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16,6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IBM, 기업의 기후 변화 대응 돕는 AI 소프트웨어 공개

    IBM은 기업이 날씨나 기후변화로 영업에 피해를 보지 않도록 인공지능(AI)을 활용해 미리 대응하는 소프트웨어 제품군을 개발했다고 12일 밝혔다. IBM이 발표한 'IBM 인바이어런멘털 인텔리전스 스위트'는 IBM의 날씨 정보, 지리 분석과 IBM 연구소의 신기술을 활용한다. 이 소프트웨어는 먼저 악천후, 산불, 홍수, 대기오염 등 기업 영업에 위협이 될 수 있는 환경 조건을 감시하고 필요할 때 경보를 발송한다. 또 기후 변화와 날씨가 기업 ...

    한국경제 | 2021.10.12 15:26 | YONHAP

  • thumbnail
    미국 기업 80% "백신의무화 정책 지지" [강영연의 뉴욕오프닝]

    ... 정부 직원들과 계약자들에게 백신을 맞으라고 했습니다. 그러면서 100명이상의 직원을 채용한 회사들도 백신을 맞도록 하든지, 매주 코로나 테스트를 받아야 한다고 했습니다. 이후 많은 기업들이 실제 백신 접종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IBM은 12월 8일까지 백신을 맞지 않으면 무급으로 정직을 해야한다고 했고요. 아메리칸항공, 알라스카항공 등도 직원들에게 백신을 맞을 것을 권고했습니다. 어제 테슬라의 주총이 열렸는데요. 이자리에서 일론 머스크가 본사를 캘리포니아주 팔로알토에서 ...

    한국경제 | 2021.10.08 21:58 | 강영연

  • thumbnail
    IBM, 美 직원들 '코로나19 백신 접종' 의무화

    IBM이 미국 직원들을 상대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의무화했다. 8일(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IBM은 최근 미국 직원들에게 보낸 메모를 통해 "12월 8일까지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쳐야만 한다"고 통지했다. 미접종자에겐 무급 정직 처분이 내려진다. IBM은 정부와 거래하는 계약업체로서 조 바이든 대통령이 연방정부 계약업자를 상대로 내린 백신 의무화 조치를 준수해야 한다고 직원들에게 설명했다. 유나이티드항공 등 일부 ...

    한국경제 | 2021.10.08 07:19 | 실리콘밸리=황정수

  • thumbnail
    IBM, 미국 내 직원 코로나 백신 접종 의무화…"위반시 무급정직"

    "바이든 대통령의 연방정부 계약업체 백신 의무화 따른 것" 정보기술(IT) 기업 IBM이 미국 직원들을 상대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의무화했다. IBM은 최근 미국 직원들에게 보낸 메모에서 12월 8일까지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쳐야만 한다고 통지했다고 경제매체 CNBC가 보도했다. 미접종자에겐 무급 정직 처분이 내려진다. IBM은 정부와 거래하는 계약업체로서 조 바이든 대통령이 연방정부 계약업자를 상대로 내린 ...

    한국경제 | 2021.10.08 01:14 | YONHAP

  • thumbnail
    "AI가 영상편집…1인미디어 시장 판 흔든다"

    ... 협의하고 있다. 김 대표는 “다음달 일반창작자 대상 리플 앱을 내놓고 내년엔 미국 등 해외 시장에도 진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프로세스 마이닝 세계 톱3 될 것” 글로벌 정보기술(IT)기업 IBM, SAP, 마이크로소프트(MS)가 최근 공통적으로 심혈을 기울이는 분야가 있다. 프로세스 마이닝이란 분야다. 기업에 축적된 로그 데이터를 AI로 정밀 분석해 업무 절차 개선, 공정 최적화 등을 꾀하는 기술이다. 국내에선 걸음마 수준인 ...

