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1-130 / 17,2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국 기업들이 투자했다가 8000억 날린 건물 뭐길래? [강영연의 뉴욕부동산 이야기]

    ... 기관투자자들이 몰렸습니다. 약 6억 달러 이상을 인수했습니다. 선순위에는 한국계 은행들이 참여했습니다. 더 높은 수익을 원하는 투자자들은 중순위 메자닌에 몰렸습니다. 메자닌이란 채권과 주식의 중간 위험 단계에 있는 전환사채(CB)와 신주인수권부사채(BW)에 투자하는 상품을 말합니다. 건물 1층과 2층 사이에 있는 라운지 공간을 의미하는 이탈리아어인데 증시에서는 주식으로 바꾸거나 주식을 살 수 있는 권리가 붙은 채권을 의미합니다. 사업이 잘된다면 메자닌은 채권보다 ...

    한국경제 | 2022.03.05 16:00 | 강영연

  • CB발행 급감…코스닥社 '돈맥경화' 우려

    증시 침체로 기업들의 전환사채(CB) 발행이 급격히 줄어들고 있다. 코스닥 중소기업들의 주요 자금 조달처인 CB 시장이 위축되면서 한계에 몰리는 기업이 늘어날 것이라는 우려가 나온다. 4일 예탁결제원에 따르면 작년 12월부터 지난달까지 3개월간 국내 기업의 CB 발행 규모는 총 1조3424억원으로 직전 3개월인 지난해 9~12월의 2조3811억원보다 43.6% 급감했다. 1년 전 같은 기간의 2조1835억원보다도 38.5% 줄었다. CB를 발행한 ...

    한국경제 | 2022.03.04 17:29 | 이현일

  • thumbnail
    쌍용차 회생계획안 통과 '불투명'…상거래채권단 반대하기로(종합)

    ... 회생채권 변제율 1.75%는 2009년 기업회생 당시와 비교해도 턱없이 낮은 수준이다. 당시 쌍용차는 회생채권에 대해 원금 10%를 빼고 43%는 출자전환하며 47%는 현금으로 변제하는 회생계획안을 마련했다. 하지만 해외전환사채(CB)를 보유자들이 관계인 집회에서 반대표를 던지면서 부결됐다. 법원이 회생채권자들의 반대에도 쌍용차의 회생계획 수정안을 강제 인가하면서 마힌드라에 인수될 수 있었다. 마힌드라는 총 5천225억원을 내고 쌍용차를 인수했지만, 에디슨모터스 ...

    한국경제 | 2022.03.02 18:41 | YONHAP

  • thumbnail
    "고객 음성까지 분석"…'알짜 고객' 찾기 위한 핀테크들의 전략 [한경 엣지]

    ... 이유다. 신용점수 외에 다양한 금융·비금융 정보를 활용해 대출 수요자의 상환 여력을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것이다. 가령 케이뱅크는 통신이나 쇼핑 데이터 같은 대안정보를 활용한다. 비금융 정보를 활용하는 1호 개인신용평가(CB)사인 크레파스솔루션은 대출자의 앱이나 웹 로그 기록 등을 살펴본다. 온라인투자연계금융(P2P 금융) 기업인 피플펀드는 대출 상담자의 음성 높낮이 같은 대화 패턴을 신용평가 과정에서 활용하기 위해 관련 기술을 개발 중이다. 수백가지에 ...

    한국경제 | 2022.03.02 01:58 | 이인혁

  • thumbnail
    저축은행중앙회, 중저신용자 특화 신용평가시스템 도입

    ... 중소형 저축은행 31곳의 고객 150만명을 모집단으로 개발된 중·저신용자에게 특화한 모형으로, 다중채무자 리스크 최소화를 위해 마련됐다. 디지털 심사 트렌드를 반영해 부동산 시세, 구매 정보, 소액결제 정보 등 비금융 신용평가(CB)정보를 통해 최종 신용점수가 산출된다. 사업자 담보대출 취급 시에도 담보가치 평가와 채무자 신용평가를 통해 상환능력을 판단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현했다. 표준 CSS 3.0은 나이스신용평가와 협력해 구축했으며, 46개 저축은행을 시작으로 ...

