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221,8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전역목돈' 장병내일준비적금 인기…7개월만에 총납입액 37%↑

    ... 1인당 월평균 납입액도 18% 늘어난 35만7천643원으로 집계됐다. 2018년 8월 출시된 장병내일준비적금은 군 장병이 전역 때 목돈을 마련할 수 있도록 우대금리와 비과세 혜택을 부여하는 금융상품이다. 기존의 1%포인트(P) 가산금리 지원에다 올해 1월부터 저축액의 3분의 1에 상응하는 금액을 재정으로 적립해주는 혜택이 추가돼 가입자와 납입액이 급증한 것으로 추정된다. 상품에 따라 차이는 있지만 현재 장병내일준비적금 가입자는 6% 수준 금리를 적용받고 ...

    한국경제 | 2022.10.02 17:10 | YONHAP

  • thumbnail
    "집값 20% 폭락할 것"…영국 재무장관이 부른 역대급 대참사

    ... 우려도 계속되고 있다. 현재 연 2.25%인 기준금리가 내년엔 6% 안팎에 이를 것이란 전망이다. 내년에 금리가 더 올라간다면 현재 국채에 대한 수요는 더욱 급랭할 수밖에 없다. 글로벌 신용평가사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가 지난달 30일 영국 국채에 대한 신용등급을 AA로 유지하면서도 등급 전망을 '안정적'에서 '부정적'으로 하향 조정한 이유다. 국채 금리 급등은 모기지 금리 상승세도 부추기고 있지만, 은행들로서는 ...

    한국경제 | 2022.10.02 15:09 | 김리안

  • thumbnail
    올해 무역수지 적자 480억 달러 전망…"IMF 직전의 2.3배"

    ... 측면에서는 흑자를 보였음에도 수입단가 상승폭이 수출단가 상승폭을 크게 웃돌아 무역수지가 적자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원·달러 환율, 수출입물가 상승률 등으로 무역수지를 설명하는 실증분석에서도 수입물가 상승률이 1%포인트(P) 높아지면 무역수지는 8억8000만 달러 악화하는 결과가 나왔다. 한경연은 이같은 추정 결과와 올 3~4분기 원·달러 환율, 최근 반도체 가격 약세를 반영한 수출입 물가 상승률 등 외생변수를 토대로 전망한 결과 ...

    한국경제 | 2022.10.02 14:37 | 최수진

  • thumbnail
    베트남 "올해 GDP 성장률 8%대"…목표치보다 1.5∼2%p 상향

    최근 10년간 최고치…"수출 3천680억달러·수입 3천670억달러" 베트남 정부가 올해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을 당초 목표치보다 1.5∼2.0% 포인트 늘어난 8%대로 전망했다. 2일 현지매체인 VN익스프레스에 따르면 베트남 기획투자부(MPI)는 올해 3분기까지 성장률을 반영한 결과 이같이 전망된다고 전날 밝혔다. 올해 GDP 성장률 전망치는 지난 10년간을 통틀어 가장 높은 수준이다. 아시아개발은행(6.5%), HSBC(6.9%),...

    한국경제 | 2022.10.02 14:09 | YONHAP

  • thumbnail
    "올 무역수지 적자 480억달러 전망…통계 집계 이래 최대"

    ... 물량 측면에서는 흑자를 보였음에도 수입단가 상승폭이 수출단가 상승폭을 크게 웃돌아 무역수지가 적자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원/달러 환율, 수출입물가 상승률 등으로 무역수지를 설명하는 실증분석에서도 수입물가 상승률이 1%포인트(P) 높아지면 무역수지는 8억8천만달러 악화하는 결과가 나왔다. 한경연은 이같은 추정 결과와 올 3~4분기 원/달러 환율, 최근 반도체 가격 약세를 반영한 수출입 물가 상승률 등 외생변수를 토대로 전망한 결과 올 하반기 무역수지는 ...

