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691-2700 / 2,8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박용성 IJF 회장 3선..IOC 위원직 유지

    박용성 국제유도연맹(IJF) 회장이 3선에 성공,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직을 유지할 수 있게 됐다. 박용성 회장은 5일(이하 한국시간) 이집트 카이로의 인터내셔널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IJF 총회의 회장 선거에서 유효 득표수 ... 내외의 박빙의 승부가 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지만 재임 기간 컬러 유도복 도입과 심판 판정의 투명성 제고, 낙후된 제3세계 지원 등 유도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한 회원국들의 지지로 결국 15표차 승리를 거뒀다. 3선 저지에 나섰던 ...

    연합뉴스 | 2005.09.06 00:00

  • 싱가포르 27일 '상징적 대통령' 선거

    싱가포르 총리실은 오는 27일 임기 6년의 명예직인 대통령을 선출하기 위한 선거를 치른다고 3일 성명을 통해 발표했다. 이에 앞서 지난달 12일 S.R.나단(81) 싱가포르 대통령은 재출마 의사를 밝힌 바 있으며 이번 선거에서 연임성공할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전임자로 싱가포르 첫 민선 대통령인 인 옹 텅 청 전 대통령이 정부에 비판적이었던데 반해 1999년 대통령에 당선된 나단 대통령은 재임 기간 정부와의 화합을 강조해 왔다. 나단 대통령은 ...

    연합뉴스 | 2005.08.04 00:00

  • 박용성 회장, IOC 위원직 유지할까

    `형제의 난'으로 곤욕을 치르고 있는 박용성 두산그룹 회장이 눈앞에 다가온 국제유도연맹(IJF) 회장 선거에서 연임성공해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직을 유지할 수 있을지 여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1일 재계와 스포츠계에 ... IJF 수장에 오른 박 회장은 2001년 7월 재선후 컬러 유도복 도입 등으로 유도의 인기를 획기적으로 끌어올려 3선이 유력시됐으나 최근 불거진 두산그룹 `형제의 난'으로 3선 가도에 작은 `브레이크'가 걸린 셈이다. 박 회장은 ...

    연합뉴스 | 2005.08.01 00:00

  • thumbnail
    건강미 넘치는 블레어..알고 보니 '화장발'

    ... 총리의 간판 이미지다. `늙은 영국'과 대조를 이루는 이런 이미지는 알게 모르게 블레어 총리가 이끄는 노동당 3기 연속 집권이라는 위업 달성에 도움이 됐다. 광채를 발하는 듯한 블레어 총리의 건강미는 그러나 정교한 `화장발'에 ... 보좌관이었던 캐럴 캐플린은 "그는 꽉 조이는 옷을 입고 있다. 몸이 많이 불었고 끊었던 술과 커피를 마시기 시작했다. 3연임성공한 뒤 다시 나쁜 습관에 빠졌다"고 말했다. 블레어의 화장발 논란이 절정에 달한 것은 지난 4월 총선 ...

    연합뉴스 | 2005.07.24 00:00

  • 소버린 SK(주) 지분 100여곳서 사들여

    ... 요인이 됐던 인수·합병(M&A) 재료가 사라지면서 장중 한때 5만원대가 깨지기도 했다. 하지만 이후 낙폭을 줄이며 5만원 선을 지키는 데는 성공했다. 전문가들은 그러나 소버린의 주식 매각이 중장기적으로 SK㈜ 주가에 미치는 영향은 제한적일 것으로 보고 있다. 이정헌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지난 3월 정기주총에서 최태원 회장 연임 성공 이후 이른바 '소버린 효과'는 이미 주가에 큰 영향을 미치지 못하고 있었다"고 지적했다. 주용석 기자 ho...