    한국경제 | 2022.03.01 12:00 | YONHAP

  • thumbnail
    쌍용차, 회생계획안 법원 제출…회생채권 1.75%만 현금 변제키로(종합)

    ... 상거래 채권단은 조만간 모여서 이번 쌍용차의 회생계획안과 관련해 대책을 강구하고 향후 행동 방향을 논의할 방침이다. 2009년 기업회생절차 때 쌍용차가 제출한 회생계획안은 관계인 집회에서 부결된 바 있다. 당시 해외 전환사채(CB) 보유자들이 반대표를 던졌지만, 법원은 파산 시 사회·경제적 파급 효과를 고려해 강제 인가 결정을 내렸다. 정용원 쌍용차 관리인은 "회생계획안이 채권자 및 주주 등 이해관계인들의 기대에 크게 미치지 못하는 점에 대해 매우 송구하게 ...

    한국경제 | 2022.02.28 17:48 | YONHAP

  • 바이오업계 최악 '돈가뭄'

    ... 툴젠은 공모가가 희망 밴드(10만~12만원)보다 30% 이상 낮은 7만원에 정해졌다. 게다가 주가도 부진하다. 28일 종가는 5만1600원으로 공모가보다 26% 하락했다. 상장 바이오벤처들도 자금 조달이 녹록지 않다. 전환사채(CB) 발행이 어려워졌기 때문이다. 지난해 12월 바뀐 전환가격 조정(리픽싱) 제도가 직격탄을 날렸다. 이전까지만 해도 주가 하락 시 전환가격 하향 조정만 가능했지만, 제도 개선으로 상향 조정이 의무화됐다. CB에 투자해도 투자자가 가져갈 ...

    바이오인사이트 | 2022.02.28 17:23 | 한재영/이우상/이주현

  • thumbnail
    쌍용차, 기업회생절차 10개월 만에 회생계획안 법원 제출

    ... 회생담보채권을 상환하면 상거래 회생채권 변제에 활용할 수 있는 자금은 최대 150억원일 것으로 전망된다. 6천억원가량으로 추정되는 쌍용차 회생채권을 150억원으로 변제해야 하므로 변제율이 3%에 미치지 못한다. 2009년 기업회생절차 때 쌍용차가 제출한 회생계획안은 관계인 집회에서 부결된 바 있다. 당시 해외 전환사채(CB) 보유자들이 반대표를 던졌지만, 법원은 파산 시 사회·경제적 파급 효과를 고려해 강제 인가 결정을 내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2.28 10:57 | YONHAP

  • thumbnail
    [임현우 기자의 키워드 시사경제] 몸값 10억달러 넘는 스타트업…매일 1개씩 탄생

    ... 트위터는 100억달러 정도로 평가받았다. 2015년 경제지 포천이 ‘유니콘의 시대’라는 제목의 기사를 올릴 당시 유니콘 수는 80개였다. 유니콘이 급증하기 시작한 것은 2020년대 들어서부터다. 시장조사업체 CB인사이트 집계에 따르면 2020년 말 569개였던 유니콘 수는 이달 초 1000개를 돌파했다. 현재 ‘몸값 1등 유니콘’은 틱톡을 운영하는 중국 바이트댄스로, 기업가치를 1400억달러(약 168조원)로 평가받고 ...

    한국경제 | 2022.02.28 10:00 | 임현우

  • thumbnail
    나스닥 새내기 바이오株, '치열한 옥석가리기' 진행 중[이우상의 글로벌워치]

    ... 3억400만달러를 공모자금으로 유치하는 등 기대와 관심을 모았으나, 지난해 9월 이후 꾸준히 주가가 하락해 현재 9.22달러다. 이 회사의 공모가는 16달러였다. 카리부 바이오사이언스는 'CD19 CAR-T'(CB-010)의 임상 1상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 7월 비호지킨성 림프종 환자들을 대상으로 첫 투약 개시를 알린 후 아직 이렇다 할 소식이 나오지 않은 상태다. 지난해 상반기 ‘대어’로 꼽혔던 사나 바이오테크놀로지 ...

    바이오인사이트 | 2022.02.24 15:33 | 이우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