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5,6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현대카드, IT시스템 日 수출…"신용카드 출시 기대"

    ... 비즈니스를 시작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른 시일 내에 일본에서 H-ALIS에 기반한 신용카드가 출시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번 계약에는 현대카드와 일본 GMO 페이먼트 게이트웨이를 비롯해 국내 금융 소프트웨어 업체 '뱅크웨어글로벌(BWG)', IBM에서 분사한 글로벌 IT 인프라 서비스 업체 킨드릴(Kyndryl)의 일본 자회사인 '엑사 시스템즈(EXA SYSTEMS)' 등이 참여했다. 이민재기자 tobemj@wowtv.co.kr

    한국경제TV | 2022.09.28 09:39

  • thumbnail
    타키온·누리온 있었는데…"새 슈퍼컴퓨터 이름은 국민 공모"

    ... 번째 슈퍼컴퓨터를 들여왔다. 두 컴퓨터 모두 미국 크레이사 제품으로, 당시 별다른 이름을 붙이지 않고 '1호기', '2호기'라는 식으로 불렀다고 한다. 2002년과 2008년에 각각 도입한 슈퍼컴퓨터 3·4호기는 당시 판매 업체인 미국 IBM사와 썬마이크로시스템즈사가 지어준 이름인 '노벨(Nobel)'과 '타키온'(Tachyon) 등으로 불렸다. 타키온은 빛보다 빠르게 이동하는 가상의 입자를 일컫는 물리학 용어로, 그리스어로 '빠르다'라는 뜻을 가지고 있다. KISTI는 ...

    한국경제 | 2022.09.28 06:23 | YONHAP

  • 부산 'K-ICT 2022' 28일 개막…AI·메타버스 첨단기술 총집합

    ... 행사는 △AI 코리아 △IT 엑스포 부산 △클라우드 엑스포 등 3개 행사가 동시에 열리는 국내 대표 ICT 전시 사업이다. 올해 행사에는 최근 시와 협력관계를 맺은 한컴그룹, 카카오엔터프라이즈, 메가존, 클루커스, 더존비즈온, IBM, IEEE AI 보안 국제프로토콜위원회 등 국내외 다양한 기업 및 단체가 전시회와 콘퍼런스에 대거 참여할 예정이다. 세계 250개 기업이 400개의 전시 부스를 꾸미고, 5000명 이상의 관객이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AI의 ...

    한국경제 | 2022.09.27 17:13 | 민건태

  • thumbnail
    기업 맞춤형 '클라우드 서비스'…디지털전환 선도하는 LG CNS

    ... 2월 영업, 제조, 구매, 인사, 품질 등 모든 비즈니스 영역의 글로벌 SaaS 서비스를 통합해 제공하는 플랫폼 ‘SINGLEX(싱글렉스)’를 출시했다. SINGLEX 출시를 기점으로 플랫폼 기반의 구독형 사업을 본격 추진하고 있다. LG CNS는 SINGLEX 출시를 위해 세일즈포스닷컴, SAP, IBM, 지멘스, 오라클 등 글로벌 정보기술(IT) 선도 기업의 SaaS 서비스 통합을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황정수 기자

    한국경제 | 2022.09.26 16:11 | 황정수

  • 개인 맞춤형 신약 개발, 양자컴퓨터가 '해결사'

    ... 독일 제약사 베링거인겔하임이 양자컴퓨터 연구를 위해 구글과 손을 잡기도 했습니다. 양자컴퓨터는 어떻게 신약 개발에 활용될 수 있는 걸까요. 양자컴퓨터의 최대 강점은 빠른 정보 처리 속도입니다. 기존 디지털 컴퓨터를 압도합니다. IBM에 따르면 현존 최고 성능의 슈퍼컴퓨터가 10억 년 걸리는 문제를 양자컴퓨터는 100초 만에 풀 수 있다고 합니다. ‘양자’의 영문이 ‘퀀텀(quantum)’인데, 획기적인 진일보를 흔히 ...

