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58571-258580 / 265,6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기업들 '체감금리' 아직도 썰렁 .. 자금마련에 어려움

    ... 의 회사채를 중심으로 형성된 반면 다른 기업들의 회사채는 가산금리가 보태지기 때문이다. 부채비율이 높은 S사와 협조융자 대상인 H사가 지난주 발행한 회사채는 연 20%이상에서 간신히 소화됐다. 비교적 재무내용이 건실한 D사와 또다른 H사 회사채도 연 15~16%이상에 매각됐다. 수신금리 하락과 달리 대출금리는 여전히 연 15~18%대를 유지, 기업부담을 가중시키고 있다. 금융구조조정 재원마련을 위해 8월이후 50조원에 달하는 국채가 발행될 예정이다. ...

    한국경제 | 1998.08.03 00:00

  • [건강] '심한 골다공증' .. 약물요법 효과 높다

    골다공증은 식사요법과 운동요법으로 예방이 가능하지만 중증 상태에서는 약물치료가 필요하다. 흔히 칼슘과 비타민D가 골다공증치료의 대명사로 알려져 있지만 최신약들이 많이 나와 더 나은 치료효과를 올리고 있다. 성균관대 삼성제일병원 내과 윤현구교수의 도움말로 골다공증의 최신 약물치료에 대해 알아본다. 골다공증이 생기느냐 마느냐는 조골세포와 파골세포간의 게임여하에 달려있다. 조골세포는 칼슘을 혈액에서 뼈로 이동시켜 뼈를 만드는 기능을 하는데 ...

    한국경제 | 1998.08.03 00:00

  • [산업면톱] 삼성, 초고속 64MD램 개발 .. 틈새시장 공략

    삼성전자는 반도체 틈새시장을 공략하기위해 기존 제품보다 용량이 적으면서 정보처리 속도가 두배이상 빠른 신형 64메가 D램을 세계 처음으로 개발했다고 2일 밝혔다. 이달부터 양산에 들어가는 이 제품은 2X32형으로 2메가 용량에 32비트의 처리속도기능을 갖고 있다. 따라서 기존 64메가 D램중 속도가 가장 빠른 4X16형과 비교할때 용량은 절반이고 속도는 두배 빠르다. 삼성전자는 최근 게임기등 일부 정보통신제품이 용량보다 빠른 속도를 ...

    한국경제 | 1998.08.03 00:00

  • [아웃소싱] "리엔지니어링 효과 가속화할수있다"..왜 하는가

    ... 엄청난 경쟁을 벌인다. 더구나 비핵심사업이라도 생산과 서비스제공과 관련되면 판단이 어려워진다. 그러나 아웃소싱하면 문제는 간단해진다. 여덟째, 원가를 줄일 수 있다. 모든 것을 자체적으로 해결하려는 회사는 막대한 돈을 R&D(연구개발) 마케팅 판촉 등에 쏟아야 하고 이는 결국 소비자에게 전가된다. 아웃소싱업체에 맡기면 부담이 줄어 원가도 떨어지게 된다. 아홉째, 위험을 줄일 수 있다. 투자는 위험을 수반한다. 시장 경쟁 정부규제 재무상태 기술 등 ...

    한국경제 | 1998.08.03 00:00

  • '울어버린 허니문' .. 졸지에 당한 실직/사업실패...

    ... 등 경제적인 어려움이 가중되면서 결혼자금을 감당키 어려워진 때문. IMF고통이 "허니문의 단꿈"까지 빼앗아가고 있는 것이다. 서울 강동구 천호동에서 개인휴대폰(PCS)대리점을 운영하는 김철모(34)씨. 오는 10월의 "D데이"를 앞두고 꿈에 부풀어 있던 그는 최근 결혼식장 예약을 취소했다. 대리점 경영이 악화되면서 결혼자금을 마련하기는 커녕 은행이자 갚기도 버거울 정도가 됐기 때문이다. 급한 불부터 끄자는 김씨의 설득에 약혼녀가 양해를 해줘 결혼날짜를 ...

