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61-70 / 9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지방은행장 내부출신 잇따라…외부출신 지주회장과 호흡이 관건

    JB금융그룹 산하 전북은행장 자리에 내부 공채 출신인 서한국 부행장이 낙점되면서 BNK, DGB, JB 등 3대 지방금융지주가 모두 ‘외부출신 회장’과 ‘내부출신 은행장’의 진용을 갖추게 ... DGB금융그룹은 1년여 간 ‘CEO 콘테스트’를 벌여 임 행장을 앉혔다. 김 회장도 올초 연임을 확정짓고 3월 주총을 앞두고 있다. ○‘샌드위치’ 신세 지방지주에 돌파구 될까 BNK금융그룹은 ...

    한국경제 | 2021.01.27 16:12 | 김대훈

  • thumbnail
    [한경 CFO Insight] SK '딥 체인지' 이끄는 주역들

    최근 3~4년간 국내 대기업 가운데 가장 활발한 M&A(인수합병) 플레이어를 꼽자면 단연 SK그룹이 거론된다. 3년간 경영권 인수 혹은 매각에 참여한 금액만 22조원을 훌쩍 넘는다(지분투자 등 제외). 왠만한 대형 PEF(사모펀드) ... 평가는 공식적인 그룹의 2인자인 조대식 의장이 주도권을 잡고 있는 분위기다. CEO들의 인사 평가권한을 쥔 수펙스 의장직 연임성공한 만큼 입지를 굳히는 데 성공했다는 평가다. 차준호 기자 chacha@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1.18 05:28 | 차준호

  • thumbnail
    '3연임 성공' 정몽규 회장 "한국축구 백년대계 마무리"

    정몽규 HDC그룹 회장(59·사진)이 대한축구협회 회장 3연임성공했다. 제54대 축구협회장 선거에 단독으로 입후보한 정 회장은 지난 6일 축구협회 선거관리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7일 당선인으로 공고됐다. 정 회장은 대한체육회 인준을 거쳐 오는 27일 공식 취임할 예정이다. 정 회장은 이날 축구협회 홈페이지를 통해 당선 인사말을 전하면서 “새로운 임기 4년 동안 한국 축구의 백년대계를 마무리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

    한국경제 | 2021.01.07 17:29 | 조희찬

  • thumbnail
    日언론 "코로나 대응 낙제점 스가 총리, 3월경 사퇴 가능성"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제대로 대처하지 못했다는 평가를 받으며 지지율이 급락한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사진)가 이르면 3월 말 퇴진 의사를 표명할 가능성이 있다는 일본 현지 보도가 나와 주목된다. 일본 시사 주간지인 '슈칸 아사히'는 ... 10월21일까지여서 그 전에 해산 등을 통한 총선을 치러야 한다. 스가 총리는 앞으로 이 두 가지 정치 이벤트를 모두 성공적으로 넘어야 연임이 가능하다. 그러나 코로나19 확산으로 도쿄올림픽 개최도 불투명한 상황이어서 연임이 어려울 것이라는 ...

    한국경제 | 2021.01.04 13:58 | 강경주

  • thumbnail
    코로나 속 선전한 韓 자동차 시장, 파업 몸살에 '멈춤'

    ... 일시적으로 생산을 중단해야 했다. 연초부터 코로나19…뿌리부터 말라갔다 완성차 생산중단 사태는 3월 들어 대부분 정리됐지만, 이 시기 자금력이 취약한 부품 협력업체들의 경영 여건은 더욱 어려워졌다. 자동차산업연합회는 ... 개소세를 3~6월 70% 감면해 1.5%로 낮추며 소비 증진에 나선 덕분에 침체됐던 국내 자동차 시장은 V자 반등에 성공했다. 2월 8만1722대까지 쪼그라들었던 국내 완성차 5사 실적은 3월 개소세 효과에 15만1025대를 기록, 84.8% ...

