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112,3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S&P, 우크라이나 신용등급 '선택적 디폴트(SD)'로 강등

    글로벌 신용평가사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는 12일(현지시간) 전쟁으로 우크라이나의 채무재조정 협정이 "채무불이행(디폴트)와 다름없다"며 신용등급을 또 한번 낮췄다. AFP, 블룸버그 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S&P는 국제 채권단이 우크라이나의 채무 상환을 24개월 연기하는 데 동의했다는 점을 언급하며 우크라이나의 신용등급을 'CC'에서 '선택적 디폴트'를 의미하는 'SD'로 ...

    한국경제 | 2022.08.13 08:03 | 김하나

  • thumbnail
    美 '인플레 압력' 완화 소식에…뉴욕증시, 상승 마감 [뉴욕증시 브리핑]

    ... 소식에 위험선호 심리가 살아난 영향이다. 12일(현지 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424.38포인트(1.27%) 상승한 33,761.05로 장을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같은 기간 72.88포인트(1.73%) 상승한 4280.15를, 나스닥 지수는 267.27포인트(2.09%) 오른 13,047.19로 거래를 마쳤다. S&P500지수, 나스닥지수는 4주 연속 상승 마감했다. 인플레이션이 ...

    한국경제 | 2022.08.13 07:39 | 김수현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이래서 더 오른다" 골드만삭스의 설명

    ... 인플레이션과 관련된 모든 요인이 개선됐다"라고 밝혔습니다. 인플레이션 걱정이 줄어든 뉴욕 증시는 무섭게 내달았습니다. 장 초반 0.3~0.5% 상승세로 출발한 시장은 거침없이 올랐습니다. 결국, 다우는 1.27%, S&P500 지수는 1.73% 급등했고 나스닥은 2.09%나 상승했습니다. 주간으로는 다우가 2.92%, S&P500 3.26%, 나스닥은 3.08% 올랐습니다. 이날 급등으로 S&P500 지수는 4280.15를 기록, 지난 ...

    한국경제 | 2022.08.13 07:29 | 김현석

  • thumbnail
    테슬라 주가, 2주 새 80% 뛰었다…머스크 파격 행보 '들썩' [백수전의 '테슬람이 간다']

    ... “주식분할 이슈는 이미 주가에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며 “4680 배터리 양산, AI 데이 등 연내 남은 이벤트에 주목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테슬라의 2020년 첫 분할 당시에도 S&P500지수 가입이란 대형 호재가 남아 있었습니다. 같은 해 11월 테슬라의 편입이 발표된 후 주가는 수직상승 합니다. 기업 본연의 가치인 이익과 성장도 놓치면 안 될 부분입니다. '월가의 영웅' 피터 린치는 "이익이야말로 ...

    한국경제 | 2022.08.13 07:00 | 백수전

  • thumbnail
    파이 “Fed 피봇 기대는 오산”…버리 “소비 중독이 겨울 유발할 것”

    ... 같지는 않다”면서도 “그게 앞으로도 계속 오를 것이란 얘기는 아니다”고 선을 그었다. 주가가 다시 급락하지는 않겠지만 큰 폭 상승도 어려울 것이란 논리다. 그는 “1950년 이후의 S&P500지수를 분석해보니, 고점 대비 급락했다가 50% 정도 회복한 뒤 또 다시 급락한 경우는 없었다”고 말했다. 다만 1974년, 2004년, 2009년엔 ‘50% 회복’ 이후 증시가 꽤 흔들렸다고 ...

    한국경제 | 2022.08.13 04:30 | 조재길

  • thumbnail
    20% 급등한 BBBY…루프캐피탈 “악재 많아 1달러로 추락할 것”

    미국 월스트리트의 투자은행 루프캐피탈이 대표적인 밈 주식(유행 종목) 중 하나인 베드배쓰&비욘드에 대해 ‘팔라’고 권고했다. 근본적인 실적 개선도 없이 주가가 단기간 지나치게 많이 뛰었다는 것이다. 루프캐피탈은 12일(현지시간) 공개한 투자 보고서에서 “최근 주가 상승은 펀더멘털 개선과는 전혀 관계가 없다”며 투자의견을 ‘매도’, 목표가를 1달러로 제시했다. 루프캐피탈은 “6월 ...

    한국경제 | 2022.08.13 04:00 | 조재길

  • thumbnail
    [책마을] 前 증권사 CEO의 조언 "장기투자 신화는 없다"

    ... 기업의 순이익 증감 여부가 핵심이라고 저자는 강조한다. 이익 규모가 작더라도 분기 이익이 연속적으로 증가하면 주가는 상승한다. SK하이닉스가 대표적이다. 저자는 주식 외에 다양한 자산도 눈여겨보라고 제안한다. 2000년 정점을 찍었던 미국의 S&P500지수가 다시 이 지점을 회복하기까지 13년이 걸렸는데 같은 기간 금값은 여섯 배 이상, 유가는 두 배 이상 상승했다. 주식만 고집하지 말고 다양한 투자 대상을 찾아보라는 조언이다. 이선아 기자

    한국경제 | 2022.08.12 17:48 | 이선아

  • thumbnail
    모듈·부품 분할해 수익성 향상…존속 모비스엔 AS부문 남긴다

    ... 이유로 꼽힌다. 현대모비스는 자동차업계의 골칫거리인 차량용 반도체 공급난을 해소하기 위해 반도체 등 전장 부문 투자를 확대하고 있다. 존속 현대모비스는 영업이익률이 20%에 달하는 AS 부문에서 벌어들인 현금을 전장과 연구개발(R&D) 기능에 쏟을 것으로 전망된다. 그러나 자회사로 전환되는 본사 내 생산 관리직들의 반발은 분할안의 변수다. 현대모비스는 전환 인력에 대한 인센티브 방안을 준비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모비스가 2018년 추진된 현대자동차그룹 지배구조 ...

    한국경제 | 2022.08.12 17:37 | 박한신

  • thumbnail
    SK하이닉스, 美 반도체 공장 내년 1분기 '첫삽'

    ... 29조원(약 220억달러) 규모를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SK하이닉스는 이 중 19조5000억원(약 150억달러)을 후공정인 ‘어드밴스트 패키징(advanced packaging)’과 반도체 관련 연구개발(R&D)에 투자할 예정이다. 패키징은 회로가 새겨진 반도체 웨이퍼에 전자기기가 서로 신호를 주고받을 수 있는 형태로 반도체 칩을 포장하는 기술을 말한다. SK하이닉스는 미국에 반도체 패키징 공장을 지을 경우 미국 ‘반도체 ...

    한국경제 | 2022.08.12 17:36 | 배성수

  • thumbnail
    현대모비스 사업 분할…모듈·부품 자회사 신설

    현대모비스가 모듈과 부품 부문을 분할해 자회사 두 곳을 신설한다. 존속법인인 모비스에는 주요 수익원인 애프터서비스(AS)와 연구개발(R&D)·투자, 전장 부문 등을 남겨 생산 조직을 효율화한다는 구상이다. 이번 계획과 내용은 다르지만 모비스 분할이 2018년 현대차그룹 지배구조 개편의 핵심 방안이었다는 점에서 관심을 모은다. 12일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현대모비스는 최근 모듈과 핵심 부품 생산을 각각 신설 자회사에 이관하는 분할안을 ...

    한국경제 | 2022.08.12 17:29 | 박한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