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4,3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륙아주 에너지·인프라팀, 해외대체투자 자문 집중…인력·조직 대폭 강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글로벌 경제가 호흡을 가다듬으면서 해외 인프라와 에너지·자원개발 투자에도 신중한 접근을 강조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그 어느 때보다 꼼꼼한 준비가 필요해지면서 투자자들도 로펌의 자문 서비스를 중시하는 분위기다. 법무법인 대륙아주의 에너지인프라팀은 해외에서 벌어지는 에너지 개발과 전력 생산, 도로·항만 건설 등 대체투자 분야에서 다수의 자문 경험을 보유하고 전문가 확...

    한국경제 | 2020.03.15 17:24 | 안대규

  • "로스쿨, 방통대·야간 도입 안 된다"

    더불어민주당이 4·15 국회의원 총선거를 앞두고 법학전문대학원(로스쿨)을 방송통신대와 일반 대학의 야간 학부에도 설치하겠다는 공약을 내놓자 법조계가 반발하고 있다. 15일 정치권과 법조계에 따르면 민주당은 지난 11일 “현재의 로스쿨은 등록금이 많이 들 뿐 아니라 전형과정 또한 20대에게 유리한 구조”라며 방통대·야간 로스쿨 도입을 공약했다. 민주당에 따르면 지난해 로스쿨 신입생의 86.6%가 3...

    한국경제 | 2020.03.15 17:22 | 이인혁

  • 광장, 하계 인턴 참가자 모집

    법무법인 광장이 법학전문대학원(로스쿨) 2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하계 인턴 프로그램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15일 밝혔다. 접수기간은 5월 17일까지로 인턴 선정자 발표는 6월 둘째주에 개별적으로 한다. 광장 관계자는 “인턴들에게 충실한 실무 교육을 실시하고 그 과정에서 우수한 인재를 적극 채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종서 기자 cosmo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3.15 17:22 | 박종서

  • thumbnail
    태평양·동천 '공익활동보고서'

    법무법인 태평양·재단법인 동천이 ‘2019 태평양·동천 공익활동보고서’를 발간했다고 15일 밝혔다. 동천은 태평양이 변호사들의 공익활동 등을 위해 2019년 설립한 단체다.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태평양 국내 변호사 443명 가운데 305명(68.8%)이 공익활동에 참여했다. 참여 변호사 1인당 평균 공익활동 시간은 59.4시간이었다. 서울지방변호사회 1인당 공익활동 의무시간은 20시간이다. 동천은...

    한국경제 | 2020.03.15 17:21 | 박종서

  • thumbnail
    해킹인가 차익 거래인가…암호자산 탈취사건이 던진 철학적 질문

    ... 나머지 사람들이 감당해야 할 손해도 정당하다는 주장으로까지 이어진다. 모든 행동이 정당하기 때문에 여기에는 어떠한 도의적인 또는 법적인 문제가 없다고 보기도 한다. 블록체인 커뮤니티에서는 이러한 주장을 '코드가 법이다(Code is law)'라는 문장으로 요약한다. 어쨌든 개발팀이나 일반 사용자들이 의도하지 않은 방식으로 스마트 콘트랙트가 작동했고 사용자들이 손해를 볼 수 있는 상황에 처한 이상 개발자들에게 책임이 없다고 주장하기는 어렵다. 또 커뮤니티에서 공격이 ...

    한경Business | 2020.03.09 11:32

  • thumbnail
    법원선 무죄, 국회선 타다 금지…모빌리티 업체들 "위기 대응하자" 대형로펌 노크 잇따라

    자동차와 드론, 킥보드 등 다양한 교통 수단과 정보기술(IT)을 결합해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모빌리티산업이 급팽창하면서 로펌들이 전담팀을 구성하는 등 분주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지난 6일 타다금지법(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하면서 타다 사업이 좌초 위기에 놓였지만 로펌업계에서는 오히려 법률서비스 수요가 더 커질 수 있다고 본다. 국내 모빌리티산업에는 국토교통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업통상자원부 환경부 방송통신위원회 등이 손대면서...

    한국경제 | 2020.03.08 17:25 | 신연수

  • thumbnail
    태평양 ENI팀, 디지털 포렌식팀 강화…e디스커버리에 적극 대응

    검찰과 경찰은 물론 공정거래위원회, 국세청, 관세청 등 정부 기관들이 디지털 포렌식 기법을 각종 단속 활동에서 활발하게 사용하며 법무법인(로펌)을 찾는 기업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로펌들로부터 업무용 컴퓨터와 임직원 스마트폰, 이동저장장치(USB) 등을 점검받고 문제가 생길 것 같으면 사전에 대응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서다. 법무법인 태평양은 기업들의 이런 움직임이 더욱 늘어날 것으로 예상해 디지털 포렌식팀을 ENI팀(eDiscovery &am...

    한국경제 | 2020.03.08 17:21 | 이인혁

  • 김앤장·광장 등 로펌, 코로나19에 기부 행렬

    대형 법률회사(로펌)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피해 복구에 힘을 보태기로 했다. 8일 법조계에 따르면 김앤장 법률사무소는 2억원을 코로나19 관련 기부금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법무법인 광장 태평양 율촌 세종 등 5대 로펌들도 1억원씩 내놓기로 결정했다. 바른과 지평, 동인 등은 각각 5000만원을 기부하기로 했다. 대형 로펌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피해를 입고 계신 분들이 많다”며 ...

    한국경제 | 2020.03.08 17:19 | 남정민

  • thumbnail
    나찬기 前 천안지청장, 법무법인 인월 대표변호사

    나찬기 전 대전지방검찰청 천안지청장(52·사법연수원 28기·사진)이 법무법인 인월 대표변호사를 맡았다. 나 변호사는 서울중앙지방검찰청 형사6부(공정거래·지식재산 전담) 검사와 공정거래위원회 파견검사(법무보좌관), 서울중앙지검 조사1부장(2부장 겸직) 등을 거치며 21년간 검사로 활약했다. 대검찰청 감찰2과장과 법무부 법질서선진화과장 등을 지냈으며 지난달 천안지청장을 끝으로 검사 생활을 마쳤다. 대륜고와 경...

    한국경제 | 2020.03.08 17:18 | 박종서

  • thumbnail
    지평, 한재상 前판사 영입

    법무법인 지평이 한재상 전 서울중앙지방법원 판사(사법연수원 36기·사진)를 영입했다고 8일 밝혔다. 강릉고와 서울대 법대를 졸업한 한 변호사는 대전지법, 청주지법 충주지원, 의정부지법, 서울중앙지법 등에서 10여 년간 판사로 근무했다. 한 변호사는 판사로 재직 중 건설 및 노동 사건, 환경·보건·식품·마약 관련 형사 사건 등을 전담했다. 서울대 법과대학원에서 행정법 석사 학위를 취득했으며 박사...

    한국경제 | 2020.03.08 17:18 | 이인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