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16,6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삼성전자, 전 세계 IT학도 취업 선호 직장 7위에 올라

    ... 나뉜 올해 조사에서 삼성전자는 2만6천802명의 IT 전공 학생들이 꼽은 취업 선호 직장 7위에 오르며 역대 최고를 기록했다. 전 세계 IT 전공 학생들이 선호하는 직장 1위는 미국 구글이 차지했다. 이어 2위 마이크로소프트, 3위 IBM, 4위 애플, 5위 아마존, 6위 인텔 등의 순이었다. 삼성전자는 공학 부문(8만4천476명 대상)에서는 매력적인 고용주 10위, 경영학 부문(11만529명)에서는 21위를 각각 기록했다. 경영학 부문의 순위는 지난해(43위)보다 ...

    한국경제 | 2021.10.07 05:30 | YONHAP

  • thumbnail
    월가 CEO추천…앞으로 10년, 테슬라 대신 여기 묻어둬라 [강영연의 뉴욕나우]

    ... 현 시장에서 가장 흥미로운 분야입니다." ▶테마형 ETF의 인기는 일시적인 트렌드인가요?장기적인 구조적 변화인가요? "구조적인 변화라고 봅니다. 지난 20년간 경제는 근본적인 변화를 겪었습니다. 1990년대의 IBM을 생각해보죠. 그 당시 IBM은 매우 혁신적인 첨단 기술 회사였습니다. 오늘날의 모습과는 조금 다르죠. 여전히 훌륭한 기업이기는 하지만 현재 IBM이 상징하는 바는 당시 혁신적 기술과는 거리가 있습니다. 그만큼 경제가 진화했기 때문에 ...

    한국경제 | 2021.10.06 02:32 | 강영연

  • thumbnail
    LG전자 신사업에 헬스케어·양자 컴퓨터 추가

    ... 여기에서 나온 사업 기회를 적극 활용하겠다는 취지가 반영됐기 때문이다. 이노베이션카운슬엔 인공지능, 로봇, 클라우드, 메타버스 등 각 분야 글로벌 전문가 11명이 참여한다. 이번 모임에는 최근 카운슬에 합류한 데이비드 콕스 MIT-IBM 왓슨AI연구소 소장, 로봇 스타트업인 로버스트AI의 로드니 브룩스 CTO, 양자컴퓨터 스타트업 아이온큐공동창업자인 김정상 듀크대 교수 등이 함께했다. AI 분야의 세계적 석학인 리처드 서튼 앨버타대 교수 등도 초청 연사로 참석했다. ...

    한국경제 | 2021.10.05 18:16 | 박신영

  • thumbnail
    백악관, 반도체 이어 양자컴퓨터 빅테크 회의 소집

    ... 백악관 과학기술정책실(OSTP)이 이날 구글, 마이크로소프트(MS), 아마존 등의 임직원을 소집해 양자컴퓨터 관련 정책 회의를 연다고 보도했다. 이날 회의는 양자컴퓨터의 핵심적인 실제 적용 사례에 대해 논의할 예정으로 인텔, IBM, 보잉, 하니웰, 노스럽 그러먼 등도 참석한다. OSTP의 찰리 태핸 양자정보과학 담당 부국장은 "우리는 미래의 양자컴퓨터가 정말로 우리 사회에 기여 가능한 양자컴퓨터 응용 사례가 무엇인지 정말로 진지하게 관심을 기울이고 싶다"고 ...

    한국경제 | 2021.10.05 17:18 | YONHAP

  • thumbnail
    LG전자, 이노베이션 카운슬 확대…그룹 계열사들도 합류

    ... LG유플러스, LG CNS 등 LG계열사도 카운슬에 합류했다. 지난 1일 새롭게 개편된 이노베이션 카운슬의 첫 모임이 온라인으로 열린 가운데 '인공지능 기술의 방향성과 활용 방안'이 논의됐다. 이번 모임에는 최근 카운슬에 합류한 MIT-IBM 왓슨AI연구소(MIT-IBM Watson AI Lab) 데이비드 콕스(David Cox) 소장을 포함해 로버스트AI(Robust AI) CTO 로드니 브룩스(Rodney Brooks), 미국 양자컴퓨터 스타트업 아이온큐(IonQ) 공동창업자 겸 ...

