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4,3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느려지는 구형 아이폰…미국에서도 '애플의 범죄' 의심

    ... 사법당국이 진상조사에 들어갔다. 로이터통신은 29일(현지시간) 정보공개청구로 확보한 자료를 토대로 애리조나주(州) 법무장관 주도로 애플이 '기만적 거래행위 금지법'(deceptive trade practices law)을 위반했는지에 대한 여러 주가 참여하는 공동조사가 진행 중이라고 보도했다. 통신은 지난주 정보통신(IT)업계 감시단체가 입수한 자료를 바탕으로 이번 공동조사에 참여한 텍사스주가 애플을 기만적 거래행위 금지법 위반 혐의로 기소할 ...

    한국경제 | 2020.07.30 09:19 | YONHAP

  • thumbnail
    로펌들, 상반기 인재영입 키워드는 '공정거래·금융'

    대형 법무법인들은 올 상반기 공정거래와 금융 부문 전문가를 대거 영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공정거래위원회발(發) 각종 규제가 늘어나고, 사모펀드 부실화 등 각종 금융사고가 빈발해지면서 기업과 은행의 법률 수요가 크게 늘고 있기 때문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사태로 ‘인재 영입’ 경쟁이 시들해졌을 것이라는 분석과 달리 대형 법무법인들은 예년과 비슷한 평균 20~30여 명의 거물급 인재를 새 식구로 맞았다....

    한국경제 | 2020.07.19 18:09 | 남정민/이인혁

  • 檢, 검언유착 논란 등 '내우외환'

    검찰은 올 상반기 현 집권세력과 대립각을 세우면서 심한 굴곡을 겪고 있다. 지난 1월 취임한 추미애 법무부 장관(연수원 14기)이 ‘검찰개혁’을 외치며 칼을 빼 든 게 단초였다. 추 장관은 취임 직후 검사장급 간부 32명을 갈아치웠다. 지난 3월 말에는 이동재 전 채널A 기자가 검사와의 친분을 내세워 강요·협박 취재에 나섰다는 ‘검언유착 의혹’이 불거졌다. 한동훈 검사장(27기)의 이름이...

    한국경제 | 2020.07.19 18:08 | 안효주

  • 손정우 美 송환 막은 '대법관 후보'에 여론 악화

    올 들어 법조계 안팎에서 가장 화제가 된 법관은 강영수 서울고등법원 부장판사(연수원 19기)다. 강 부장판사는 지난 6일 세계 최대 아동 성착취물 사이트 ‘웰컴 투 비디오’의 운영자 손정우 씨의 미국 송환을 불허하는 결정을 내렸다. 국내에서 징역 1년6개월이라는 ‘솜방망이 처벌’을 받은 손씨를 미국으로 보내 죗값을 더 치르게 해야 한다는 여론이 들끓었지만 강 부장판사의 판단은 달랐다. 강 부장판사는 ...

    한국경제 | 2020.07.19 18:08 | 남정민/이인혁

  • 지평 '미얀마 진출' 웨비나 개최

    법무법인 지평이 미얀마 진출에 관심이 있는 기업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오는 22일 ‘포스트 코로나 시대, 해외 진출 웨비나-미얀마’를 연다. 지평 측은 “2012년 미얀마 양곤 사무소를 개소한 이래 지금까지 현지에서 쌓아 온 경험을 바탕으로 미얀마 진출을 계획하는 기업들에 유망한 업종과 법률 및 제도에 대해 안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지평 해외팀장을 맡고 있는 정철 변호사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양곤 사...

    한국경제 | 2020.07.19 18:07 | 이인혁

  • 변협 '프로보노 지원센터' 열어

    대한변호사협회가 서울 역삼동 대한변협회관 18층에 ‘프로보노 지원센터’를 열었다. 프로보노란 변호사가 소외계층에게 무료로 법률서비스를 제공하는 공익 활동을 뜻한다. 프로보노 지원센터는 전국 지방변호사회와 함께 공익 활동을 펼친다. 프로보노 심포지엄을 여는 등 프로보노 관련 교육과 멘토링 사업도 함께한다. 센터장은 염형국 변호사가, 부센터장은 이소아 변호사가 맡는다. 대한변협 관계자는 “프로보노 지원센터를 통해...

    한국경제 | 2020.07.19 18:07 | 안효주

  • thumbnail
    "다중대표소송제는 기업에 도움 안 돼" vs "대주주 사익 방지"

    ... 말했다. 토론자로 나선 신현한 연세대 경영학과 교수도 다중대표소송제가 기업에 별다른 이익을 주지 못한다고 주장했다. 1989년부터 2005년까지 미국 23개 주에서 '다중대표소송을 어렵게 하는 법률(Universal Demand Law)'을 도입했는데 이후 외부 투자자의 경영 개입 가능성이 줄어 기업 혁신에 도움이 됐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양만식 단국대 법과대학장은 다중대표소송제 도입을 환영했다. "모회사의 주주가 직접 자회사의 이사에 대한 책임 추궁을 인정하는 ...

    한국경제 | 2020.07.16 17:12 | YONHAP

  • thumbnail
    식약처, 영·유아용 우유 식중독균 검사 강화

    ... 축산물가공품 제조업체 등의 자가품질검사 항목에 식중독균을 추가하는 내용의 개정된 '축산물 자가품질검사 규정'을 8일부터 시행한다고 밝혔다. 새 규정은 영·유아용으로 표시·판매하는 축산물가공품을 생산할 때 기존 검사항목 외에 식중독균인 '바실루스 세레우스'와 '크로노박터'도 추가로 검사하도록 한 것이 골자다. 자세한 내용은 식약처 홈페이지(www.mfds.go.kr) 또는 국가법령정보센터(www.law.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8 18:28 | YONHAP

  • thumbnail
    中과 100억대 분쟁서 완승…'중재자 로펌' 존재감 커졌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납품 지연, 계약 취소 등 국제 상거래 분쟁이 많아지고 있다. 자연스레 국내 법무법인(로펌) 국제중재 전문 인력들의 활동 반경도 넓어질 것으로 보인다. 주요 대규모 국제중재 사건에서 의미 있는 승소를 거둔 사례도 속속 나타나고 있다. 세계적인 실력을 갖춘 국내 로펌들은 조직을 키우고 인력을 보강하며, 커지는 국제중재 시장을 주도하기 위한 경쟁에 들어갔다. 만리장성 넘어서는 한국 로펌들...

    한국경제 | 2020.07.05 17:51 | 이인혁

  • thumbnail
    시장변화 못 따라가는 '자본시장 위법' 판단

    시장은 변화를 거듭한다. 자본시장도 마찬가지다. 시간이 지날수록 거래 형태와 수단이 고도화된다. 이를 둘러싼 법적 분쟁도 더 첨예해지고 있다. 현행 법으로 ‘위법이냐 합법이냐’를 따지기 힘든 자본 거래가 많다고 법조인들은 입을 모은다. 지난달 26일 대검찰청 검찰수사심의위원회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에 대한 검찰 수사를 두고 ‘불기소 권고’ 의견을 낸 것도 이 부회장을 둘러싼 시세조종 및 회계부정 혐...

    한국경제 | 2020.07.05 17:49 | 안효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