    바이오인사이트 | 2022.09.23 17:11 | 한재영

  • thumbnail
    [인터뷰] 구글엔지니어 "2030년엔 양자컴 도움받아 클린에너지·신약개발"

    ... 정보를 연산할 수 있는 '50큐비트'는 양자컴퓨터가 슈퍼컴퓨터의 성능을 뛰어넘는 기준점으로 여겨지는데, 구글은 현재 100큐비트 양자컴퓨터를 구축했다고 그는 밝혔다. 구글은 올해 말까지 433큐비트의 양자컴퓨터를 상용화하겠다는 IBM과 함께 전 세계에서 이 부문의 가장 앞선 기술을 보유한 것으로 평가받는다. 2030년 안에는 3년 전 양자컴퓨터의 1만 배 수준의 시스템을 내놓겠다는 것이다. 루세로 엔지니어는 "불가능하지 않다"면서 "우리는 현재 보유 중인 20여대의 ...

    한국경제 | 2022.09.22 12:03 | YONHAP

  • thumbnail
    [르포] 인류의 숙제 푼다…'꿈의 기술' 도전하는 구글 양자컴퓨터연구소

    ... 정보 처리량과 속도가 현재 슈퍼 컴퓨터와는 비교가 되지 않을 정도로 뛰어나다. 이 때문에 정보 사회의 패러다임을 바꿀 신기술, 미래 인류의 숙제를 풀어줄 기술로 각광받고 있다. 주요 선진국의 최고 수준 연구소들은 물론 구글, IBM, 마이크로소프트, 인텔 등 글로벌 기업들이 앞을 다퉈 연구하고 있는 이유다. 다만 양자 컴퓨터를 어떻게 만드는가에 관해서는 아직 정해진 것이 없고, 물리적으로 수많은 난제들이 남아있기 때문에 다양한 방법들이 시도되고 있다. 양자컴퓨터 ...

    한국경제 | 2022.09.22 12:02 | YONHAP

  • thumbnail
    메타버스 컨퍼런스 '2022 메타콘', 프로그램과 연사 공개

    메타버스 컨퍼런스인 2022 메타콘(METACON 2022)이 오는 10월 5일과 6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개최된다. '메타버스를 증명하라'라는 주제로 총 25여개의 세션에 IBM, 엔비디아, 삼성, 넵튠 등 50여명의 국내외 기업 및 핵심 연사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주요 연사로는 △리차드 케리스 엔비디아 옴니버스 개발 플랫폼 담당 부사장 △레슬리 셰넌 노키아 생태계 및 트렌드 스카우팅 책임자 △페더 뵈레젠 홀로캡 CMO △샤얌 나가라잔 IBM 이그제큐티브 ...

    게임톡 | 2022.09.20 09:34

  • thumbnail
    IBM "한국 기업 30곳, 데이터 유출로 43억원 피해"

    "세계 550개 주요기업 데이터 유출 피해액, 조사 시작 후 최대" 최근 1년간 세계 550개 주요 기업의 데이터 유출 평균 피해액이 관련 조사를 시작한 이래 가장 많은 435만 달러(약 60억 원)에 달했다고 19일 IBM 시큐리티가 발표했다. IBM 시큐리티가 지난해 3월부터 1년간 정보기술(IT), 금융, 서비스 분야 기업 550곳을 대상으로 조사해 분석한 보고서에 따르면 이들 기업의 데이터 유출 평균 피해액은 전년 조사 대비 2.6% 늘어났고, ...

    한국경제 | 2022.09.19 12:42 | YONHAP

  • 똘똘 뭉친 日 대기업 "도시바 해외 매각 막자"

    일본을 대표하는 전자기업 도시바가 해외에 팔리는 것을 막기 위해 일본 대기업들이 뭉친다. 니혼게이자이신문은 일본 대형 철도회사인 JR도카이와 전력회사 주부전력, 종합금융그룹인 오릭스 등 10여 개 대기업이 도시바 인수전 참여를 검토한다고 18일 보도했다. 주요 후보 가운데 하나인 일본산업파트너스(JIP)와 컨소시엄을 구성하는 방식이다. 일본의 인프라 대기업들로 구성된 인수후보가 등장하면 도시바 인수전의 구도가 크게 바뀔 전망이다. 도시바는 ...

    한국경제 | 2022.09.18 17:59 | 정영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