    한국경제 | 2005.07.18 00:00 | 강현철

  • SK(주) 소버린 영향 크지 않을 듯-한국

    ... 연구원은 소버린의 보유지분 처분이 SK에 미치는 영향이 크지 않을 것으로 판단하고 중립을 유지했다. 이 연구원은 최태원 회장의 대표이사 연임 성공 등으로 지분 보유의 실직이 낮아지게 된 점이 매각 추진의 가장 큰 이유일 것으로 추정했다. 이 연구원은 "단기 심리적 영향으로 주가가 출렁거릴 수 있으나 지난 3월 정기주총에서 최회장 연임성공이후 이른바 '소버린 효과'는 이미 주가에 큰 영향을 미치지 못하고 있었다"고 지적했다. 한편 2분기 영업이익규모가 ...

    한국경제 | 2005.07.18 00:00 | parkbw

  • 소버린, SK(주) 보유지분 전량 팔겠다는데… 주가 영향 크지않을듯

    ... 매각은 이미 예상됐던 수순으로 주가에는 큰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것으로 보고 있다. 소버린의 지분 철수는 예견된 것이고 매각도 장외 매각 방식으로 이뤄질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이정헌 한국투자증권 연구위원은 17일 "지난 3월 SK㈜ 주주총회에서 최태원 회장이 연임성공한 뒤 SK㈜ 주가에서 인수·합병(M&A) 프리미엄이 빠졌다"며 "단기적으로는 심리적 영향이 있을지 모르지만 중장기적으로는 소버린의 철수가 SK㈜ 주가에 미치는 영향은 크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05.07.17 00:00 | 박성완

  • [브리핑] SK(003600) - ”소버린의 투자목적 변경” 이유는? ...한국투자증권

    ... SK와의 우호적인 관계 전환이 주가 상승에 도움이 될 지는 미지수임 따라서 소버린의 투자목적 변경의 이유가 명확히 드러나지 않은 이상, 예단에 근거한 성급한 의사결정은 효과적이지 않을 듯 ■ 주가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은 제한적 3월 주총에서 최태원 대표이사 연임 성공 이후 03년 이후 주가 상승에 큰 영향을 끼쳤던 소위 “Sovereign Effect”는 거의 제거된 것이라는 것이 우리의 판단임. 따라서 금번 소버린의 투자목적 변경이 주가에 미치는 부정적 영향 역시 제한적일 ...

    한국경제 | 2005.06.21 08:53

  • SK㈜ 주가, 소버린 '경영불참' 선언에 급락

    ... 하루만인 21일 시장에서 SK㈜의 주가는 한 때 5%가 넘는 급락세를 보이다 오전 10시를 넘어서면서 하락률이 3%대로 진정된 모습이다. 이같은 급락세는 그간 SK㈜의 주가에 이른바 '경영권 분쟁 프리미엄'이 반영돼있음을 반증한다. ... 떨어지고 SK㈜와의 우호적 관계 전환 가능성 역시 주가에 도움이 될 지 미지수"라고 진단했다. 그는 다만 "지난 3월 주총에서 최태원 대표이사 연임 성공 이후 소위 '소버린 효과'는 거의 제거된 것으로 판단되며 따라서 이번 투자목적 ...

    연합뉴스 | 2005.06.21 00:00

  • thumbnail
    백영배 나산 사장 '아름다운 퇴장'

    ... 흑자기업(2004)으로 탈바꿈시켰다. 2002년부터 2004년까지는 법원으로부터 최우수 법정관리인으로 선정돼 3년 연속 특별 보너스를 받아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2년의 임기를 세 번이나 연임하며 나산을 정상 궤도에 올려 놓은 ... 직후 그가 가장 먼저 한 일은 법원의 반대를 무릅쓰고 직원들의 월급을 올려준 것.직원들의 사기를 살려야 회생에 성공할 수 있다며 법원을 설득했다. 지금은 백 사장보다 연봉을 더 많이 받는 디자인 실장이 있을 정도.그는 "과거 이 ...

    한국경제 | 2005.06.21 00:00 | 유창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