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8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아프리카 보츠와나 총선서 집권당 승리…마시시 대통령 연임

    ... 확보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발표한 것으로 로이터, AFP통신 등 외신이 보도했다. BDP의 총선 승리로 모크위치 마시시(58) 현 대통령이 연임성공했다. 보츠와나는 총선에서 승리한 다수당 대표가 자동으로 대통령에 선출되는 제도를 채택하고 있고 대통령 임기는 5년이다. 마시시 대통령은 부통령으로 활동하던 작년 3월 이안 카마 전 대통령이 10년 만에 물러난 뒤 대통령직을 승계했다. 마시시 대통령이 이끄는 BDP는 보츠와나가 1966년 독립한 뒤 ...

    한국경제 | 2019.10.25 18:27 | YONHAP

  • thumbnail
    '미스터 5G' 마지막 강연…"KT, AI 회사 돼야"

    ... 배출한 학교다. 황 회장은 이번 강연이 KT 회장으로서 마지막 강연이라고 했다. 2014년 취임한 그는 2017년 3연임성공했고, 내년 3월 퇴임을 앞두고 있다. 황 회장은 삼성전자 반도체총괄사장 시절 ‘메모리 ... 들기도 했다. 그는 강연 뒤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5G 사례처럼 10년 뒤의 미래 트렌드를 파악해 기술 차별화에 성공했을 때 가장 큰 기회가 찾아온다고 강조했다. 5G 사업은 가입자 수에 연연하기보다 차별화한 기술을 먼저 갖춰야 한다는 ...

    한국경제 | 2019.10.24 16:58 | 강경민

  • thumbnail
    남아프리카 보츠와나서 총선 실시…접전 예상

    집권당 BDP가 승리하면 마시시 대통령 연임 남아프리카 보츠와나에서 23일(현지시간) 오전 총선 투표가 시작됐다고 AP, AFP통신 등 외신이 보도했다. 보츠와나 인구 220만명 가운데 등록된 유권자는 92만여명이고 이들은 ... 선출되는 제도를 채택하고 있고 대통령 임기는 5년이다. 이번 총선에서 여당인 보츠와나민주당(BDP)이 재집권에 성공할지 주목된다. BDP는 보츠와나가 1966년 독립하고 나서 50년 넘게 집권당 지위를 유지하고 있다. BDP가 ...

    한국경제 | 2019.10.23 18:08 | YONHAP

  • thumbnail
    24시간 '깜깜 개표' 후 갑자기 격차 벌린 모랄레스…반발 확산(종합)

    ... 격차 10%P…결선 없이 4선 가능할 수도 미심쩍은 개표 과정에 '조작 의혹' 확산…전국서 거센 시위 4선 연임이 위태로워 보였던 에보 모랄레스 볼리비아 대통령이 개표 막판 갑자기 2위와의 격차를 벌리며 결선 없이 당선을 확정할 ... 전망이다. 모랄레스 대통령은 볼리비아 최초의 원주민 대통령으로, 2006년 취임 후 14년째 집권 중이다. 중남미 최장수 현역 지도자인 그가 4선 연임성공하면 2025년까지 무려 19년간 장기 집권하게 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10.22 23:03 | YONHAP

  • thumbnail
    볼리비아 모랄레스, 결선없이 4선 확정?…표차 확대에 논란 증폭

    ... 없이 당선을 확정한다. 개표 완료 후에도 이 격차가 유지되면 모랄레스 대통령이 간발의 차이로 결선 없이 4선에 성공하게 되는 것이다. 전날 TSE가 중간 개표 결과를 발표했을 때만 해도 모랄레스 대통령과 메사 전 대통령의 결선 ... 말했다. 모랄레스 대통령은 볼리비아 최초의 원주민 대통령으로, 2006년 취임 후 14년째 집권 중이다. 중남미 최장수 현역 지도자인 그가 4선 연임성공하면 2025년까지 무려 19년간 장기 집권하게 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10.22 11:52 | YONHAP

  • thumbnail
    전영도 울산商議 회장 "'제조업 엔진' 식어가는 울산…수소산업서 새 동력 찾아야"

