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7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北미사일에 체면 구긴 中, 대북소통·다자협상 시동걸까

    ... 한미연합훈련에 반대를 표명하는 등 북한의 입장을 반영하려 애썼다. 특히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대북 제재 결의의 가역(可逆) 조항을 발동해 민생 관련 사항을 중심으로 제재를 완화하자는 주장을 지난 8월 영상으로 진행된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외교장관 회의 등 기회가 있을 때마다 적극적으로 전개했다. 북한이 2018년 말 이후 핵실험과 대륙간 탄도 미사일 시험발사를 하지 않고 있는 점을 평가해 일단 제재를 완화한 뒤 북한이 다시 안보리 결의를 위반할 경우 완화한 제재를 ...

    한국경제 | 2021.09.16 11:51 | YONHAP

  • thumbnail
    "다른 나라들도 군사행동 한다"…中 왕이, 서울서 北미사일 '역성'

    ... 한다”고 말했다. 중국이 그동안 고수해온 쌍중단(雙中斷: 북한 핵·미사일 도발과 한·미 연합군사훈련 중단) 원칙을 다시 한 번 강조한 발언으로 해석된다. 왕 장관은 지난달 참석한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에서도 한·미 연합군사훈련 중단을 촉구했다. 미국 의회가 영어권 5개국(미국·캐나다·뉴질랜드·호주·영국) 첩보동맹인 파이브 아이즈에 한국을 추가하려는 움직임에는 ...

    한국경제 | 2021.09.15 17:20 | 임도원/송영찬

  • thumbnail
    북한 미사일 입장 묻자…中 왕이 "다른 나라들도 군사행동 해"

    ... 방향으로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왕 장관이 북한의 미사일 도발에 대해선 일체 비판하지 않으며 ‘다른 나라들’을 언급한 것이 한·미를 겨냥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앞서 왕 장관은 지난달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에 참석해 이례적으로 한미연합훈련 중단을 요구한 바 있다. 왕 장관은 이날 ‘한국이 중국보다 미국으로 기울었다는 평가가 나온다’는 취재진의 지적에 “미국을 선호하든 중국을 선호하든 스스로에게 이 ...

    한국경제 | 2021.09.15 11:35 | 송영찬

  • thumbnail
    [단독] 강창일 주일대사, 日 '재계총리' 만났다 [정영효의 일본산업 분석]

    ... 투자·비즈니스트랙 재개 건의 강 대사와 도쿠라 회장의 면담은 의미있는 성과를 냈다는 평가도 받고 있다. 면담이 있은 지 한 달 후인 지난달 31일 스미토모화학은 100억엔(약 1054억원) 이상을 투자해 한국에 불화아르곤(ArF) 포토레지스트를 생산하는 공장을 신설하기로 했다. 오사카 공장에서만 생산하던 ArF 포토레지스트를 해외에서 생산하는 것은 처음이다. 투자 규모 역시 일본 정부의 수출 규제 이후 관련 일본 기업의 한국 투자로는 최대 규모가 될 전망이다. ...

    한국경제 | 2021.09.07 12:52 | 정영효

  • thumbnail
    韓·中 외교장관, 5개월 만에 머리 맞대나

    ... 문제 등에 대한 자국의 입장을 강조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정부가 최근 북한과 급속도로 밀착하고 있는 중국에 남북한 관계 개선을 위한 역할을 촉구할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왕 장관은 지난달 화상으로 열린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에서 이례적으로 “한·미 연합군사훈련을 중단해야 한다”고 주장하며 북한을 편들기도 했다. 내년 2월로 예정된 베이징 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협의도 이뤄질 전망이다. 청와대 관계자는 시진핑 ...

    한국경제 | 2021.09.06 18:00 | 송영찬

  • thumbnail
    "한미훈련 반대" 中 왕이 내주 방한…동계올림픽 지지 요청하나

    ... 문제 등에 대한 자국의 입장을 강조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정부가 최근 북한과 급속도로 밀착하고 있는 중국에 남북한 관계 개선을 위한 역할을 촉구할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왕 장관은 지난달 화상으로 열린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에서 이례적으로 “한·미 연합군사훈련을 중단해야 한다”고 주장하며 북한을 편들기도 했다. 내년 2월로 예정된 베이징 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협의도 이뤄질 전망이다. 왕 장관이 방한해 문재인 ...

    한국경제 | 2021.09.06 16:25 | 송영찬

  • 오사카 고집하던 日 스미토모, 1000억 들여 韓에 감광재 공장

    ... 반도체 대기업에 포토레지스트를 안정적으로 공급하기 위해 한국에 새 공장을 짓는다고 1일 발표했다. 이달 공사에 들어가 2024년부터 생산을 시작할 계획이다. 한국 공장에선 반도체 웨이퍼 회로를 미세하게 그릴 때 쓰이는 불화아르곤(ArF) 포토레지스트를 생산한다. 스미토모화학은 지금까지 오사카 공장에서만 이 제품을 생산해왔다. 해외에 첫 생산공장을 건설하는 것은 한국 반도체 대기업들의 요청에 따른 것이라고 니혼게이자이신문은 전했다. 한국 기업들은 이 제품의 90%를 ...

    한국경제 | 2021.09.01 18:04 | 정영효

  • thumbnail
    '탈일본'에 화들짝…1000억 들여 한국에 공장짓는 日 기업 [정영효의 일본산업 분석]

    ... SK하이닉스 등 한국의 반도체 대기업에 포토레지스트를 안정적으로 공급하기 위해 100억엔 이상을 들여 한국에 새 공장을 건설한다고 1일 발표했다. 이달 착공해 2024년부터 생산을 시작할 계획이다. 한국의 새 공장에서는 불화아르곤(ArF) 포토레지스트를 생산할 계획이다. 불화아르곤 포토레지스트는 반도체 웨이퍼(기판) 회로를 미세하게 그릴 때 쓰이는 사용되는 첨단 소재다. 스미토모화학은 지금까지 오사카공장에서만 불화아르곤 포토레지스트를 생산해왔다. 한국의 새 공장 ...

    한국경제 | 2021.09.01 07:59 | 정영효

  • thumbnail
    "북한 개혁·개방에 아세안 역할 필요…지금부터 협력해야"

    ... 싱가포르·태국·필리핀이 북한과 꾸준히 무역을 해왔고, 일부 시민단체도 북한에서 활동을 계속하고 있다고 언급했다. 특히 인도네시아는 과거 자신들이 남북 간 대화의 다리를 놓겠다는 제안을 했고, 북한이 회원국으로 있는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역시 남북 사이 대화와 갈등 해결의 장 역할을 자임했다고 부연했다. 그는 "북한이 본격적으로 국제무대에 나온다면 그 첫발은 이미 ARF를 통해 어느 정도 연계를 갖고 있고 덜 경계하는 아세안을 중심으로 한 외교무대가 될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1.08.20 15:30 | YONHAP

  • thumbnail
    중·러, 미국에 "북한과 대화 원하면 긴장고조 피해야"

    ... 결의의 대북제재 가역 조항은 일단 대북 제재를 완화 또는 해제한 뒤 북한의 안보리 결의 위반 조치가 있을 때 다시 제재를 가하는 것을 말한다. 앞서 왕이(王毅) 중국 외교 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은 지난 6일 화상으로 열린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외교장관 회의에서 한미연합군사훈련에 반대한다는 입장을 표명한 뒤 "미국이 진정으로 북한 측과 대화를 재개하고자 한다면 긴장 고조로 이어질 수 있는 조치를 취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19 15:4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