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221,9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파킹통장과 정기예금, 뭐가 더 유리하지?

    금리 인상 속도가 빨라지며 금융권의 예·적금 유치 경쟁도 치열해지고 있다. 그동안 주식이나 펀드 등에 투자하려고 목돈을 묶어두길 주저했던 금융소비자도 고민이 커지고 있다. 높아진 금리 혜택을 누릴 수 있는 정기예금이 좋을지, 그대로 ‘파킹통장’에 둘지 고민스럽다면 양쪽의 장점을 모은 ‘중도해지 가능’ 예금 상품이 대안이 될 수 있다. OK저축은행은 지난달 28일 ‘OK e-플러...

    한국경제 | 2022.10.03 17:01 | 송영찬

  • thumbnail
    추경호 "한국, 경제위기가 재현될 가능성은 '매우매우' 낮다"

    ... 재무장관과의 컨퍼런스콜에서 옐런 장관은 한국의 대외건전성 수준에 대해 양호한 외화유동성 상황과 충분한 외환보유액 등에 힘입어 견조한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IMF외환위기 직전 A+등급이었던 한국의 국제신용등급(S&P기준)은 위기가 본격화하자 1997년 12월 B+까지 급전직하했다. 글로벌 금융위기 시절엔 위기 발발에도 2000억달러가 넘는 외환보유고와 통화스와프 등 국제공조를 바탕으로 A등급을 유지했다. 한국의 신용등급은 2016년 이후 과거보다 ...

    한국경제 | 2022.10.03 17:00 | 황정환

  • thumbnail
    [미니경제] 국가부도 위험지표 #CDS프리미엄

    ▽▽PLAY▽▽ 오디오래빗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3연속 '자이언트스텝(0.75%P 금리 인상)'을 단행한 이후 금융시장의 변동성이 커지고 있습니다. 원·달러 환율이 1430원을 넘어선 가운데 대표적인 국가 신용 위험도 지표인 신용부도스와프(CDS) 프리미엄도 높아지고 있죠. CDS(Credit Default Swap)는 채권이 부도날 경우 거래 상대방으로부터 원금을 받을 수 있는 파생상품인데요. ...

    뉴스래빗 | 2022.10.03 16:35 | 신용현

  • thumbnail
    "R아서 P해라" 분노 유발도…'초보운전 스티커' 꼭 붙여야 하나요?

    ... 판단하기 어려울 뿐만 아니라, 일부 개성 있는 초보운전 표지 탓에 다른 운전자들이 불쾌감을 느끼기도 한다. 예를 들어 "골로 가고 싶나? 빵빵! 누르지 마소" "초보운전 당황하면 후진함" "R아서 P 해라" 등의 문구가 대표적이다. 도로교통법 제154조에 따라 스티커 부착 시 욕설, 혐오감을 주거나 긴급 자동차로 오인할 수 있는 색, 표지를 사용하면 30만원 이하의 벌금 또는 구류에 처할 수 있지만 처벌이 사실상 어렵다는 ...

    한국경제 | 2022.10.03 16:30 | 최수진

  • thumbnail
    英, 소득세율 인하 정책 철회..."경제 혼란 야기"

    ... 영국이 대규모 감세안을 발표한 직후 지난 23일(현지시간) 달러 대비 파운드화 가치는 3.2% 급락해 1985년 이후 처음으로 1.09달러 아래로 떨어지며 37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또한 영국의 10년물 국채금리는 0.33%p 급등해 2011년 4월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을 기록했다. 영국의 대규모 감세안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가 커지자 리즈 트러스 영국 총리가 긴급 진화에 나섰다. 트러스 총리는 지난 2일(현지시간) BBC와의 인터뷰에서 감세안 추진 과정에서 ...

