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1-120 / 265,4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고침] 지방(파주 어린이집 교사가 아동 학대…CCTV에 240…)

    ... 발견됐으며 피해 아동은 8명에 달했다. 경찰은 B씨와 함께 관리 책임이 있는 원장 C씨도 아동복지법 위반 등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 관계자는 "조만간 수사를 마무리해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피해 아동의 부모 D씨는 연합뉴스에 "(B씨가) 만 4세반을 담당했는데, 말로 다 표현하기 힘들 정도로 심각한 폭행 장면 이 CCTV에 찍혀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올해 1월 아동학대 의혹이 처음 제기돼 경찰이 파주시에 전수조사를 의뢰했으나 전수조사가 ...

    한국경제 | 2022.06.23 20:21 | YONHAP

  • thumbnail
    D램 가격 하락 전망…삼성전자, 영업익 '60조 클럽' 빨간불

    ... 나오면서 증권가에서는 이들 기업의 연간 영업이익을 하향 재조정했다. 특히 올해 연간 영업이익 첫 '60조 클럽' 가입을 노렸던 삼성전자의 계획도 실패할 가능성이 커졌다는 분석이다. "가전 수요 악화 등으로 D램 재고 증가" 23일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트렌드포스는 오는 3분기 D램 가격이 전 분기 대비 평균 3~8%가량 하락할 것으로 전망했다. 2분기 추정치(0~5% 하락) 대비 낙폭이 더 커지는 셈이다. 그동안 업계에서는 하반기를 ...

    한국경제 | 2022.06.23 20:00 | 강경주

  • thumbnail
    2000 : 1 넘나드는 소부장 '청약'... 20곳 IPO '노크' [IPO 프리보드]

    ... 여기서 채정훈 미래에셋벤처투자 부사장 얘기 들어 보시겠습니다. [인터뷰 : 채정훈 미래에셋벤처투자 부사장 / 적극적으로 (정부가) 육성책을 펼치고 있는게 가장 요인이 되는 것 같습니다. 실질적인 육성책으로 보면, 정부에서 R&D 과제 연계형으로 투자 매칭해주는 프로그램도 조금 더 활성화되고 있구요. 그 다음에 과거에는 기술특례 상장이 바이오 특히 신약 쪽 일변도로 많이 집중돼 있었는데, 최근에는 우리나라가 세계시장을 선도하는 반도체나 중요성이 커진 2차 ...

    한국경제TV | 2022.06.23 19:05

  • thumbnail
    파주 어린이집 교사가 아동 학대…CCTV에 240여 사례 찍혀

    ... 발견됐으며 피해 아동은 8명에 달했다. 경찰은 B씨와 함께 관리 책임이 있는 원장 C씨도 아동복지법 위반 등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 관계자는 "조만간 수사를 마무리해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피해 아동의 부모 D씨는 연합뉴스에 "(B씨가) 만 4세반을 담당했는데, 말로 다 표현하기 힘들 정도로 심각한 폭행 장면 이 CCTV에 찍혀있다"며 "피해자 중에는 발달장애 아동도 포함돼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올해 1월 아동학대 의혹이 처음 ...

    한국경제 | 2022.06.23 18:57 | YONHAP

  • thumbnail
    세븐틴, 11월日 돔 투어 개최…월드투어 'BE THE SUN' 펼친다

    ... 상황이다. 세븐틴은 오는 25~26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8월 10일 밴쿠버, 12일 시애틀, 14일 오클랜드, 17일 로스앤젤레스, 20일 휴스턴, 23일 포트워스, 25일 시카고, 28일 워싱턴 D.C., 30일 애틀랜타, 9월 1일 벨몬트 파크, 3일 토론토, 6일 뉴어크 등 미국과 캐나다의 12개 도시를 찾는다. 이어 9월 24~25일 자카르타, 10월 1~2일 방콕, 8~9일 마닐라, 13일 싱가포르 등 아시아 4개 도시, ...