    한국경제 | 1998.07.31 00:00

  • [Big Bank '빅뱅'] '숨가빴던 사흘...뒷얘기'

    ... "상업한일은행"을 사용한다는데 이견이 없었다. 합병비율에 대해서는 논란이 빚어졌으나 "발표를 앞당기라"는 성화에 못이겨 "대등합병선언후 실사를 통해 결정"으로 결론지어졌다. 두 행장이 커다란 골격과 합병원칙에 합의한 것은 지난 29일. 발표 D-데이는 8월4일로 잡혔다. 마지막 고비는 30일. 합병타결사실이 알려지면서 두 은행은 벌집 쑤신듯 뒤집혔다. 노조는 한때 "자리보전을 위한 밀실야합"이라고 규정하기까지 했다. 배 행장은 30일 오전 "직원들이 순수한 마음을 ...

    한국경제 | 1998.07.31 00:00

  • [기로에 선 경영인] (5) '강해진 이사회'

    ... 말이 달라지고 만다. 집행이사들이 이사회에서의 맡을 수 있는 역할은 예나 지금이나 거수기일 뿐이다. 게다가 소액주주들의 손해배상청구소송 걱정에 늘 불안하다. 권한은 없어지고 감시의 눈만 많아진 셈이다. 중견기업인 C사의 D사장은 최근 이사회에서 상반기 경영실적을 보고하다 치도곤을 당했다. 사외이사가 말끝마다 "소액주주의 권익"을 내세우며 열변을 토하는데 속수무책이었다. 구조조정을 위해 밤낮없이 뛰었지만 돌아오는 것은 이익보전과 주가관리를 제대로 ...

    한국경제 | 1998.07.30 00:00

  • [다시 짜는 재테크] 금융구조조정 : '종금사/신용금고'

    ... 예정이다. 이들 금고에 대해서는 일단 3자매각을 추진한다. 그러나 매수자가 없을 경우 청산시키는 쪽으로 방향을 잡아가고 있다. 한편 금감위가 지난5월말 현재 2백30개 신용금고에 대한 경영분석을 실시한 결과, 부실상태인 D등급 판정을 받은 기관이 모두 48곳에 달했다. 이 가운데 경영관리를 받고있는 곳이 16개 경영지도가 12개 상시감독대상이 20개다. 또 부실가능성이 있는 C등급은 39개였다. 이 분석결과만을 놓고 볼 때 앞으로 추가로 ...

    한국경제 | 1998.07.30 00:00

  • [다시 짜는 재테크] 금융구조조정 : '증권사'..어디가 우량?

    ... 전문가들의 해석이다. 증권감독원 경영평가등급 =증감원이 증권사의 경영관리, 경영 합리화, 공정거래 기여도, 투자자 보호 및 증시안정 기여도 등을 종합평가한 등급으로 우량증권사를 고르는 하나의 척도다. 등급은 AA,A,B,C,D등급이 있으며 AA등급 회사가 가장 양호한 것임을 뜻한다. 지난 5월말현재 증감원 평가에 따르면 동원 신영 삼성 대우 등 4개 증권사가 AA등급을 받았다. 대유 동부 신한 대신 신흥 등 5개 증권사는 A등급을 획득했다. 최하등급으로 ...

    한국경제 | 1998.07.30 00:00

  • [위기 극복한 '세계의 CEO'] (8) '인텔 앤드류 그로브 회장'

    ... 여러가지 능력이 필요하다. 그러나 특히 미래변화에 대한 예측력은 가장 중요한 항목이다. 인텔은 지난 68년 고든 무어와 로버트 노이세에 의해 설립되었다. 70년에 지금의 앤드루 그로브 회장이 입사했다. 인텔은 최초로 D램을 개발했다. 지난 86년 사업을 포기했지만 그동안 기록적인 수익을 올렸다. 그이후 인텔은 기업의 핵심역량을 마이크로프로세서로 옮겼다. 그결과 지속적인 성장을 기록, 현재는 세계에서 가장 가치있는 5대 기업에 올라있다. ...

    한국경제 | 1998.07.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