    한국경제TV | 2022.10.03 16:21

  • thumbnail
    '강세론자' 제레미 시겔 "장기 투자자는 지금 당장 주식 사야"

    ... 한편 시겔 교수는 연준이 공격적인 금리인상 기조를 유지하고 있는 만큼 증시가 단기적으로 하락할 수는 있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앞서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는 지난 9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에서 0.75%p 금리인상을 단행하며, 인플레이션이 잡히지 않을 경우 고강도 긴축을 유지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그는 "단기적으로는 증시에 무슨 일이든 일어날 수 있을 것이라며, 약세장에서 증시가 추가 하락할 여지는 충분하다"고 전했다. 다만 "최근 ...

    한국경제TV | 2022.10.03 16:08

  • thumbnail
    [속보] BBC "영국 소득세 감세안 철회할 듯"

    ... 관측된다. 영국 정부 발표 이후 파운드화는 달러 대비 1.035달러까지 폭락해 사상 최저치를 기록하는 등 금용시장은 요동쳤다. 이에 영란은행이 2주간 장기국채 매입을 결정하며 진화에 나섰지만 보수당 지지율은 노동당에 33%포인트(p)까지 밀리며 정권 위기로 번졌다. 이번 세법 개정안은 집권 여당인 보수당에서도 반발이 컸다. 고소득자에 대한 세금을 깎아주게 되면 인플레이션으로 생활비가 치솟는 상황에서 부의 분배가 불공정해질 거란 우려에서다. 보리스 존슨 내각 관료였던 ...

    한국경제 | 2022.10.03 15:24 | 오현우

  • thumbnail
    '빅쇼트' 주인공 “2008년 금융위기 때보다 더 심각할 수 있어"

    ... 트윗이 나온 날 미국 뉴욕증시의 주요 지수는 일제히 하락했다. 국채 금리가 다시 오르며 주가를 짓누른데다 시가총액 1위 기업인 애플의 주가가 BoA의 투자의견 하향으로 급락한 것이 시장 전반의 투자심리를 꽁꽁 얼어붙게 했다. S&P500지수는 올해 최저점을 다시 갈아치웠다. 2008년 금융위기 당시 주택시장 폭락을 예견한 일이 영화 ‘빅쇼트’로 제작돼 유명해진 버리는 세계 경제 상황에 대해 경고하는 여러 저명한 투자자 중 하나다. ...

    한국경제TV | 2022.10.03 13:42

  • thumbnail
    "근무시간이 제일 중요"…MZ세대 성장보다 '워라밸' 중시

    ... 수준(14.4%) 등 순이었다. 그러나 올해는 근무시간이 25.8%로 1위를 기록했다. 이어 자기성장가능성(21.3%), 급여 수준(17.3%), 조직 문화(13.1%) 등이 뒤를 이었다. 근무시간이 약 3년 만에 10.9%포인트(p) 상승하고 자기성장가능성은 19.2%p 급락했다. MZ세대 재직자들도 2019년에는 자기성장가능성이 34.6%로 1위였지만 올해는 근무시간이 23.9%로 1위에 올랐다. 중소기업 취업의 긍정적 측면으로는 MZ세대 구직자·재직자 ...

    한국경제 | 2022.10.03 13:30 | 조아라

  • thumbnail
    급여보다 '칼퇴근'…MZ세대, 中企 선택 조건 1위는 '워라밸'

    ... 급여 수준(14.4%) 등 순이었다. 그러나 올해는 근무시간이 25.8%로 1위고 자기성장가능성(21.3%), 급여 수준(17.3%), 조직 문화(13.1%) 등 순으로 뒤를 이었다. 근무시간이 약 3년 만에 10.9%포인트(p) 상승하고 자기성장가능성은 19.2%p 급락했다. MZ세대 재직자들도 2019년에는 자기성장가능성이 34.6%로 1위였지만 올해는 근무시간이 23.9%로 1위다. 중소기업 취업의 긍정적 측면으로는 MZ세대 구직자·재직자 모두 ...

    한국경제TV | 2022.10.03 12: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