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41-50 / 9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압도적 지지 얻은 '최정우 2기'…"100년 기업 기반 다지겠다"

    최정우 포스코 회장이 연임성공했다. 정치권과 시민단체 등의 외압에도 불구하고 주주총회에서 주주의 압도적인 지지를 얻었다. ‘최정우 2기’는 ‘혁신과 성장’을 키워드로 내세워 배터리 ... 통과시켰다. 최 회장 연임안에는 참석 주권(75.1%)의 90% 이상이 찬성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 회장은 이로써 연임성공한 일곱 번째 포스코 회장이 되면서 2024년 3월까지 그룹을 이끌게 됐다. 최 회장은 인사말에서 “친환경 ...

    한국경제 | 2021.03.12 17:34 | 최만수

  • thumbnail
    최정우 포스코 회장 연임안…국민연금 "중립 지키겠다"

    포스코의 최대주주인 국민연금이 최정우 회장(사진) 연임안에 중립을 지키기로 했다. 정치권의 연이은 압박에도 불구하고 최 회장 연임에 반대할 명분이 없다고 본 것이다. 최 회장 연임이 사실상 확정됐다는 분석이 나온다. 국민연금 ... 있는 최대주주다. 다른 주요 주주는 씨티은행(7.41%), 우리사주조합(1.68%)뿐이고 소액주주 비중이 74.3%로 절대적이다. 최 회장이 연임성공하기 위해선 출석 주주 과반수의 찬성을 확보해야 한다. 비(非)소액주주 지분의 ...

    한국경제 | 2021.03.09 19:05 | 최만수/황정환

  • thumbnail
    1년 뒤 하나금융 회장은…'함·박·이' 3파전

    ... 부행장’이던 박성호 5일 금융권에 따르면 하나금융 계열사 임원후보추천위원회는 김정태 회장에게 임기를 1년으로 하는 3연임을 허용하면서 계열사 11곳의 CEO를 결정했다. 금융권 관계자는 “새로운 인선에서 주력 계열사인 하나은행과 ... 5개 국어에 능통한 글로벌 기업금융 전문가로 다국적 컨설팅 업체인 GCIG 총괄대표 시절 하나금융 역사상 가장 성공적인 해외 투자로 꼽히는 지린은행 투자 건을 주선했다. 2014년 중국 최대 민영 투자회사인 중국민성투자로 자리를 ...

    한국경제 | 2021.03.05 17:20 | 김대훈

  • thumbnail
    권광석 우리은행장 또 1년만 연임하는 까닭

    ... 일어난 파생결합펀드(DLF) 손실 사태로 지난해 초 금융감독원으로부터 ‘문책경고’를 받아 연임에 제동이 걸렸다. 그러나 법원에 낸 중징계 취소 가처분 신청이 받아들여지면서 지난해 3연임성공했다. 아직 ... 라임펀드 사태에 대해 ‘직무정지 상당(은행장 시절)’의 중징계를 사전 통보받았다. 2023년 3월 임기 만료인 손 회장의 재연임이 법률 리스크에 노출돼 있다는 뜻이다. 이런 상황에서 권 행장에게 2년 임기를 주면 ...

    한국경제 | 2021.03.04 17:31 | 정소람/박종서

  • thumbnail
    윤호영 카카오뱅크 대표 연임

    ... 지난 2월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열고 윤호영 대표(50·사진)를 차기 대표이사 단독 후보로 추천했다고 3일 밝혔다. 임추위는 윤 대표가 카카오뱅크 설립을 주도하고 흑자 전환을 이끈 점 등을 높이 평가했다. 또 올 하반기 기업공개(IPO)를 계획하고 있는 점 등을 고려한 것으로 전해졌다. 카카오뱅크는 오는 30일 주주총회에서 윤 대표 연임안을 승인한다. 새 임기는 2년이 될 예정이다. 윤 대표는 카카오 모바일뱅크 태스크포스팀 부사장을 맡아 카카오뱅크 설립을 ...