    한국경제 | 2021.10.05 10:00 | YONHAP

  • thumbnail
    LG전자, '이노베이션 카운실' 확대 운영

    ... 카운실에 합류했다. LG전자는 지난 1일 새로 개편된 이노베이션 카운실의 첫 모임을 온라인으로 열고 카운실 멤버들과 '인공지능(AI) 기술의 방향성과 활용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번 모임에는 최근 카운실에 합류한 MIT-IBM 왓슨AI연구소(MIT-IBM Watson AI Lab) 데이비드 콕스(David Cox) 소장을 포함해 로버스트AI(Robust AI) CTO 로드니 브룩스(Rodney Brooks), 美 양자컴퓨터 스타트업 아이온큐(IonQ) 공동창업자이자 ...

    한국경제 | 2021.10.05 10:00 | WISEPRESS

  • thumbnail
    인텔 "냄새 맡고 촉감 느끼는 로봇 곧 나올 것"

    ... 연구소장(사진)은 지난 3일 한국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꿈의 반도체’로 불리는 뉴로모픽 칩 개발에 대한 자신감을 이렇게 표현했다. 뉴로모픽 칩은 뇌의 작동 원리를 본떠 만든 반도체 칩을 말한다. 인텔은 물론 삼성전자, IBM, 퀄컴 등 웬만한 글로벌 빅테크가 모두 개발에 뛰어든 미래 시장이다. 개발이 시작된 지 10여 년이 지났지만 상용화된 것은 없고 모두 연구 단계다. 현장에 적용되기까지는 앞으로도 많은 시간이 필요하다는 전망이 있지만 데이비스 소장은 ...

    한국경제 | 2021.10.04 18:09 | 서민준

  • thumbnail
    '뇌 닮은 차세대 반도체' 개발 속도 내는 인텔…"속도 10배 향상"

    인텔이 냄새를 맡는 로봇 등을 구현할 수 있는 차세대 반도체 '뉴로모픽 칩' 신제품을 내놨다. 전작보다 데이터 처리 속도는 10배 빠르고 에너지 효율은 15배 개선됐다. 인텔 외에도 삼성전자와 퀄컴, IBM 등 글로벌 빅테크가 뛰어든 뉴로모픽 칩 시장 경쟁이 한층 치열해질 것으로 보인다. 인텔은 자사의 2세대 뉴로모픽 칩 '로이히2'를 1일 공개했다. 2017년 내놨던 로이히1을 발전시킨 것이다. 뉴로모픽 칩은 뇌의 ...

    한국경제 | 2021.10.01 08:50 | 서민준

  • thumbnail
    '미들웨어 1위' 티맥스소프트 새주인 찾는다

    ... 컴퓨터 운영체제(OS)와 응용프로그램 사이에 존재하는 SW로, 물리적 장치와 사용자를 잇는 조정자 역할을 한다. 티맥스소프트의 미들웨어 브랜드 ‘제우스’는 국내 시장에서 40%대 점유율을 유지하며 오라클, IBM 등 주요 해외 브랜드와 경쟁해왔다. 업계에선 회사가 최근 실적 회복세를 보였다는 점에서 주요 지분 매각을 ‘이례적 결정’으로 받아들이고 있다. 티맥스소프트 매출은 2019년 976억원으로 잠시 주춤한 양상을 보이다가 지난해 ...

    한국경제 | 2021.09.29 17:10 | 이시은/차준호

  • thumbnail
    [안현실 칼럼] 플랫폼 죽이면 디지털 전환도 없다

    ... 한다는 주장은 어떤가. 네트워크 효과와 규모의 경제만 놓고 생각하면 이론적으로는 독점이 가능하다. 현실은 이론보다 복잡하다. 특정 플랫폼의 독점화 경향은 반드시 새로운 경쟁자를 불러들인다는 게 정보통신기술(ICT)의 발전 역사다. IBM에서 마이크로소프트(MS)로, MS에서 구글로 혁신의 주도권 교체가 이를 말해준다. 반독점법보다 무서운 건 어디서 나타날지 모를 잠재적 경쟁자인 게 시장경제의 힘이다. 독점은 독점자 자신에게 가장 큰 위험 요소다. 과점에 대한 이론과 ...

    한국경제 | 2021.09.29 17:01 | 안현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