    ... 앞두고 울산이 수소그린모빌리티특구로 지정되도록 지역 산업계의 의견을 모아 정부에 건의하기로 했다. 2018년 3연임한 전영도 울산상공회의소 회장(일진기계 대표·67)은 21일 한국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울산이 ... 대응하겠다”고 강조했다. 울산상의는 울산시의 ‘2030 울산 세계 최고 수소도시 로드맵’이 성공적으로 이행되도록 수소경제활성화법안의 입법화 촉구와 수소산업진흥원 울산 유치, 수소전기차 등 신기술 분야 전문인력 ...

    한국경제 | 2019.10.21 17:33 | 하인식

  • thumbnail
    '생산 기지 옮기고 브랜드 체험관 열고'…인도 잡기에 나선 기업들

    ... 거둔 것으로 보인다. 시장조사 업체 스트래티지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2분기 삼성전자의 인도 시장점유율은 26.3%로 2위를 차지했다. 1위는 중국 샤오미로 28.7%의 점유율을 차지했다. 양 사의 격차는 1년 사이 2.4%포인트까지 ... 후방 산업으로 꼽힌다. '모디 노믹스'의 연속성이 확보됐다는 점도 인도 시장의 전망을 밝게 한다. 지난 5월 연임성공한 모디 총리는 2022년까지 제조업의 GDP 기여율을 현재 16%에서 25%까지 끌어올린다는 '메이크 인 ...

    한경Business | 2019.10.21 13:43

  • thumbnail
    이스라엘 연정협상 난항…네타냐후 '정치 운명' 안갯속

    ... 구성권, 청백당 간츠 대표에 넘어갈 수도 베냐민 네타냐후(69) 이스라엘 총리가 차기 총리 후보로 지명된 지 3주가 넘었지만, 연립정부 구성 협상은 진통을 겪고 있다. 우파 정당 리쿠드당을 이끄는 네타냐후 총리는 지난달 25일(현지시간) ... 부과해야 한다며 네타냐후 총리 주도의 연정 참여를 거부했고, 결국 조기총선 사태를 초래했다. 네타냐후 총리가 연정에 성공하려면 청백당이나 '이스라엘 베이테누당'의 지지를 얻어야 하지만 팽팽한 입장 차이로 연임 여부가 불투명한 상황인 셈이다. ...

    한국경제 | 2019.10.20 06:00 | YONHAP

  • thumbnail
    아프리카 기니서 대통령 연임반대 시위…"경찰 발포에 9명 사망"

    ... 발사하면서 인명피해가 발생했다. AFP통신은 시위를 진압하던 경찰에서도 사망자가 나왔다고 전했다. 콩데 대통령은 2010년 대선에서 당선돼 기니 최초의 민선 대통령에 올랐고 2015년 10월 재선에 성공했다. 기니 헌법상 대통령의 연임은 한차례로 제한되고 콩데 대통령의 임기는 내년 12월 끝날 예정이다. 그러나 콩데 대통령이 3번째 임기를 허용하는 방안을 추진하면서 야권과 국민의 반발을 샀다. 외신에 따르면 콩데 대통령은 지난 9월 정부에 ...

    한국경제 | 2019.10.17 01:36 | YONHAP

  • thumbnail
    "오르반 체제에 첫 균열"…부다페스트 시장, 야권 품에

    ... "부다페스트는 친환경적이고 자유로운, 유럽의 도시가 될 것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투표에 앞서 이번 선거를 올 3월 치른 터키 이스탄불 시장 선거와 비교하면서 "이스탄불 시민은 여러모로 오르반 정권과 닮은, 공격적이고 비자유적인 ... 타이이프 에르도안 정권에 타격을 입혔다. 오르반 총리는 작년 4월 총선에서 개헌 의석을 확보하며 2010년 이후 3연임성공한 4선 총리(1998년 첫 총리 취임)가 됐지만, 정부 비판 언론을 탄압하고 의회와 사법부를 장악하면서 강력한 ...

    한국경제 | 2019.10.14 15:5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