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4,6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로펌도 기업도 앞다퉈 찾는다…위상 달라진 '사내변호사'

    기업에서 일하던 사내변호사가 대형 로펌(법무법인)으로 자리를 옮기는 일이 잦아지고 있다. 반대로 로펌에서 기업행을 택하는 사례도 적지 않다. 법학전문대학원(로스쿨) 졸업 후 커리어의 첫발을 사내변호사로 시작하는 변호사들도 늘고 있다. 과거 기업 법무팀과 로펌을 잇는 ‘코디네이터’에 머물렀던 사내변호사들의 역할과 입지가 크게 달라지고 있다는 분석이다. 현장 경험 많아 로펌서 ‘러브콜’ 22일 법조계에...

    한국경제 | 2020.11.22 18:00 | 안효주

  • 변협·법조언론인클럽 공동세미나

    대한변호사협회(협회장 이찬희)는 23일 오후 2시 서울 관훈동에 있는 관훈클럽 정신영기금회관에서 법조언론인클럽(회장 박민)과 공동으로 ‘위기의 법치주의, 진단과 해법’을 주제로 한 세미나를 연다. 이번 세미나는 박민 법조언론인클럽 회장이 사회와 좌장을 맡는다. ‘사법혼란, 사법불신과 법치주의의 위기’(제1주제), ‘입법 포퓰리즘과 법치주의 위기’(제2주제), ‘검찰개혁...

    한국경제 | 2020.11.22 17:59 | 안효주

  • thumbnail
    김학자 여성변호사회 수석부회장 "기업·사회가 원하는 여성 인재풀 만들겠다"

    “전문성을 갖춘 신뢰할 만한 여성 변호사들이 많습니다. 기업과 사회가 원하는 ‘사외이사’ 인재풀을 구성해 대응해 나가려고 합니다.” 김학자 한국여성변호사회 수석부회장(법무법인 에이원·사진)은 여성 사외이사나 임원 등을 찾는 기업들에 적절한 인재를 체계적으로 추천해줄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김 부회장은 현 11대 윤석희 한국여성변호사회장의 뒤를 이어 2022년부터 회장직을 맡기로 내정돼 ...

    한국경제 | 2020.11.22 17:58 | 문혜정

  • 올해 1위도 김앤장, 11년 연속 '베스트 로펌'

    한국경제신문의 자매지 한경비즈니스가 실시한 ‘2020 대한민국 베스트 로펌’ 조사에서 김앤장법률사무소(이하 김앤장)가 1위를 차지했다. 김앤장은 2010년 조사가 시작된 이후 단 한 차례도 경쟁 로펌들의 추월을 허용하지 않고 11년 연속 선두를 지켰다. 올해도 조세 부문(율촌 1위)을 제외한 모든 전문성 평가 항목에서 1위를 휩쓸었다. 이 조사는 한경비즈니스와 한국사내변호사회가 국내 200대 기업의 법무팀 담당자들과 한국사...

    한국경제 | 2020.11.22 17:57 | 이홍표

  • thumbnail
    아프리카돼지열병 신고 포상금 100만→20만원으로 감축

    ... 경우에도 포상금을 지급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도 담겼다. 이번에 시행되는 '질병에 걸린 야생동물 신고제도 운용 및 포상금 지급에 관한 규정'은 환경부 누리집(www.me.go.kr) 법령정보 및 법제처 국가법령정보센터(www.law.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환경부는 개정된 '야생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 표준행동지침'에 따라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 개체 신고자가 방역 규정을 준수하도록 관리를 강화하고 있다. 의심 개체 신고자는 관할 지자체에 신고 후 담당자가 ...

    한국경제 | 2020.11.20 11:49 | YONHAP

  • thumbnail
    미래에셋대우, 'ABL 코리아 어워즈' 우수 기업법무팀에 선정

    미래에셋대우는 자사의 법무실이 법조 분야 시상식 'ALB 코리아 어워즈 2020'(Korea Law Awards)에서 '금융서비스 분야 올해 최고의 팀' 부문을 수상했다고 19일 밝혔다. 법률정보 매체 ALB(Asian Legal Business·아시안 리걸 비즈니스)가 주최하는 시상식은 금융, 건설, 제조, IT 분야로 나눠 국내 우수 기업법무팀을 선정한다. 이강혁 미래에셋대우 법무실장은 "높은 신뢰를 바탕으로 기업 및 고객 서비스는 물론 사내 ...

    한국경제 | 2020.11.19 10:38 | YONHAP

  • thumbnail
    秋 "검찰총장 쌈짓돈 50억원…너무 자의적 임의사용"(종합2보)

    ... 그냥 줍니까? 봉투에 담아서 주지"라고 설명했다. 조 의원은 이날 법무부 내부적으로 특활비를 나눠준 것에 심재철 검찰국장이 "상사가 부하직원의 특수활동을 위해 봉투에 넣어 주는 것은 당연하다"고 말하자 추 장관의 발언과 배치된다고 주장했다. 추 장관은 논란을 불러일으킨 '휴대전화 비밀번호 공개 법안'에 대해서는 "법안이 아니라, 디지털 시대에 대비한 '디지털 로'(Law)를 연구해야 하지 않느냐"며 연구 단계일 뿐이라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11.16 21:21 | YONHAP

  • thumbnail
    秋 "검찰총장 쌈짓돈 50억원…너무 자의적 임의사용"

    ... 점검의 정확한 절차에 대해 "감찰이라는 보도도 있는데, 일종의 회계 검사가 맞느냐"고 윤호중 법사위원장의 질문에 "그렇다. 수시로 하게 돼 있다"고 답했다. 추 장관은 논란을 불러일으킨 '휴대전화 비밀번호 공개 법안'에 대해서는 "법안이 아니라, 디지털 시대에 대비한 '디지털 로'(Law)를 연구해야 하지 않느냐"며 연구 단계일 뿐이라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11.16 15:05 | YONHAP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법무법인 세종 장재영 변호사, ALB가 꼽은 '올해의 딜메이커'로 선정

    ... 장재영 변호사가 ALB가 꼽은 올해 국내 최고의 기업 인수합병(M&A) 변호사로 선정됐다. 16일 법조계에 따르면 장재영 변호사(사진)는 지난 12일 개최된 ‘2020년 ALB 한국 법률 대상(ALB Korea Law Awards 2020)’에서 ‘올해의 딜메이커 (Dealmaker of the Year)’상을 수상했다. 장 변호사는 매년 20여건 이상의 거래를 성사시키는 M&A 전문 변호사다. 여러 그룹들의 지주회사 ...

    마켓인사이트 | 2020.11.16 14:09

  • thumbnail
    코로나 시대 '뉴노멀 중재'…랜선 타고 분쟁해결 빨라진다

    “팬데믹(세계적 감염병 대유행)은 우리를 혁신하게 만들었다.”(멕 키니어 국제투자분쟁해결기구 사무총장) “유연한 적응력과 주도적인 인재(중재인)에 대한 선호도가 두드러진다.”(닐스 엘리아슨 홍콩국제중재센터 부의장) 법무부, 유엔국제상거래법위원회(UNCITRAL), 대한상사중재원(KCAB)이 지난 5~6일 ‘제9회 아시아·태평양 대체적 분쟁해결 수단(ADR) 콘퍼런스&rsquo...

    한국경제 | 2020.11.08 17:15 | 문혜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