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61-870 / 1,7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박건형, '프랑켄슈타인' 첫공연 성료 “끝까지 뜨거운 무대”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배우 박건형이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의 첫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소감을 전했다. 박건형은 26일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제작 충무아트홀) 스페셜 오프닝 공연 무대에 올라 혼신의 힘을 다한 연기와 노래로 화려한 서막을 열었다. 지난해 창작 초연임에도 불구하고 국내 뮤지컬 시장에 신드롬을 일으킨 '프랑켄슈타인'은 2015년 최고의 화제작으로 선정되며 관객들의 압도적인 기대와 관심을 받고 ...

    텐아시아 | 2015.11.29 11:11 | 이은호

  • 한국, 유네스코 집행이사국에 3연속 당선

    ... 유네스코에 가입한 이래 1987~2003년 집행이사국으로 활동했으며, 2007년 다시 집행이사국으로 선출돼 이번까지 3연속 연임을 하게 됐다. 우리나라는 총 7차례 유네스코 집행이사국에 뽑힌 것이다. 우리나라가 속한 아태지역그룹(Group ... 유네스코 총회를 계기로 12일 열린 '인간과 생물권사업' 국제조정위원회(MAB), 정부간 생명윤리위원회(IGBC) 선거에서도 이사국 연임성공했다. (서울연합뉴스) 이귀원 기자 lkw777@yna.co.kr

    연합뉴스 | 2015.11.15 10:52

  • thumbnail
    '개천용' 많은 강원, 9급출신 55%…대구, 8명 중 5명 행시 출신

    ... 65.1세로 울산보다 10세가량 많다. 전북(64.2세), 경남(63.6세), 충남(61.7세)이 뒤를 이었다. 단체장 연임 횟수가 가장 높은 지역은 서울·경기로 나타났다. 서울·경기 단체장의 80.0%가 재선 이상 ... 5명(20.0%)이다. 2010년과 지난해 각각 치러진 지방선거에서 새정치민주연합이 서울에서 압승을 거두면서 현직 구청장이 연임성공한 결과다. 경기는 30명 중 24명이 재선 이상이다. 반면 초선 단체장이 가장 많은 곳은 강원이다. 전체 ...

    한국경제 | 2015.11.09 18:23 | 박상용/홍선표

  • thumbnail
    '초졸 신화' 이뤄낸 김윤주·최용득

    ... 노동운동에 투신했다. 1998년 민선 2기 군포시장으로 당선된 그는 2006년 낙선한 것을 제외하면 군포에서만 4선에 성공했다. 현 지방자치제도에서 연임3선까지만 가능하지만 전체 당선 횟수에는 제한이 없다. 2010년 민선 5기 선거에서는 ... 선거법 위반으로 취임 4개월 만에 물러났다. 그는 명예회복 차원에서 지난해 지방선거에 무소속으로 출마, 재입성에 성공했다. 최종 학력이 중학교 졸업인 단체장은 최홍묵 충남 계룡시장과 오영호 경남 의령군수다. 지난해 3선에 성공한 ...

    한국경제 | 2015.11.09 18:14 | 박상용

  • thumbnail
    '강성 좌파' 코빈의 영국 노동당…더 왼쪽으로

    ... 지켜왔다. 블레어는 1994년 노동당 대표가 된 후 ‘생산·분배·교환 수단의 공동소유’를 명시한 당헌 4조를 삭제할 정도로 대변신을 추진했다. 대신 보수와 진보의 가치를 융합한 ‘제3의 길’을 주장한 블레어는 노동당으로선 처음으로 총리 3연임성공하며 영국인의 지지를 받았다. 하지만 2010년 총선에서 캐머런이 이끄는 보수당에 정권을 내주면서 신노동당 노선도 탄력을 잃었다. 노동당은 지난 5월 ...

