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81-90 / 1,371,0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2년째 적자인데…"1인당 수천만원 달라" 노조 소송에 '대혼란'

    ... 만 55세부터 매년 직전 연봉의 10%를 감액하는 조건이다. 르노코리아 추정 평균 연봉인 6200만원에서 5년간 임금피크제를 적용받을 경우를 단순 계산하면 마지막 해 임금은 대략 3660만원 선이다. 이에 대해 노조는 “3년만 지나도 기본급 기준으로는 최저임금 수준”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하지만 회사 측은 “정년을 연장하는 조건으로 노사 합의하에 도입한 제도”라며 “노조도 정년 연장 혜택을 감안해 임금 삭감을 ...

    한국경제 | 2022.08.11 17:15 | 박한신/곽용희

  • thumbnail
    "2분기에 실적 정점 찍었다"…HMM에 사실상 '매도 리포트'

    ... 종가 2만5300원보다 낮은 수준이다. HMM은 전날 2분기 연결 기준 매출이 5조34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73.2%, 영업이익은 2조9370억원으로 111.5% 늘어났다고 공시했다. 하지만 전분기 대비로는 매출은 2.3%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6.7% 줄었다. 엄경아 신영증권 연구원은 “달러 기준으로 환산하면 매출도 전분기 대비 감소로 나타난다”며 “올해 2분기에는 전분기 대비 이익 성장을 보여온 2020년 2분기 ...

    한국경제 | 2022.08.11 17:14 | 박의명

  • thumbnail
    할인쿠폰 650억·농수산물 풀어…추석 물가 작년 수준으로 낮춘다

    ... 때보다 어렵다”며 “추석만큼은 어려운 분들이 소외감을 느끼지 않고 가족과 따뜻한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정부가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말했다. 정부는 이에 따라 이달 18일부터 다음달 8일까지 3주 동안 총 23만t의 20개 농축수산물을 공급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정부 비축분 방출 물량을 확대하고 관세를 낮춰 해외 수입도 늘리기로 했다. 현재 관세가 50%인 양파는 오는 17일부터 연말까지 관세를 10%로 낮추고, 감자와 ...

    한국경제 | 2022.08.11 17:13 | 정의진

  • thumbnail
    2년연속 적자에 생산 반토막인데…르노코리아도 임피제 소송 '쇼크'

    ... 만 55세부터 매년 직전 연봉의 10%를 감액하는 조건이다. 르노코리아 추정 평균 연봉인 6200만원에서 5년간 임금피크제를 적용받을 경우를 단순 계산하면 마지막 해 임금은 대략 3660만원 선이다. 이에 대해 노조는 “3년만 지나도 기본급 기준으로는 최저임금 수준”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하지만 회사 측은 “정년을 연장하는 조건으로 노사 합의하에 도입한 제도”라며 “노조도 정년 연장 혜택을 감안해 임금 삭감을 ...

    한국경제 | 2022.08.11 17:13 | 박한신/곽용희

  • thumbnail
    美 '인플레 정점' 기대 커졌지만…Fed는 다시 8월 물가에 주목

    ... 찍은 6월 CPI 상승률(9.1%)에도 한참 못 미쳤다. 도매가격인 생산자물가지수(PPI)가 지난달 예상을 깨고 전월 대비 0.5% 하락했다는 미 노동부 발표도 11일 나왔다. 1년 전과 비교해서는 9.8% 오르며 6월(11.3%)에 비해 상승폭이 둔화했다. 이 소식에 뉴욕증시 3대 지수는 상승 출발했다. 인플레이션이 정점을 친 것 아니냐는 분석이 나오면서다. 물가 잡기에 사활을 건 Fed가 자이언트스텝이 아니라 빅스텝으로 금리 인상 속도를 조절할 수 있다는 ...

    한국경제 | 2022.08.11 17:12 | 허세민

  • '자본잠식' 형지I&C, 무상감자에 18% 급락

    의류 브랜드 ‘예작(YEZAC)’ 등을 제조·판매하는 기업 형지I&C 주가가 급락했다. 자본잠식 상태를 해소하기 위해 3 대 1 무상감자를 단행한다고 밝히면서다. 11일 형지I&C는 18.23% 급락한 704원에 거래를 마쳤다. 전날 3 대 1 무상감자를 결정했다고 발표한 영향이다. 이 회사는 보통주 3주를 1주로 병합해 총발행 주식 수를 3901만3649주에서 1300만4549주로 줄이기로 했다. ...

    한국경제 | 2022.08.11 17:12 | 심성미

  • 기업 위에 군림…지자체 '풀뿌리 갑질'

    ... 적용과 소극적이거나 행정 편의적인 업무 처리를 고발하는 내용”이라고 밝혔다. 지자체 보복을 우려해 제보를 꺼리는 기업도 적지 않아 실제 사례는 이보다 훨씬 많을 것으로 추정된다. 감사원은 지난해 접수된 756건 중 90.3%에 달하는 678건을 직접 처리했다. 윤석열 대통령도 취임 직후부터 “기업 투자를 뒷받침하기 위해선 법령과 관계없는 행정지도 등 ‘그림자 규제’를 확실하게 개선해야 한다”고 강조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2.08.11 17:11 | 강경민/김인엽

  • thumbnail
    넷플릭스 아성 넘었지만…웃지 못한 디즈니

    ... 덩치 확대에서 수익성 강화로 전략 방향을 바꾸기 시작했다. 구독료를 올리고 광고형 상품 도입에 나섰다. ○구독자 수 전망 낮춰 디즈니는 10일(현지시간) 스트리밍 서비스 디즈니플러스의 글로벌 구독자가 2분기(자체 회계연도 3분기) 말 기준 1억5210만 명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전 분기보다 1440만 명 증가했다. 1분기에 이어 시장 추정치(1억4700만 명)도 웃돌았다. 전체 스트리밍 서비스의 구독자 총합은 처음으로 넷플릭스를 넘었다. 디즈니는 ...

    한국경제 | 2022.08.11 17:10 | 노유정

  • thumbnail
    美 중소형주 ETF가 들썩인다

    ... S&P 스몰캡 600 인덱스 펀드 ETF’의 유입 강도는 같은 기간 7% 상승했다. 이에 비해 세계 100위 안팎 규모의 대형주에 투자하는 ‘아이셰어즈 글로벌 100 ETF’는 유입 강도가 3.47% 증가하는 데 그쳤다. 증권가에선 중소형주 선호도가 높아진 원인으로 인플레이션 정점론의 확산을 꼽고 있다. 미국 7월 소비자물가지수(CPI)의 작년 동기 대비 상승률은 8.5%였다. 전달 수치(9.1%)를 밑돌았고 시장...

    한국경제 | 2022.08.11 17:09 | 최세영

  • thumbnail
    역대급 실적 찍고도 '울상'…폭우에 1300억 손해 본 곳

    ... 다시 상승 곡선을 그릴 것이란 전망이다. 자동차보험 손해율이 최근 70% 중반대까지 떨어지자 금융권에선 보험사들이 하반기에 개인용 자동차보험료를 깎아줄 여력이 충분하다는 예상이 많았다. 하지만 손보사들이 물난리 충격을 고스란히 받게 되면서 이제는 오히려 보험료 상승 압력으로 작용할 수 있다는 평가마저 나온다. 한 손보업계 관계자는 “보험료 조정 여부는 3분기 손해율을 지켜봐야 결정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이인혁 기자

    한국경제 | 2022.08.11 17:09 | 이인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