    한국경제 | 2021.10.07 17:20 | 서민준/배성수/이시은

  • thumbnail
    삼성전자, 전세계 IT 대학생 취업선호도 7위…'역대 최고'

    ... 10위를 기록했다. IT와 공학 부문이 나뉜 올해 조사에서 삼성전자는 2만6802명의 IT 전공 학생들이 꼽은 취업 선호 직장 7위에 올랐다. 삼성전자보다 높은 순위에는 1위를 기록한 구글을 비롯해 마이크로소프트·IBM·애플·아마존·인텔 등 모두 미국을 대표하는 IT 기업들이었다. 사실상 '비(非) 미국계' 기업 중 삼성전자에 대한 전 세계 대학생들의 선호도가 최고라는 의미로 풀이된다. 아울러 삼성전자는 ...

    한국경제 | 2021.10.07 09:55 | 강경주

  • thumbnail
    아프가니스탄 오폭과 신경망 AI, 그리고 불편한 진실

    ... 이용할 경우 신뢰성이 10% 이상 낮아지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두 번째로는 딥러닝 신경망 모델 사이즈를 줄이는 디자인 방법이다. 논문의 둘째 저자인 크리스티안 그린월드(Kristjan Greenewald) 의 소속이 MIT-IBM Watson 인공지능 랩인데, 이는 IBM 과 MIT 가 공동으로 지난 3~4 년간 개발하고 있는 뉴로심볼릭 (neuro-symbolic) 인공지능 방식을 제안하고 있다고 하겠다. 뉴로심볼릭 방식은 한마디로 인공지능 1세대 ...

    한국경제 | 2021.10.07 07:28 | 이관우

  • thumbnail
    파산 직전에서 인텔 최대 경쟁자로 떠오른 'AMD'

    ... 반도체의 무궁무진한 잠재력을 발견했다. 수 CEO는 모교에 남아 반도체 연구로 석사와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학문적 연구보다 실용성을 추구했던 그는 이후 반도체 업계에 발을 내디뎠다. 반도체 기업 텍사스인스트루먼트에 입사한 뒤 IBM으로 옮겨 12년간 반도체 연구개발(R&D)에 매진했다. 1998년 수 CEO는 반도체 배선 방식의 패러다임을 뒤집는 업적을 세웠다. 기존엔 반도체 금속 배선에 알루미늄을 사용했지만 알루미늄보다 저항도가 낮은 구리로 대체한 것이다. ...

    한국경제 | 2021.10.07 06:01 | 허세민

  • thumbnail
    28년간 특허 출원 1위 IBM, 클라우드 시장 재편 나선다

    시계, 정육점 저울, 계산기, 커피 분쇄기. 1911년 창업한 IBM(종목코드 IBM)의 초기 주력 상품들이다. 3년 뒤인 1914년 토머스 왓슨이 총책임자로 합류하면서 IBM의 대표 상품은 전기 타자기와 사무용 기기로 바뀌었다. 이후 글로벌 정보기술(IT) 기업으로 다시 한번 변신에 성공했다. 왓슨은 IBM의 초기 역사를 쓴 인물로 평가받는다. 그는 인재 확보에 누구보다 집중했다. 사훈은 ‘싱크(Think·생각하다)’. ...

    한국경제 | 2021.10.07 06:00 | 이지현

  • thumbnail
    숨겨진 보석 '아더베츠' 가진 알파벳, 테크래시는 '적신호'

    ... 아마존웹서비스(AWS)다. 시장조사업체 시너지리서치그룹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세계 클라우드 시장에서 AWS의 점유율은 32%였다. 2위는 MS의 애저로 20%를 차지했다. 3위가 구글로 9% 정도다. 그 뒤를 중국 알리바바, IBM 등이 추격하고 있다. 구글의 시장점유율이 아마존, MS보다 낮기는 하지만 성장세는 더 가파르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알파벳의 여러 사업과 클라우드가 시너지를 낼 가능성도 있다. 하지만 주요 경쟁사에 비해 후발주자라는 점, 경쟁사들도 ...

    한국경제 | 2021.10.07 06:00 | 이고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