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7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北외무성, 아세안 창립 54주년 맞아 "성원국과 친선협조 확대"

    ... 나가겠다는 의지도 밝혔다. 또 "오랜 역사와 전통을 가지고 있는 아세안 성원국들과의 친선협조 관계를 모든 분야에 걸쳐 확대 발전시켜나가는 것은 공화국 정부의 확고한 입장"이라고 강조했다. 이런 입장은 이달 초부터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외교장관 회의와 아세안+3(한중일) 외교장관 회의 등 아세안 관련 회의가 연쇄적으로 열린 가운데 나왔다. 북한 안광일 주아세안 대표부 대사 겸 주인도네시아 대사는 지난 6일 화상으로 개최된 ARF 회의에 참석해 "조선 반도(한반도) ...

    한국경제 | 2021.08.08 12:24 | YONHAP

  • thumbnail
    중국 "코로나·인권 문제에 아세안과 공감대"

    코로나19 기원조사 정치쟁점화 반대 신장·홍콩 인권문제 제기는 내정간섭 중국, ARF·아세안+한중일 외교장관 회의 평가 중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기원 조사의 정치화와 인권을 내세운 내정간섭에 반대하기로 아세안 국가들과 공감대를 이뤘다며 미국과의 갈등 속에서 우군 확보에 자신감을 드러냈다. 중국은 코로나19의 '우한 실험실 유출설'을 일축하며 미국이 코로나19 기원 문제를 정치화한다고 비판하는 한편 신장(新疆)과 홍콩의 ...

    한국경제 | 2021.08.08 10:17 | YONHAP

  • thumbnail
    崔, '中 한미연합훈련 반대'에 "제3자 왈가왈부 용납못해"

    ... 증강하는 상황에서 군사적 위협으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안위를 지킬 훈련을 할 것인지는 한미 동맹 차원에서 결정할 사안"이라며 이같이 비판했다. 그러면서 "어느 나라도 이에 간섭할 권리가 없다"고 강조했다. 앞서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은 지난 6일 화상으로 열린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외교장관 회의에서 "한미 합동군사훈련은 현재의 형세 하에서 건설성을 결여했다"며 이달로 예정된 한미 연합훈련에 반대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8.08 10:16 | YONHAP

  • thumbnail
    中 왕이 부장 "한미연합훈련? 건설적이지 못해"

    ... 실시할 예정인 한미연합훈련에 대해 반대한다는 입장을 보였다. 나아가 대북 제재를 완화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7일 중국 외교부 홈페이지에 따르면 왕이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은 전날 화상으로 열린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외교 장관회의에서 "현 상황에서 한미연합훈련은 건설적이지 못하다"며 "미국이 북한과 진정으로 대화를 재개하고자 한다면 긴장을 고조시킬 수 있는 어떤 행동도 삼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왕 부장은 ...

    한국경제 | 2021.08.08 00:36 | 김정호

  • thumbnail
    북한 외무성, 中왕이 '한미연합훈련 반대' 발언 소개…간접 촉구

    ... 요구 발언도 그대로 전해…북중밀착 과시 북한이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의 발언을 빌어 며칠 앞으로 다가온 한미연합훈련의 취소를 간접적으로 촉구했다. 외무성은 7일 홈페이지에 왕이 부장이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외교장관회의에서 "(한미)합동군사연습이 현 정세 하에서 건설적인 측면이 부족하다"고 하면서 "미국이 진정으로 조선(북한)과의 대화 회복을 바란다면 정세 긴장 격화를 초래할 수 있는 그 어떤 행동도 취하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고 전했다. ...

    한국경제 | 2021.08.07 23:47 | YONHAP

  • thumbnail
    한미, ARF서 북한에 대화 촉구…북한대표 "평화의지 변함없어"(종합)

    정의용 "다양한 분야서 남북 협력 기대"…블링컨 "조건 없는 대화" 안광일 北대사, 코로나19 대응 등 설명하며 준비된 발언만 한국과 미국이 지난 6일 화상으로 개최된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외교장관회의 계기 북한에 대화 재개를 거듭 촉구했다. 그러나 올해에도 외무상 대신 급이 낮은 현지 대사를 내보낸 북한은 대화 촉구 메시지에 직접적인 반응을 보이지 않았다. 7일 외교부에 따르면 정의용 장관은 전날 ARF 외교장관회의에서 정부가 그간의 ...

    한국경제 | 2021.08.07 09:48 | YONHAP

  • thumbnail
    정의용, ARF서 북한대표 환영하며 남북 비핵화 합의 이행 촉구

    ... 분야서 남북 협력 기대" 정의용 외교부 장관은 남북 정상 간 합의를 통해 한반도를 핵무기와 핵 위협이 없는 평화의 터전으로 만들기로 한 약속을 이행할 것을 북측에 촉구했다. 정 장관은 지난 6일 화상으로 개최된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외교장관회의에서 북한 대표의 참석을 환영한 뒤 이렇게 말했다고 외교부가 7일 밝혔다. ARF는 북한이 참여하는 유일한 역내 다자안보 협의체로 안광일 주아세안 대표부 대사 겸 주인도네시아 북한대사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참석했다. ...

    한국경제 | 2021.08.07 08:26 | YONHAP

  • thumbnail
    美 구애에도 북한 편든 중국…대북 협력도 험로 겪나

    왕이, ARF 회의서 한미연합훈련 반대·대북제재 완화 주문하며 미국 압박 미중, 남중국해·인권 등 문제 놓고도 또 충돌 미국이 북한 비핵화 문제에서 기대한 만큼 중국의 호응을 끌어내지 못하는 장면이 연출됐다.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는 중국과 관계를 경쟁, 적대, 협력 등 다층적으로 규정한 뒤 대북정책은 양측이 협력 가능한 대표적 사안으로 보고 그동안 중국의 협력을 구하는 데 상당한 공을 들였다. 그러나 6일 양국은 물론 한국과 북한 측 대표까지 ...

    한국경제 | 2021.08.07 05:51 | YONHAP

  • thumbnail
    블링컨, 중국 핵무기에도 경고음…"급속한 발전에 깊은 우려"(종합)

    ARF 회의서 남중국해·인권 고리로도 대립각…"한반도 비핵화 촉구" 중국과 갈등이 격화하는 미국이 국제회의 석상에서 중국의 핵무기 개발에 대해 강한 문제 의식을 공개적으로 드러냈다. 중국이 핵무기를 급속도로 늘리려 한다는 우려의 표명이자 핵 군축 문제에서 중국을 지금처럼 자유방임 상태로 내버려 둘 수 없다는 인식의 반영이라는 해석을 낳는다. 국무부에 따르면 토니 블링컨 장관은 이날 화상으로 열린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외교장관 회의에서 중국 ...

    한국경제 | 2021.08.07 02:16 | YONHAP

  • thumbnail
    블링컨 "중국 핵무기 깊은 우려…한반도 비핵화 촉구"

    ARF 외교장관 회의 참석…남중국해·인권 고리로 중국 견제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은 6일(현지시간) 중국 핵무기 발전에 대해 깊은 우려를 표시했다. 국무부에 따르면 블링컨 장관은 이날 화상으로 열린 아세안지역안보포럼(ARF) 외교장관 회의에서 이런 입장을 밝혔다. 블링컨 장관은 중국 핵무기의 급속한 발전에 깊은 우려를 언급했다면서, 이는 중국이 수십 년간 최소억제에 기초한 오랜 핵전략에서 어떻게 급격히 이탈했는지를 강조하는 것이라고 평가했다. ...

    한국경제 | 2021.08.07 00:4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