    한국경제 | 2015.10.27 07:03 | 박해영

  • thumbnail
    [이대론 대한민국 미래 없다] '單任·短任의 늪'에 빠진 대한민국

    ... 1년 남짓이면 바뀐다. 공기업은 물론 주인 없는 대기업의 최고경영자(CEO)는 아무리 성과가 좋아도 단임 임기(3년)를 마치면 물러나야 한다. 정부부터 기업까지 장기 전략이 실종된 채 단기 성과주의만 난무하는 것도 한국 사회가 ... 낙마하는 사람도 많다. 포스코 KT KB금융지주 등 민영화돼 주인이 없는 유사 공기업 CEO도 마찬가지다. 가까스로 연임성공하더라도 정권이 바뀌면 어김없이 중간에 낙마한다. ‘단임(短任) 및 단임(單任)의 늪’ ...

    한국경제 | 2015.10.11 18:05 | 송종현 / 이승우

  • thumbnail
    [이대론 대한민국 미래 없다] CEO 연임→검찰 수사→중도낙마…정부 손 타는 '유사 공기업' 실적 추락

    ... 공기업뿐만 아니다. 정부가 최대주주였다가 민영화된 대기업들과 금융회사들 사정도 비슷하다. 최고경영자(CEO)가 통상 3년인 임기도 채우지 못하거나, 연임성공하더라도 임기 중 검찰수사 등으로 중도 퇴진하는 기업들이 상당수다. 과거 ... 포스코 KT KB금융지주 등이 대표적이다. 세계적 철강회사인 포스코의 이구택 전 회장과 정준양 전 회장은 모두 연임성공했다. 하지만 연임 임기 도중 퇴임했다. 정권이 바뀌면서 검찰수사 대상이 됐기 때문이다. 이석채 전 KT ...

    한국경제 | 2015.10.11 17:57 | 송종현 / 김일규

  • 檢, KT&G 본사 압수수색…민영진 前사장 비리 정조준

    ... 둘러싼 수상한 자금흐름 포착…조만간 소환 방침 KT&G 비리 의혹을 수사하는 서울중앙지검 특수3부(김석우 부장검사)는 2일 오전 서울 강남 KT&G 본사와 계열사인 소망화장품 등을 압수수색했다. 검찰은 ... 출신으로 이명박 정부 때인 2010년 2월 KT&G 최고경영자(CEO) 자리에 오른 뒤 2013년 2월 연임성공했다. 임기 초반 소망화장품과 바이오벤처기업인 머젠스(현 KT&G 생명과학) 등을 잇달아 인수하며 ...

    연합뉴스 | 2015.10.02 10:34

  • thumbnail
    주진형 사장 "연임 안 됐으니 실패라는 건 노예의식" 유료

    ... 의사가 있었어야 한다. 이미 지난 봄에, 그리고 6월에 한번 더, 나를 한화투자증권으로 오도록 권유한 분들에게 연임할 생각이 없다고 얘기했다. 계약상 내년 3월말까지만 하고 물러나겠다고 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개혁 ... 개혁은 지금도 계속 진행 중이다. 그 결과는 시간이 지나야 알 수 있다. 그리고 그 판단은 고객이 한다. 즉 개혁의 성공 여부는 시간이 흘러 고객이 판단하는 것이지 사장의 연임 여부를 갖고 예단할 일이 아니다”고 적었습니다. ...

    모바일한경 | 2015.09.25 09:51 | 정소람

  • thumbnail
    주진형 한화證 대표 "연임 의사 애초에 없었다…개혁 성패 고객이 판단"

    "개혁은 지금도 계속 진행 중이다. 개혁의 성공 여부는 시간이 흘러 고객이 판단하는 것이지 사장의 연임 여부를 갖고 예단할 일이 아니다." 주진형 한화투자증권 대표가 24일 페이스북을 통해 자신의 퇴진 배경과 ... 한다"며 "이미 지난 봄에, 그리고 6월에 한 번 더 나를 한화투자증권으로 오도록 권유한 분들에게 연임할 생각이 없다고 얘기했다"고 설명했다. 애초에 계약대로 내년 3월 말까지 하고 물러나겠다는 입장이었다는 ...

    한국경제 | 2015.09.24 16:25 | 이민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