    한국경제 | 2021.03.04 01:44 | 오현아

  • thumbnail
    윤호영 대표 연임 확정..카카오뱅크 더 이끈다

    윤호영 카카오뱅크 대표(50·사진)의 연임이 사실상 확정 됐다. 윤 대표는 향후 2년간 회사를 더 이끌 전망이다. 카카오뱅크는 지난 2월 중순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열고 윤 대표를 차기 대표이사 단독 후보로 추천했다고 3일 밝혔다. 임추위는 윤 대표가 카카오뱅크 설립을 주도한 점과 흑자 전환을 이끈 점 등을 높이 평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카카오뱅크가 자본확충을 위해 올해 하반기 기업공개(IPO)를 계획하고 있는 점도 고려된 것으로 ...

    한국경제 | 2021.03.03 18:08 | 정소람

  • [사설] 與 무슨 자격으로 민간기업 CEO 연임 반대하나

    ... 회장에 대한 성토가 잇따랐고, 어제 국회에선 여권과 노동·시민단체 주도로 ‘최정우 회장 3년, 포스코가 위험하다’는 연임 반대 토론회까지 열렸다. 여권이 최 회장 연임에 반대하는 표면적 이유는 ... 추측이 나온다. 이제는 완전한 민간기업이 된 포스코 인사에 여전히 영향력을 행사하려 든다는 것이다. 설사 최 회장이 연임성공하더라도 주총을 앞두고 단단히 ‘길들이기’를 해놓으면 향후 포스코나 계열사 임원 인사 ...

    한국경제 | 2021.03.03 17:21

  • thumbnail
    하버드대에 1700억 쏜 유대인 억만장자…이유는?

    ... 경영대학원을 나온 후 첫 직장인 투자회사 살로먼 브러더스에서는 39세 때 해고됐다. 그러나 퇴직금으로 유료 투자정보를 전용 단말기로 제공하는 이노베이티브마켓시스템을 설립, 지금의 종합 미디어그룹인 블룸버그로 키워냈다. 이후 정치로 눈을 돌린 블룸버그 전 시장은 2002년 처음으로 뉴욕시장에 당선됐고, 2013년까지 3연임성공했다. 미 대선을 위한 민주당 후보 경선에 뛰어들기도 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3.03 07:43 | 오정민

  • thumbnail
    [단독] 권광석 행장, 우리은행 더 이끌듯…4일 '운명의 날'

    ... 한두달 가량의 후보 물색 작업을 거친다. 그러나 아직까지 새 후보 를 찾는 작업이 진행되지 않았고, 사외 이사들도 연임에 무게를 싣는 분위기다. 은행 경영의 지속 가능성을 위해 추가 임기가 필요하다는 이유다. 권 행장은 지난해 3월 ... 받는 것과는 대조적이었다. 우리금융의 한 관계자는 “다른 은행장들에 비해 유난히 임기가 짧았기 때문에 연임을 하는 안이 애초부터 유력하게 거론돼 왔다”고 설명했다. 실적 턴어라운드 성공할까 관건은 추가 임기다. ...

    한국경제 | 2021.03.02 15:03 | 정소람

  • thumbnail
    김정태 회장 4연임…하나금융 1년 더 이끈다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사진)의 4연임이 사실상 확정됐다. 김 회장은 2008년 하나은행장을 지낸 뒤 2012년 하나금융 회장에 올랐고, 2015년과 2018년 두 차례 연임성공했다. 이번에 3월 주주총회를 통과하면 ‘네 ... 일”(은성수 금융위원장)이라는 평가가 나오면서 연임에 더욱 힘이 실렸다. 계열사 CEO 교체 인사 단행 김 회장 연임이 주총에서 확정되면 하나금융 내부 규정상 만 70세가 되는 내년 3월 정기 주총까지만 직무를 수행할 수 있다. 라응찬 ...

    한국경제 | 2021.02.25 01:41 | 김대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