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1-160 / 2,7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용범 메리츠화재 부회장, 사실상 3연임 확정

    김용범 메리츠화재 대표이사 부회장(사진)이 3연임에 사실상 성공했다. 메리츠화재는 오늘(4일) 이사회를 열고 김 부회장에 대한 재선임 안건을 정기주주총회에서 의결하기로 했다. 정기주총은 오는 26일 개최된다. 김 부회장은 지난 2015년 메리츠화재 사장으로 취임한 뒤 2017년 부회장으로 승진했고 2018년 한 차례 연임한 바 있다. 김 부회장은 상품 포트폴리오 개선을 통해 메리츠화재의 실적을 끌어올렸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메리츠화재의 지난해 ...

    한국경제TV | 2021.03.04 18:00

  • thumbnail
    권광석 우리은행장 또 1년만 연임하는 까닭

    ... 일어난 파생결합펀드(DLF) 손실 사태로 지난해 초 금융감독원으로부터 ‘문책경고’를 받아 연임에 제동이 걸렸다. 그러나 법원에 낸 중징계 취소 가처분 신청이 받아들여지면서 지난해 3연임성공했다. 아직 ... 라임펀드 사태에 대해 ‘직무정지 상당(은행장 시절)’의 중징계를 사전 통보받았다. 2023년 3월 임기 만료인 손 회장의 재연임이 법률 리스크에 노출돼 있다는 뜻이다. 이런 상황에서 권 행장에게 2년 임기를 주면 ...

    한국경제 | 2021.03.04 17:31 | 정소람/박종서

  • thumbnail
    권광석 우리은행장 연임 결정…임기 1년

    ... 후보로 권광석 현 행장을 추천했다. 권 행장은 이번에도 1년 임기를 받았다. 현행 상법상 은행장 임기는 최대 3년까지 가능하다. 권 행장 선임은 5일 열리는 은행 임원후보추천위원회와 이사회, 이달 25일 열리는 정기 주주총회를 ... 대표이사로 재임 중이다. 김 대표는 취임 후 지속적인 실적 개선을 통한 2020년도 흑자 전환 성과 등을 인정받아 연임성공했다. 김보미기자 bm0626@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3.04 13:45

  • thumbnail
    윤호영 카카오뱅크 대표 연임

    ... 지난 2월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열고 윤호영 대표(50·사진)를 차기 대표이사 단독 후보로 추천했다고 3일 밝혔다. 임추위는 윤 대표가 카카오뱅크 설립을 주도하고 흑자 전환을 이끈 점 등을 높이 평가했다. 또 올 하반기 기업공개(IPO)를 계획하고 있는 점 등을 고려한 것으로 전해졌다. 카카오뱅크는 오는 30일 주주총회에서 윤 대표 연임안을 승인한다. 새 임기는 2년이 될 예정이다. 윤 대표는 카카오 모바일뱅크 태스크포스팀 부사장을 맡아 카카오뱅크 설립을 ...

    한국경제 | 2021.03.04 01:44 | 오현아

  • thumbnail
    윤호영 대표 연임 확정..카카오뱅크 더 이끈다

    윤호영 카카오뱅크 대표(50·사진)의 연임이 사실상 확정 됐다. 윤 대표는 향후 2년간 회사를 더 이끌 전망이다. 카카오뱅크는 지난 2월 중순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열고 윤 대표를 차기 대표이사 단독 후보로 추천했다고 3일 밝혔다. 임추위는 윤 대표가 카카오뱅크 설립을 주도한 점과 흑자 전환을 이끈 점 등을 높이 평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카카오뱅크가 자본확충을 위해 올해 하반기 기업공개(IPO)를 계획하고 있는 점도 고려된 것으로 ...

    한국경제 | 2021.03.03 18:08 | 정소람

  • thumbnail
    카카오뱅크 윤호영 대표 연임 사실상 결정…임기 2년

    지난달 임추위서 단수 추천…이달 30일 주총서 확정 카카오뱅크 윤호영(50) 대표이사의 연임이 사실상 확정됐다. 카카오뱅크는 지난 2월 중순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윤 대표를 차기 대표이사 후보로 단수 추천했다고 3일 밝혔다. 임추위는 카카오뱅크 설립을 주도한 윤 대표가 설립 이후 빠른 성장과 흑자전환을 이뤘으며 올 하반기 기업공개(IPO)를 앞둔 점을 고려해 윤 대표를 단수 추천한 것으로 알려졌다. 카카오뱅크 대표이사 선임은 이달 30일 열리는 ...

    한국경제 | 2021.03.03 17:36 | YONHAP

  • [사설] 與 무슨 자격으로 민간기업 CEO 연임 반대하나

    ... 회장에 대한 성토가 잇따랐고, 어제 국회에선 여권과 노동·시민단체 주도로 ‘최정우 회장 3년, 포스코가 위험하다’는 연임 반대 토론회까지 열렸다. 여권이 최 회장 연임에 반대하는 표면적 이유는 ... 추측이 나온다. 이제는 완전한 민간기업이 된 포스코 인사에 여전히 영향력을 행사하려 든다는 것이다. 설사 최 회장이 연임성공하더라도 주총을 앞두고 단단히 ‘길들이기’를 해놓으면 향후 포스코나 계열사 임원 인사 ...

    한국경제 | 2021.03.03 17:21

  • thumbnail
    하버드대에 1700억 쏜 유대인 억만장자…이유는?

    ... 경영대학원을 나온 후 첫 직장인 투자회사 살로먼 브러더스에서는 39세 때 해고됐다. 그러나 퇴직금으로 유료 투자정보를 전용 단말기로 제공하는 이노베이티브마켓시스템을 설립, 지금의 종합 미디어그룹인 블룸버그로 키워냈다. 이후 정치로 눈을 돌린 블룸버그 전 시장은 2002년 처음으로 뉴욕시장에 당선됐고, 2013년까지 3연임성공했다. 미 대선을 위한 민주당 후보 경선에 뛰어들기도 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3.03 07:43 | 오정민

  • thumbnail
    [단독] 권광석 행장, 우리은행 더 이끌듯…4일 '운명의 날'

    ... 한두달 가량의 후보 물색 작업을 거친다. 그러나 아직까지 새 후보 를 찾는 작업이 진행되지 않았고, 사외 이사들도 연임에 무게를 싣는 분위기다. 은행 경영의 지속 가능성을 위해 추가 임기가 필요하다는 이유다. 권 행장은 지난해 3월 ... 받는 것과는 대조적이었다. 우리금융의 한 관계자는 “다른 은행장들에 비해 유난히 임기가 짧았기 때문에 연임을 하는 안이 애초부터 유력하게 거론돼 왔다”고 설명했다. 실적 턴어라운드 성공할까 관건은 추가 임기다. ...

    한국경제 | 2021.03.02 15:03 | 정소람

  • thumbnail
    김정태 회장 4연임…하나금융 1년 더 이끈다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사진)의 4연임이 사실상 확정됐다. 김 회장은 2008년 하나은행장을 지낸 뒤 2012년 하나금융 회장에 올랐고, 2015년과 2018년 두 차례 연임성공했다. 이번에 3월 주주총회를 통과하면 ‘네 ... 일”(은성수 금융위원장)이라는 평가가 나오면서 연임에 더욱 힘이 실렸다. 계열사 CEO 교체 인사 단행 김 회장 연임이 주총에서 확정되면 하나금융 내부 규정상 만 70세가 되는 내년 3월 정기 주총까지만 직무를 수행할 수 있다. 라응찬 ...

    한국경제 | 2021.02.25 01:41 | 김대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