY(M) - 목표주가 : 51,000원 (하향) 대우인터내셔널에 대한 목표주가를 51,000원으로 하향조정하나, 투자의견 BUY(M) 유지. 목표주가를 하향조정하는 이유는 4Q07의 부진한 매출성장을 감안할 때 2005년~2007년 중 평균 15.9%의 높은 외형증가와 이에 따른 이익의 동반상승을 2008년 기대하기 어렵다고 판단해...

    한국경제 | 2008.02.11 08:21

  • 변호사 vs 세무사…13일 국회서 맞붙는다

    세무사법 개정안 2건 상정..로비력 싸움 국세청이 국내 최대 로펌인 김&장에 대한 세무조사에 돌입하면서 국세청과 대형 로펌간 기세싸움이 벌어진 데 이어 오는 13일에는 변호사들과 세무사들이 국회를 무대로 한판 승부를 벌인다. 변호사와 세무사간의 해묵은 업무영역 갈등을 상징하는 2건의 세무사법안 개정안이 의원입법으로 발의돼 각각 국회 재경위와 법사위에 상정되기 때문이다. 11일 재정경제부에 따르면 변호사에게 세무사 자격을 자동으로 부...

    연합뉴스 | 2008.02.11 00:00

  • 변호사 vs 세무사 '맞짱'…세무사법 개정안 2건 13일 국회 상정

    변호사들과 세무사들이 업무영역을 놓고 국회에서 한판 승부를 벌인다. 변호사에게 세무사 자격을 자동 부여하는 현재의 조항을 폐지하는 한편 세무사에게도 세무 관련 소송을 대리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세무사법 개정안 2건이 오는 13일 법사위에 상정되기 때문이다. 율사 출신이 많은 법사위에서 이들 개정안이 통과되면 이번 임시국회에서 처리될 가능성이 높아 양측의 로비전이 치열하게 펼쳐지고 있다. 논란이 되고 있는 최대 쟁점은 변호사에게 세무사 ...

    한국경제 | 2008.02.11 00:00 | 류시훈

  • thumbnail
    뉴욕發 악재에 55P 후퇴 … "바닥엔 공감" ‥ "낙관하기엔…"

    ... 저점인 1715를 하회했고 1600선을 전후로 강한 지지가 확보된 점을 고려하면 앞으로 상황이 개선되는 건 시간 문제"라며 바닥 확인론에 힘을 실었다. 그는 다만 외국인의 지속적인 매도세가 걸림돌이라고 덧붙였다. ◆저점 매수 VS 관망 지속 전문가들은 1600선이 바닥이라는 데는 대체적으로 공감하고 있지만 언제,얼마나 오를지에 대해선 시각이 엇갈린다. 서용원 현대증권 리서치본부장은 "미국 등 세계 증시에 비해 덜 빠졌다고 해서 상대적으로 더 오를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08.02.11 00:00 | 임상택

  • thumbnail
    남자에게 키스는 '섹스 전단계'

    "키스의 궁극적 지향점은 섹스" VS "키스 없이는 관계 진전 없다" 키스에 대한 남녀의 해석차와 관련한 연구결과가 나와 눈길을 끌고 있다. 워싱턴포스트(WP)가 11일자 인터넷판에 따르면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올브라이트 칼리지 심리학과 수전 휴스 교수가 이끄는 연구진은 올버니대학교 학생 1천41명을 대상으로 세 가지 심층 인터뷰를 진행, 키스의 '미스테리'를 파헤쳤다. 연구결과 여성은 키스를 할 때 상대방의 냄새와 '맛'에 중점을 두며 키스해 ...

    연합뉴스 | 2008.02.11 00:00

  • 조선ㆍ철강ㆍ화학주 엇갈린 전망 … "저점 확인" vs "반등시 비중축소"

    조선 철강 화학 등 이른바 중국 관련주의 전망에 대한 전문가들의 의견이 엇갈리고 있다. 송재학 우리투자증권 기업분석팀장은 10일 "조선 철강 등의 업종은 그동안 충분한 조정을 거쳤으므로 더 이상 내려갈 이유가 없다"며 "이미 저점을 확인했기 때문에 매력이 있어 보인다"고 말했다. 특히 조선업종은 절대적인 저평가 국면에 진입한 상태며 항공과 해운업종도 밸류에이션 매력이 크다고 덧붙였다. 반면 박문광 현대증권 투자전략팀장은 "중국 관련주들에 ...

    한국경제 | 2008.02.10 00:00 | 김용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