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4,3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구하라법' 국회 문턱 넘으려면…

    지난 1일 가수 고(故) 구하라 씨의 유족이 친모를 상대로 낸 재산분할 소송 첫 재판이 열렸다. ‘구하라법’은 부양의무를 다하지 않은 부모의 상속권을 박탈하자는 취지의 법안이다. 그런데 ‘부양의무를 다하지 않음’을 법적으로 어떻게 규명할지를 놓고 법원행정처와 법무부 등 관련 부처들이 고심하고 있다. 구하라법은 법원행정처 등 관계 기관 및 부처가 ‘법안 취지에는 공감하나 신중하게 검토해야 한...

    한국경제 | 2020.07.05 17:49 | 남정민

  • thumbnail
    태평양, 김수남 前검찰총장 영입

    법무법인 태평양이 김수남 전 검찰총장(사진)을 지난 1일 영입했다. 김수남 전 검찰총장은 사법연수원 16기로 대구 청구고와 서울대 법학과를 나와 동대학원 법학과를 졸업했다. 1987년 대구지법 판사로 법조인 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서울지검 검사로 전직한 뒤 검찰총장에 이르기까지 약 30년간 검찰 내 수사·기획 분야 주요 보직을 거쳤다. 서울중앙지방검찰청 검사장, 대검찰청 차장검사, 검찰총장 등을 역임했다. 태평양 관계자는 &ldqu...

    한국경제 | 2020.07.05 17:48 | 안효주

  • 지평 '법률의 지평' 2호 발간

    법무법인 지평이 구성원들이 작성한 논문과 외부 기고문, 칼럼, 소송 사례 등을 묶은 책인 ‘법률의 지평’ 제2호를 발간했다. 지평은 지난해 7월 제1호를 내놨다. 5일 지평에 따르면 임성택 대표변호사의 ‘장애 너머 사람’ 칼럼과 김지홍·김승현 변호사의 ‘미국 AMEX카드 판결과 양면시장 이론의 경쟁법적 적용’ 논문 등이 이번 책에 수록됐다. 공익소송 사례인 &lsquo...

    한국경제 | 2020.07.05 17:47 | 이인혁

  • thumbnail
    미 법원, 맥도날드에 "코로나19 안전대책 다시 만들라" 명령

    미국 시카고에 본사를 둔 초대형 패스트푸드 체인 맥도날드와 매장 직원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처방식을 놓고 벌인 법정공방이 직원들의 승리로 일단락됐다. 25일(현지시간) 시카고 언론과 법률전문 웹진 '로'(Law) 등에 따르면 시카고 지역 맥도날드 매장 직원 5명과 그들의 가족이 "코로나19 팬데믹 와중에 사측으로부터 제대로 된 보호를 받지 못했다"며 제기한 소송에서 승소했다. 시카고를 관할하는 일리노이주 쿡카운티 법원의 이브 라일리 판사는 ...

    한국경제 | 2020.06.26 10:34 | YONHAP

  • thumbnail
    미국 시민권자의 증여 시 유류분은

    ... 사망했습니다. 그러자 원고가 피고에게 유류분의 반환을 구하는 소를 제기했습니다. 원고의 주장 요지는 다음과 같습니다. “상속에 관하여는 망인의 본국법이 1차적으로 적용되나, 미국 '국제사법'의 일반원칙(Restatement of the Law, 2nd, Conflict of Laws) 및 미국 뉴욕주 법률(New York State Law Estates, Powers & Trusts)의 관련 규정에서 상속에 관한 청구에 대하여는 부동산 소재지국의 법률이 준거법이 ...

    Money | 2020.06.25 09:49

  • thumbnail
    "헤지펀드 공격 일상화"…상법개정 특수 준비하는 로펌

    2006년 한국 주식시장은 ‘기업 사냥꾼’의 등장으로 떠들썩했다. 미국의 행동주의 투자자 칼 아이칸이 KT&G 주식에 대한 투자 차익 1500억원을 챙기고 떠나면서 ‘먹튀’ 논란이 일었다. 당시 아이칸은 헤지펀드와 손잡고 KT&G 주식 6.59%를 확보해 단숨에 3대 주주로 이름을 올렸다. 그는 집중투표제를 활용해 헤지펀드 측 사외이사 한 명을 KT&G 이사회에 진출시켰다. 이후 ...

    한국경제 | 2020.06.21 17:15 | 안효주

  • thumbnail
    "변호사 1000여명 모인 단톡방을 아시나요"

    변호사 1000여 명이 모인 카카오톡 대화방이 법조계에서 화제다. 자신의 전문 분야가 아닌 다른 분야에 대해 궁금한 것을 서로 물어보거나, 실무에서 겪는 어려움에 대해 조언을 구하는 장(場)이다. 변호사들 사이 소통의 장인 동시에 집단지성을 발휘하는 플랫폼이다. ‘변호사지식포럼(변지포·사진)’ 얘기다. 변지포는 초등학교 교사 출신인 윤성철 법무법인 로베이스 대표변호사(사법연수원 30기)가 2017년에 만들었다...

    한국경제 | 2020.06.21 17:13 | 이인혁

  • 코로나로 해외 연수 못가 '판사 과다 현상'…"4인 재판부 만들어야 할 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법관들이 해외 연수를 나가기 어려워지면서 전국 법원에 ‘법관 과다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 법원행정처와 지방법원 일선에선 사무 분담을 어떻게 처리해야 할지 머리를 싸매고 있다. 일각에선 ‘4인 재판부를 구성해야 하는 것 아니냐’는 목소리도 나온다. 21일 법조계에 따르면 올해 하계 해외연수 일정이 코로나19 사태 등으로 차질을 빚으면서 50명 안팎의 법관...

    한국경제 | 2020.06.21 17:12 | 남정민

  • 지평, 코로나 대응 웨비나 개최

    법무법인 지평이 오는 24일 오후 5시 ‘LEGAL 500 기업의 위기 대응 가이드: 대한민국의 코로나 대응’ 웨비나를 연다. 글로벌 로펌업계 등에 대한 연구 출판물과 잡지를 발간하는 LEGAL 500이 주관하는 주요 국가별 코로나19 위기 대응 웨비나의 한국판이다. 지평 관계자는 “한국의 코로나19 대응을 주목하는 글로벌 기업 및 로펌 관계자를 대상으로 영어로 진행하며, 바이오 금융 기업 노동 지식재산권(IP...

    한국경제 | 2020.06.21 17:11 | 문혜정

  • 화우, 사내변호사 선정 최우수로펌

    법무법인 화우가 세계적인 법률 전문지 아시아로(Asialaw)의 고객서비스 평가에서 ‘사내변호사가 뽑은 한국 최우수 로펌’에 뽑혔다. 아시아로는 영국에 본사를 둔 금융 전문 매체 유로머니가 발행하는 아시아 지역 법률 전문지다. 매년 분야별 로펌 순위 및 주목할 만한 변호사를 소개하는 아시아로 프로필(Asialaw Profiles)을 발행한다. 화우 관계자는 “국내외 사내 변호사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가장 높은...

    한국경제 | 2020.06.21 17:11 | 안효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