    한국경제 | 2022.10.02 11:00 | YONHAP

  • thumbnail
    킹달러에 북미펀드 '독주'…올해 3.5조원 몰렸다

    ... 1,430.2원에 거래를 마쳤다. 다만 미국 증시도 약세에 시달리고 있는 만큼 북미 펀드의 수익률은 부진한 상황이다. 지난달 29일(현지시간) 기준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올해 들어 19.57% 떨어졌고,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와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도 각각 23.62%, 31.37% 하락했다. 이에 따라 연초 이후 북미 주식형 펀드의 수익률도 19.92% 손실을 기록했다. 이는 전체 권역의 주식형 펀드 수익률(-20.67%)과 크게 ...

    한국경제TV | 2022.10.02 08:25

  • thumbnail
    달러 강세로 북미펀드 설정액 급증…수익률은 '글쎄'

    ... 달러 가치는 높아졌지만, 미국 증시도 약세에 시달리고 있는 만큼 북미 펀드의 수익률은 부진한 상황이다. 지난달 29일(현지시간) 기준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올해 들어 19.57% 떨어졌고,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와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도 각각 23.62%, 31.37% 하락했다. 이에 따라 연초 이후 북미 주식형 펀드의 수익률도 19.92% 손실을 기록했다. 이는 전체 권역의 주식형 펀드 수익률(-20.67%)과 크게 ...

    한국경제 | 2022.10.02 08:09 | YONHAP

  • thumbnail
    [뉴욕증시-주간전망] '잔인한 9월' 마치고 4분기 시작

    이번 주(10월 3일~10월 7일) 뉴욕증시는 올해의 마지막 분기 4분기 거래를 시작한다. 지난 한 달과 3분기 동안 뉴욕증시는 큰 폭으로 조정받았다. 9월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 지수는 9.3% 하락했다.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8.8% 떨어졌고, 나스닥 지수는 10.5% 추락했다. S&P500지수는 지난주 한때 연중 최저로 추락했다. 다우지수는 최근 고점 대비 20% 이상 추락하며 약세장에 진입했다. 뉴욕증시 ...

    한국경제 | 2022.10.02 07:00 | YONHAP

  • thumbnail
    [한국경제 위기인가] ⑧전문가들 "1997·2008년과 달라…금리 중요"(끝)

    ... '빅스텝' 가능성 열어뒀지만 속도 조절론도 현 상황에서 가장 중요한 정책 결정은 통화정책이라는데 이견이 없다. 이창용 한국은행 총재는 최근 미국이 0.75%포인트 금리 인상을 단행한 데 대해 "(한국의) 0.25%포인트(p) 인상의 전제 조건이 많이 바뀌었다"고 발언했다. 미국과 금리 격차를 줄이기 위해 한국은행이 이달 '빅 스텝'(한꺼번에 기준금리 0.50%포인트 인상) 가능성을 열어두는 발언으로 시장에선 해석됐다. 한은 금융통화위원을 지낸 한국개발연구원(KDI) ...

    한국경제 | 2022.10.02 05:33 | YONHAP

  • thumbnail
    [한국경제 위기인가] ③美연준이 최대 뇌관…가계빚·부동산도 위태

    ... 닥치는 구조다. 심지어 금융위기 당시에는 미국의 통화 긴축으로 기준금리가 5%를 훌쩍 넘어서자 다른 나라도 아닌 자국 내부에서 가장 부실한 서브프라임 모기지론(주택담보대출)의 환부가 터졌다. ◇ 연말 한미 금리차 1.50%p로 벌어질 수도…자금유출, 환율·물가상승 압박 지금 전문가들이 '한국 경제 위기설'에서 가장 우려하는 시나리오도 크게 다르지 않다. 미국 내 물가가 좀처럼 잡히지 않으면서, 연방준비제도(연준·Fed)는 결국 지난달 20∼21일(현지시간) ...

    한국경제 | 2022.10.02 05: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