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4,39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올해 장애인 군무원 400명 채용…'사이버직렬 군무원' 신설

    ... 이내로 연장했다. 영어와 한국사 능력 검정시험 인정 기간을 각각 1년씩 연장하고, 성적 제출 시기를 '응시원서 제출 시'에서 '필기시험 시행 예정일 전날까지 발표된 점수'로 변경했다. 이번 개정 내용은 국가법령정보센터(www.law.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방부는 군무원 채용 인터넷 홈페이지와 언론 매체를 통해 군무원 채용 일정 등을 공고할 예정이다. 국방부는 "앞으로도 사회적 약자 배려, 양질의 일자리 창출 등 공공 이익과 공동체 발전에 기여하도록 ...

    한국경제 | 2020.03.31 08:44 | YONHAP

  • thumbnail
    금소법 시행 앞두고 다급해진 금융사, 대형 로펌에 '노크'

    대형 법무법인(로펌) 금융팀의 요즘 최대 화두는 지난 5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금융소비자보호법(금소법)이다. 금소법에 따르면 내년 3월부터는 금융회사가 금융상품을 판매할 때 설명 의무를 다하지 못하거나 부당 권유 등을 하면 일방적으로 계약을 해지당할 수 있고 징벌적 과징금을 물어야 한다. 로펌업계는 금소법의 위법 행위 등과 관련한 기준과 범위 등이 아직 명확하게 정리되지 않았기 때문에 금융회사들의 법률 검토 요청이 크게 늘어날 것으로 예상하고...

    한국경제 | 2020.03.29 18:29 | 남정민

  • 기업 간 세종맨들, 줄줄이 '친정 복귀'

    법무법인 세종에서 한솥밥을 먹다가 일반 기업의 사내변호사 등으로 떠났던 ‘세종맨’의 친정 복귀가 이어지고 있다. 세종은 기업 경영의 이해도가 높고, 산업계 인맥까지 두루 확보한 이들 변호사를 반기고 있다. 29일 세종에 따르면 2013년부터 지난해까지 OCI 경영지원실 사장으로 재직한 허만 변호사(사법연수원 12기)가 이달 세종으로 돌아왔다. 허 변호사는 서울고등법원 부장판사 출신으로, 2010년 법복을 벗고 세종에 둥지...

    한국경제 | 2020.03.29 18:26 | 이인혁

  • thumbnail
    덩치 커진 10대 로펌…김앤장 800명·광장 500명 돌파

    지난달 김앤장 법률사무소 소속 국내 변호사가 800명을 넘어섰다. 법무법인 광장과 세종의 국내 변호사도 처음으로 각각 500명과 400명을 넘어서는 등 10대 로펌의 국내 변호사는 1년 전에 비해 238명(7.3%) 늘어난 3460명으로 집계됐다. 연말 결산을 마무리하고 신입 변호사를 채용하기 직전인 매년 2월의 국내 로펌별 변호사 수는 로펌들이 그동안 변호사를 얼마나 영입했고 변호사 이직이 얼마나 있었는지 보여주는 지표다. 대형 로펌 관계자...

    한국경제 | 2020.03.29 18:26 | 안대규

  • 지평, 디지털 포렌식팀 신설

    법무법인 지평이 디지털 포렌식팀을 신설했다. 지평 관계자는 29일 “디지털 데이터를 분석하는 디지털 포렌식 기법을 활용해야 법적 이슈를 해결할 수 있는 상황에 이르러 별도의 팀을 구성하게 됐으며, 한국디지털포렌식센터와 업무협약도 맺었다”고 말했다. 서울고등검찰청 공판부장 출신인 오자성 변호사(사법연수원 23기)와 제주지검 차장검사를 지낸 장기석 변호사(26기) 등이 팀의 주축을 맡는다. 포렌식 업무 경험이 많은 박성철 김...

    한국경제 | 2020.03.29 18:25 | 이인혁

  • thumbnail
    전국진 前부장판사, 다담대표

    판사와 검사 경력을 모두 갖춘 전국진 전 의정부지방법원 고양지원 형사합의 부장판사(사진)가 법무법인 다담의 대표변호사를 맡았다. 사법연수원 29기인 전 대표는 서울북부지방검찰청과 부산지검 특수부 검사를 지냈다. 이후 서울중앙지법 판사를 거쳐 부산지법 민사합의 부장판사를 지냈다. 그는 “법원과 검찰에서 둘 다 일한 덕분에 검찰 기소부터 법원 판결에 이르기까지 의뢰인들의 어려움을 해소해 주는 데 도움을 줄 것 같다”고 말했다....

    한국경제 | 2020.03.29 18:24 | 박종서

  • thumbnail
    '로앤오더' '배우 마크 블럼, 코로나19로 사망

    영화 함께 찍은 팝스타 마돈나 "코로나는 농담이 아냐. 격리 지침 따라야" 미국 NBC방송 인기 범죄수사 드라마 '로앤오더'(Law & Order)와 영화 '크로커다일 던디' 등에 출연한 배우 마크 블럼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합병증으로 사망했다. 향년 69세. NBC방송은 26일(현지시간) 브럼의 친구들을 인용해 이같이 보도했다. 1985년 영화 '마돈나의 수잔을 찾아서'에서 블럼과 함께 연기했던 팝스타 마돈나는 ...

    한국경제 | 2020.03.27 10:51 | YONHAP

  • thumbnail
    금융 위기 조기 경보 시스템, 어떻게 만들어야 하나

    ... 때 단기간에 급속하게 일어나는 것이 위기 발생국의 공통적인 경험이다. ◆위기에 대한 조기 경보 체제는 이를수록 좋아 'S자형 이론'이 나오게 된 가장 큰 배경은 어떤 신기술과 제품의 보급률이 10%에 달하면 '대수의 법칙(law of large numbers)'이 적용되기 때문이다. 대수의 법칙은 매출이 100억원이던 기업이 다음해 150억원이 되면 매출 증가율은 50%다. 그다음 해에 50% 성장하려면 75억원, 그다음 해에는 112억5000만원으로 기하급수적으로 ...

    한경Business | 2020.03.23 11:21

  • thumbnail
    세종교육청 부조리신고 기한 확대…조례개정안 입법예고

    세종시교육청은 17일 소속 공직자의 부조리 행위에 대한 신고 기한 확대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공직자 부조리신고 보상금 지급에 관한 조례 개정안'을 홈페이지(http://www.sje.go.kr)에 입법 예고했다. 개정안은 보상금을 지급받기 위한 부조리 행위 신고 기한을 행위 일로부터 2년 이내에서 3년 이내 또는 5년 이내로 확대하는 내용을 담았다. 별도 규정이 없던 부조리신고 처리 기한을 신고 접수한 날부터 60일로 명시했다. 개정...

    한국경제 | 2020.03.17 10:32 | YONHAP

  • thumbnail
    서초 법조타운에도 '코로나 칼바람'…"사건 의뢰 씨 말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하면서 소형 법률사무소를 중심으로 변호사업계가 찬바람을 거세게 맞고 있다. 법원과 검찰이 한 달째 ‘개점 휴점’ 상태를 이어간 데다 ‘사회적 거리 두기’ 영향으로 법률서비스가 필요한 사건도 줄고 있어서다. 변호사단체들은 몇 만원 하는 회비조차 면제해주겠다고 나섰다. 대형 법무법인(로펌)들도 기업의 경영 활동이 줄어들면서 법률자문 시장이 위축되지 않을지 우려하...

    한국경제 | 2020.03.15 17:27 | 이인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