    한국경제 | 2020.12.25 08:00 | 오세성

  • thumbnail
    [한상춘의 세계경제 읽기] '코로나-바이오해'란 별칭 붙은 2020년 세계 경제를 결산한다

    ... 달랐다. 가장 빨리 지난 4월 경제활동을 재개한 중국 경제는 1분기에 성장률이 -6.8%까지 추락한 이후 2분기 3.2%, 3분기에는 4.9%로 V자형 반등에 성공했다. 국제통화기금(IMF)을 비롯한 대부분 예측기관은 올해 유일하게 ... 중심의 ‘팍스 시니카’ 구상을 앞당겨 실현시켜 나가겠다는 야망을 선언했다. 반면 도쿄 올림픽 성공, 대통령 연임 등과 같은 자신의 이익만을 위해 코로나 사태에 미숙하게 대응하거나 악용했던 아베 신조 전 일본 총리와 ...

    바이오인사이트 | 2020.12.22 08:53

  • thumbnail
    강성희 장애인보치아연 회장 '3연임'

    강성희 오텍그룹 회장(사진)이 21일 제6대 대한장애인보치아연맹 회장에 당선됐다. 강 회장은 2015년부터 보치아연맹 회장을 맡으며 3연임성공했다. 임기는 2025년 1월 31일까지다. 보치아는 뇌성마비 장애인을 위해 고안된 특수 구기 종목이다. 1988년 서울장애인올림픽 때 국내에 처음 소개됐다.

    한국경제 | 2020.12.21 17:37

  • thumbnail
    '변화'보다 '안정' 택한 KB금융…카드·증권 등 7개 계열사 대표 연임

    ... 부회장에는 양 대표가 내정됐다. 임기는 1년이다. KB금융의 한 관계자는 “윤종규 회장이 지난 11월 3연임성공(임기 3년)했으나 차기 회장 구도는 아직 미지수”라며 “지주 부회장 직제를 만든 것은 ... 선임이 제한되지만 금융위원회와 증권선물위원회가 징계 의결을 내년으로 미뤄 연임이 가능해졌다. 징계를 앞둔 상황에서 연임을 결정한 것은 그만큼 박 대표의 경영에 높은 점수를 줬다는 분석이다. KB증권은 지난 3분기에 분기 기준 역대 최대 ...

    한국경제 | 2020.12.18 17:44 | 정소람/오현아

  • thumbnail
    포스코, 脫탄소 첫 행보…호주 기업과 그린수소 생산

    ... 공급하면 탄소중립 시대 철강사와 원료사의 지속 가능한 협력 모델로 주목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내년 3월 임기가 만료되는 최 회장은 지난 11일 열린 이사회에서 차기 최고경영자(CEO) 후보에 단독 추천돼 사실상 연임성공했다. 포스코는 같은 날 2050년까지 수소 500만t 생산 체제를 구축하고 ‘탄소 중립’을 달성한다는 비전을 발표했다. 업계에서는 최 회장이 다음 임기에 수소사업과 탈탄소화에 총력을 기울일 것으로 보고 ...

    한국경제 | 2020.12.15 17:46 | 최만수

  • thumbnail
    [단독] 최정우 포스코 회장 연임…2050년 '탄소중립' 선언

    최정우 포스코 회장(사진)이 연임성공했다. 포스코는 이와 함께 2050년까지 ‘넷제로(탄소중립)’를 달성하겠다고 선언했다. 탈(脫)탄소화가 세계 경제의 ‘대세’가 된 만큼 더 이상 결정을 늦출 수 없다는 판단에서다. 탈탄소화는 내년 3월 공식 출범할 예정인 ‘최정우호(號) 2기’의 최대 과제가 될 전망이다. 포스코는 11일 이사회를 열고 최 회장을 차기 최고경영자(CEO) 후보로 ...

    한국경제 | 2020.12.11 19:20 | 최만수/구은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