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24,6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단독]SK㈜, 中데이터센터社 '친데이터'에 3600억원 투자

    ... 특성상 고객군이 대부분 5년 이상 장기계약 고객으로, 안정적인 수익창출이 가능하다는 점도 장점이다. SK㈜ 입장에선 회사가 상장에 성공할 경우 일부 지분을 매각해 자본 이득을 볼 수도 있고, 계열사 SK하이닉스가 생산하는 서버용 D램, 낸드 등의 안정적 수요처를 확보하는 효과를 누릴 수도 있다. SK㈜는 지난 2017년 장동현 사장 부임 이후 ‘투자형 지주회사’로 회사의 투자 방향을 결정했다. 이후 경영권 인수(Buy-out)는 물론 ...

    마켓인사이트 | 2020.08.10 04:00

  • thumbnail
    삼성 반도체 기지 평택에 부는 '몬드리안 뷰' 바람

    ... 고덕신도시 투룸 월세 몬드리안뷰', '저 멀리 보이는 몬드리안 모자이크' 같은 소개 문구를 쓰고 있었다. 몬드리안 뷰는 어디서부터 나온 말일까. 답은 삼성전자 반도체 공장의 외벽 디자인에 있다. 현재 최첨단 D램과 낸드플래시를 생산 중인 평택 P1 공장, 극자외선(EUV) 노광장비를 활용한 파운드리(반도체 수탁생산) 라인이 들어가는 P2 공장 외벽엔 빨강·노랑·파랑 사각형을 검은선으로 그린 디자인이 들어가있다. ...

    한국경제 | 2020.08.08 08:49 | 황정수

  • thumbnail
    2분기 제조업 국내공급 -4.6%…감소세 전환

    ... 증가했다. 자본재 국내공급은 컨테이너선과 웨이퍼 가공장비 등을 중심으로 10.9% 늘었고 1분기 통계작성 이래로 최대폭 감소(-2.5%)를 보인 소비재 공급은 자동차 판매 중심으로 1.2%로 증가 전환했다. 하지만 자동차부품과 D램 생산의 감소로 중간재가 10.4% 감소한 영향이 컸다. 올해 2분기 제조업 국내공급 중 수입이 차지하는 비중(수입점유비)은 27.7%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2%p 상승했다. 최종재와 중간재 모두 각각 1.4%p, 0.5%p 소폭 상승했다. ...

    한국경제TV | 2020.08.07 12:00

  • thumbnail
    코로나에 2분기 제조업 국내공급 4.6%↓…약 2년만에 최대 감소

    ... 국내공급이 한 해 전보다 감소했다"고 말했다. 제조업 국내 공급을 국산과 수입으로 나눠 보면 국산이 5.7% 감소했고 수입은 1.2% 줄었다. 광공업과 다른 산업의 원재료, 연료, 부품 등으로 투입되는 중간재 공급은 자동차 부품, D램, 나사제품 등이 줄면서 10.4% 급감했다. 각 산업에서 생산 관련 활동에 1년 이상 사용되는 기계장비를 의미하는 자본재 공급은 컨테이너선과 기타 반도체장비 등이 늘어 10.9% 증가했다. 개인 또는 가계에서 구입, 사용되는 제품을 ...

    한국경제 | 2020.08.07 12:00 | YONHAP

  • thumbnail
    경남 유일 전문 창작활동 공간 '에스큐브' 본격 운영

    ... 제작공간과 무료 장비를 지원해 시제품 제작과 사업화 컨설팅을 한다. 지난 3일부터 5일까지 '체험해봄'이라는 시범 교육프로그램을 진행해 민간 개방을 위한 준비를 마쳤다. 시범 교육프로그램에서는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교육프로그램인 3D 프린팅·도자공예 융합체험, 마이크로비트를 활용한 초급 코딩 체험, 칠보·꽃공예 융합체험 등이 진행됐다. 경남테크노파크 관계자는 "에스큐브가 도민부터 창업자, 도내 제조업체까지 모두 이용할 수 있는 경남지역 창작활동 공간의 구심점이 되기를 ...