    텐아시아 | 2022.06.23 18:49 | 우빈

  • 대구, 빅데이터·AI 인재 양성 팔 걷었다

    ... DNA(데이터 네트워크 AI) 특화, 실무 프로젝트)과 사업화 기술 개발 및 실무형 인재 육성을 위한 다양한 교육과정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ICT 융합 특화 단기 특강, 산업체 특강, 참여 기업 프로젝트 및 산학 연구개발(R&D) 과제를 통해 지역 기업에 필요한 분야의 연구와 인력 양성을 지원하게 된다. 우수 학생연구원에는 2주간의 해외 단기연수 프로그램도 제공한다. 이승대 대구시 혁신성장국장은 “현장 경험이 풍부한 지역 기업의 우수 인력들이 맞춤형 ...

    한국경제 | 2022.06.23 17:49 | 오경묵

  • thumbnail
    "삼성전자급 회사 두 개 만들 방법 있다"…서울대 교수의 조언

    ... “삼성이 돈이 없는 것도 아니고 기술력도 경쟁이 가장 치열한 파운드리에서 세계 최고 수준”이라며 “결국 부족한 게 사람”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약 3만 명의 삼성전자 연구개발(R&D) 인력 중 파운드리 등 핵심 분야 인력은 2만 명 정도”라며 “대만의 반도체 파운드리 기업 TSMC, 인텔과 비교하면 3분의 1 내지 절반 수준에 불과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삼성전자의 ...

    한국경제 | 2022.06.23 17:41 | 이소현/이솔

  • 전기 절약하면 '캐시백'…에너지 효율 5년간 25% 높인다

    ... 전력(779㎿h)을 절감하는 효과가 있었다. 산업 부문의 경우 에너지 다소비 기업(연간 20만TOE 이상) 30곳과 효율 혁신 협약을 맺고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인증, 융자 혜택, 연구개발(R&D) 지원 등 각종 인센티브를 통해 에너지 소비 감축을 유도할 계획이다. 정부는 또 에너지 효율화 설비에 투자하는 기업에 소득세와 법인세 공제 혜택을 주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수송 부문에서는 전기차의 전비(연비) 개선을 위해 현행 단순 ...

    한국경제 | 2022.06.23 17:33 | 이지훈

  • thumbnail
    '괴물' 같은 규제에 전국 떠돈다…칠성사이다의 눈물

    ... 한국의 주력 산업인 반도체 경쟁력까지 위협하고 있다. 한 비수도권 기업 대표는 지난달 이창양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주재 ‘반도체기업 간담회’에서 “반도체 연구인력 확보를 위해 수도권으로 연구개발(R&D) 시설을 옮기려고 하는데 규제 때문에 어렵다”고 하소연했다. SK하이닉스가 120조원을 투자해 올 상반기부터 착수하려던 경기 용인 반도체 클러스터 공사가 미뤄진 것도 수도권 규제 때문이다. 반도체 클러스터를 수도권 총량제의 ...

    한국경제 | 2022.06.23 17:30 | 박종관

  • [사설] 이제서야 나온 근로시간·임금 개편, 여전히 갈 길 멀다

    ... 중 가장 획기적이라는 평가를 받을 만하다. 현행 주 52시간 체제(주 40시간+연장근로 12시간)에서는 한 주에 연장근로가 12시간으로 제한돼 있어 급하게 주문이 쏟아져도 납기를 맞추기 힘들다. 반도체업계도 연구개발(R&D) 인력은 주 52시간 근로제를 탄력적으로 적용할 수 있게 해달라고 건의했지만, 문재인 정부가 받아들이지 않았다. 주 단위로 연장근로시간을 규제하는 곳은 주요 선진국 중 한국이 유일하다. 일본은 연장근로시간을 월(45시간)이나 연 ...

    한국경제 | 2022.06.23 17: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