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267,3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국 '칩4' 참여에 중국이 또?…머리 아픈 삼성·SK [송영찬의 디플로마티크]

    ... 여부에 대해선 전문가들의 의견도 엇갈리고 있습니다. 보복 가능성이 낮다고 지적하는 측에서는 "중국 역시 한국 반도체에 대한 의존도가 매우 높기 때문에 직접 보복할 가능성은 매우 낮다"고 말합니다. 실제로 세계 반도체 D램 시장은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마이크론이 삼분하고 있는데, 중국이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에 대해 보복조치를 취한다고 하더라도 미국 기업인 마이크론이 중국을 위해 공급량을 늘릴 가능성은 제로이기 때문입니다. 보복 조치가 현실화될 수 ...

    한국경제 | 2022.08.11 08:31 | 송영찬

  • thumbnail
    “JW중외제약, 비용 증가로 2분기 영업익 시장 예상치 하회”

    ... 6622억원, 영업이익 595억원으로 추정했다. 작년보다 매출은 10.0%, 영업이익은 67.4% 증가할 것이란 예상이다. 박 연구원은 상각비를 상향 조정하면서 기존 추정치보다 영업이익을 낮췄다고 했다. 다만 연구개발(R&D) 성과가 중요하다고 판단했다. JW중외제약이 2018년 8월 덴마크의 피부질환 전문 제약사인 레오 파마에 기술이전한 후보물질 ‘JW1601’은 현재 아토피 피부염 환자 대상 임상 2b상, 콜린성 두드러기 환자 ...

    바이오인사이트 | 2022.08.11 07:57 | 김예나

  • thumbnail
    템페스트, 미니 2집 타임테이블 공개…앨범명은 'SHINING UP'

    ... 기대케 한다. 타임테이블에 따르면 템페스트는 오는 16일부터 나흘간 콘셉트 포토를 공개하고 22일부터 26일까지 트랙리스트, 타이틀곡 뮤직비디오 티저, 리릭 포스터, 하이라이트 메들리를 순차적으로 오픈한다. 이어 28일에는 D-1 포스터를 공개하고 발매 당일인 29일 쇼케이스를 개최하며 팬들과 만난다. 앞서 커밍순 이미지를 공개하며 5개월 만의 컴백을 확정한 템페스트는 약 2주간에 걸친 다채로운 프로모션으로 컴백 초읽기에 들어간다. 지난 3월 첫 번째 ...

    한국경제TV | 2022.08.11 07:42

  • thumbnail
    [월드컵 D-100] ⑤ 카타르 16강 진출을 향한 총력전…H조는 지금

    벤투호, 월드컵 조별리그에서 포르투갈·우루과이·가나 상대 한국 축구대표팀은 11월 개막하는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H조에서 포르투갈, 우루과이, 가나를 상대한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FIFA 랭킹 28위)은 한국시간으로 11월 24일 오후 10시 우루과이(13위)와 조별리그 첫 경기를 치르고 같은 달 28일 오후 10시에 가나(60위)를 만난다. 3차전은 포르투갈(9위)과 12월 3일 오전 0시 ...

    한국경제 | 2022.08.11 06:32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D-100] ⑧ 축구 팬 설레게 할 조별리그 '빅 매치'

    ... 고비다. 이 조엔 두 팀 외에 일본과 코스타리카가 속해 '죽음의 조'로 불린다. 일본은 11월 23일 독일, 12월 2일 스페인과 만난다. 11월 27일 오전 1시 스타디움 974에서 예정된 디펜딩 챔피언 프랑스와 덴마크의 D조 2차전도 눈여겨볼 만하다. 프랑스의 킬리안 음바페(파리 생제르맹·이하 PSG)와 카림 밴제마(레알 마드리드), 덴마크의 크리스티안 에릭센(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토트넘) 등 스타 플레이어가 즐비하다. ...

    한국경제 | 2022.08.11 06:32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D-100] ⑦ 마지막일 '메날두'·처음인 베일…카타르 빛낼 스타들

    벤제마·네이마르 등 '별들의 전쟁'…'EPL 득점왕'으로 체급 불린 손흥민도 출격 어느덧 100일 앞으로 다가온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에서는 금세기 최고의 축구 선수로 꼽히는 2명의 '월드컵 라스트 댄스'가 예정돼 있다. 2008년부터 한 차례만 빼고 발롱도르 수상을 양분한 '세기의 라이벌'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7·포르투갈)와 리오넬 메시(35·아르헨티나)는 4년 뒤 각각 41세, 39세가 된다. 이번 카타르 대회...

    한국경제 | 2022.08.11 06:32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D-100] ⑥ 5회 연속 유럽이냐, 20년 만의 남미냐…챔피언 향방은

    '디펜딩 챔피언' 프랑스, 남미 최강 브라질 '2강 구도' 메시 앞세운 아르헨티나, 실리축구 잉글랜드도 우승 후보 거론 '지구촌 축구 축제' 국제축구연맹(FIFA) 월드컵을 기다리는 팬들의 최대 관심은 우승팀의 향방에 쏠릴 수 밖에 없다. 2022 카타르 월드컵(11월 21일∼12월 18일)에서도 '축구의 대륙'으로 자존심 대결을 펼치는 유럽과 남미 팀들이 유력한 우승 후보로 꼽힌다. 유럽과 남미는 지금까지 21차례 치러진 월드컵에서 우...

    한국경제 | 2022.08.11 06:32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D-100] ④ 'EPL 득점왕' 손흥민, 카타르서도 새 역사 도전

    월드컵 3회 연속 득점·한국 선수 본선 최다골 등 신기록 달성 '기대감↑'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 12년 만의 원정 16강 도전에 나설 한국 축구가 가장 '믿는 구석'은 단연 손흥민(30·토트넘)의 존재다. 지난 2021-20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아시아 선수 최초로 득점왕에 등극, 선수 생활의 절정을 맞이한 손흥민이 생애 세 번째 월드컵에서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는 이번 월드컵을 지켜볼 국내 축구 팬들의 최고 관심사다...

    한국경제 | 2022.08.11 06:32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D-100] ③ 3명 늘어난 엔트리, 벤투호에 승선할 태극전사 26명은?

    FIFA 월드컵 최종 엔트리 23명→26명으로 확대 손흥민·황의조·김민재 등 '붙박이'에 엄원상·정우영 합류 가능성↑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개막이 다가오면서 태극마크를 달고 나설 벤투호의 구성원도 조금씩 가려지는 모양새다. 이번 월드컵에선 각 팀이 기존보다 3명 많은 26명의 최종 엔트리를 꾸릴 수 있다. FIFA는 6월 카타르 월드컵 규정을 개정해 팀당 엔트리를 최대 3명씩 확대하는 방안을 확정했다. 신종 코...

    한국경제 | 2022.08.11 06:32 | YONHAP

  • thumbnail
    [월드컵 D-100] ② 딱 한 번 이룬 원정 16강…벤투호, 12년 만에 재현할까

    1986년 멕시코 대회서 첫 골·첫 승점, 1994년 미국서는 2무 1패 선전 1998년 대회 중 첫 감독 경질…2002년 4강 신화 이은 2010년 첫 원정 16강 한국 축구의 국제축구연맹(FIFA) 월드컵 역대 최고 성적은 역시 2002년 한일월드컵 4강 진출이다. 당시 거스 히딩크 감독이 지휘봉을 잡은 한국 축구는 황선홍, 홍명보, 박지성, 이영표, 안정환 등으로 대표팀을 꾸려 역대 아시아 국가의 월드컵 최고 순위인 4위를 차지했다....

    한국경제 | 2022.08.11 06:3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