    한국경제 | 2020.08.06 10:44 | YONHAP

  • thumbnail
    흔들리는 인텔…삼성 '반도체 매출 1위' 되찾을까

    ... 삼성전자는 2017년 매출 612억1500만달러를 기록해 인텔(577억1200만달러)을 제치고 처음 세계 1위에 올랐다. 메모리반도체 사이클이 하강국면에 접어든 2019년엔 상황이 바뀌었다. 삼성전자의 반도체 매출은 주력 제품인 D램, 낸드플래시 가격 급락의 직격탄을 맞고 512억9100만달러로 곤두박질쳤다. 시황을 비교적 덜 타는 시스템반도체가 주력인 인텔은 2019년 매출 677억5400만달러로 1위를 되찾았다. 이런 흐름은 올 상반기에도 이어지고 있다. ...

    한국경제 | 2020.08.05 17:05 | 황정수

  • thumbnail
    바이낸스, 블록체인 게임 플랫폼 '더 샌드박스' 공개

    ... 플랫폼 더 샌드박스(The Sandbox)를 공개했다고 5일 밝혔다. 더 샌드박스는 NFT(Non-Fungible Token, 대체 불가능 토큰)를 활용해 사용자가 자신만의 공간과 아이템을 제작할 수 있는 게임이다. 복셀(게임 내 3D 픽셀) 아이템과 캐릭터를 제작하는 복스에딧(VoxEdit), 아이템 거래가 가능한 마켓플레이스, 아이템 사용이 가능한 게임메이커 등 세 가지 기능으로 구성됐다. 블록체인 기업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인 바이낸스 랩스로부터 조달한 자금을 ...

    한국경제 | 2020.08.05 15:28 | 김대영

  • thumbnail
    갤럭시Z 폴드2 출시 임박!..."삼성전자, 안정적인 `상승랠리` 이어갈 것" [주식경제]

    ... 갤럭시 등 다른 사업부가 이익모멘텀을 보는 시점이라고 볼 수 있다. = 항상 준비된 투자가 되어야 기회가 올 때 즐길 수 있는데 최근 삼성전자는 장기적인 변화의 큰 중심에 있고, 단기적으로 매크로가 안 좋기 때문에 상승했던 D램 가격, 낸드 가격이 3분기에 하락하지만 어떻게 보면 부드러운 조정이 될 것 같고 � 항상 준비된 투자가 되어야 기회가 올 때 즐길 수 있는데 최근 삼성전자는 장기적인 변화의 큰 중심에 있고, 단기적으로 매크로가 안 좋기 때문에 ...

    한국경제TV | 2020.08.04 15:07

  • thumbnail
    "상승 '물꼬' 튼 5G 장비株, 한 번 더 갈 것"

    ... 2018년 58조8867억원에 크게 못 미친다. 그러나 주가는 당시보다 높다. 박 부장은 “밸류에이션(실적 대비 주가 수준) 우려가 나오는 게 이해는 된다”면서도 “최근 사회가 변하는 것을 보면 D램 반도체 산업이 구조적이고 장기적으로 성장할 가능성이 높아 이 부분이 주가에 반영된 것”이라고 말했다. 클라우드, 자율주행차, 전기자동차 등 D램 반도체가 필요한 산업이 커지고 있기 때문이다. 미·중 무역분쟁으로 ...

    한국경제 | 2020.08.02 15:21 | 양병훈

  • thumbnail
    "D램·낸드값 더 하락"…위기 직면한 K반도체

    7월 들어 하락세로 돌아선 D램과 낸드플래시 등 메모리 반도체 가격이 하반기 추가 가격 하락 전망이 잇따르면서 반도체 업계가 긴장하고 있다. 2일 반도체 업계에 따르면 대만의 시장조사업체 디램익스체인지와 트렌드포스는 지난달 말 발표한 보고서에서 올해 3분기 모바일 D램 가격이 2분기보다 3∼8%가량 하락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디램익스체인지 조사 기준, 타입별 D램 공급량(용량) 비중은 작년 말 기준 모바일이 41%로 가장 높고 서버 32.2%, ...

    한국경제TV | 2020.08.02 09: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