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10,86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단독] "500인 이상 대기업 안전조직 의무설치"

    정부가 마련 중인 중대재해처벌법 시행령 초안에 상시근로자 500명 이상인 대기업은 안전·보건 전담조직을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하는 조항이 포함된 것으로 확인됐다. 금융회사 등 안전·보건상 위험이 덜한 대기업까지 전부 규제 대상에 포함될 전망이다. 형사처벌 면책 조항인 안전 의무 관련 규정은 모호한 조항이 많아 혼란이 불가피할 것으로 예상된다. 19일 한국경제신문이 입수한 ‘중대재해처벌법 시행령 고용노동부 검토안’에 ...

    한국경제 | 2021.04.19 17:49 | 조미현

  • thumbnail
    박근한 NHN AI 연구본부장 "돈 버는 AI, 모든 산업 현장에 심겠다"

    ...형 AI’ 만들 때 2013년 네이버 한게임사업부문을 모태로 출범한 NHN은 어느덧 종합 정보기술(IT) 플랫폼회사가 됐다. 쇼핑, 결제, 교육 등 사업 분야도 다양하다. 지난해엔 분사 이후 최초로 매출 중 게임 비중이 ... 목표는 ‘돈 되는 AI’다. 이를 위해 기존 기술연구센터에 검색본부 인원 30명을 더했다. 조직 규모는 60여 명으로 두 배가 됐다. 일종의 선행 연구조직에 가까웠던 기술연구센터에 ‘현장 DNA’를 ...

    한국경제 | 2021.04.19 17:30 | 이시은

  • thumbnail
    서초 삼성타운B동서 '삼성' 뗀다

    ... 포석이 깔려 있다. 현재 이 건물은 1층 국민은행을 제외하고 삼성화재 본사로 사용 중이다. 하지만 최근 삼성화재가 조직정비 차원에서 임차공간 조정을 논의하고 나섰다. 삼성화재는 올해 하반기 임차기간 만료 시점에 일부 부문이 이사를 나갈 ... 독자자산으로 거듭나겠다는 의도다. 윤장호 코람코자산신탁 전무는 “사전 수요조사에서 다수의 외국계, 정보기업(IT) 계열 기업들이 입주를 희망하고 있다”며 “이제 더 에셋으로 거듭나 새로운 입주사와 함께 전혀 ...

    한국경제 | 2021.04.19 16:18 | 윤아영

  • thumbnail
    [김웅 칼럼] 전략은 Top-down방식의 커뮤니케이션으로 이뤄진다?

    익숙한 수직적 커뮤니케이션 방법입니다. 그러나 잘못된 전략을 무조건 따라하는건 '조직의 안전장치'가 없다는걸 말합니다. 대표적인 이야기가 바로 <마오쩌둥(모택동)과 참새이야기>입니다. 1958년 중국 ... 한물갔다는 소리까지 듣던 구찌가 수많은 사람들, 특히 MZ세대에게 열렬한 지지를 받게된건 무엇때문일까요? “It’s so GUCCI!” 2019년 제2의 전성기를 맞이한 패션 브랜드 구찌의 부활에는 크리에이티브 ...

    The pen | 2021.04.19 15:19 | 김웅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삼성' 이름 떼는 강남 삼성물산 서초타워

    ... 포석이 깔려있다. 현재 이 건물은 1층 국민은행을 제외하고 삼성화재 본사로 사용 중이다. 하지만 최근 삼성화재가 조직정비 차원에서 임차공간 조정을 논의하고 나섰다. 삼성화재는 올해 하반기 임차기간 만료 시점에 일부 부문이 이사를 나갈 ... 새로운 독자자산으로 거듭나겠다는 의도다. 윤장호 코람코자산신탁 전무는 "사전 수요조사에서 다수의 외국계, IT계열기업들이 입주를 희망하고 있다"면서 "이제 ‘The Asset’으로 거듭나 ...

    마켓인사이트 | 2021.04.19 08:13

  • thumbnail
    창업이 졸업요건…서울대도 '벤처 요람' 만든다

    ... 서정진 셀트리온 명예회장, 변대규 휴맥스홀딩스 회장 등 국내 유수의 기업가들이 설립 자문을 맡은 것으로 확인됐다. IT·바이오 신산업 거두들이 자문 18일 대학가에 따르면 서울대는 내년 하반기 신입생 선발을 목표로 서울 ... 사회대 등 다양한 분야의 서울대 교수들이 뭉쳤다. 한 서울대 교수는 “단과대 간 ‘사일로 현상(조직 내 부서들이 다른 부서와 담을 쌓고 자기 부서의 이익만을 추구하는 현상)’을 극복하고 통합적인 관점에서 ...

    한국경제 | 2021.04.18 17:46 | 김남영

  • thumbnail
    [단독] 서울대 창업대학원 '윤곽'…진대제·서정진·변대규 자문 맡는다

    ... 서정진 셀트리온 명예회장, 변대규 휴맥스홀딩스 회장 등 국내 유수의 기업가들이 설립 자문을 맡은 것으로 확인됐다. IT·바이오 등 新산업 거두들이 자문맡아 18일 대학가에 따르면 서울대는 창업대학원을 추진하고 있다. 이를 ... 경영대, 공대, 자연대, 의대, 사회대 등 다양한 분야의 서울대 교수들이 모여 단대간 ‘사일로 현상(조직 내 부서들이 다른 부서와 담을 쌓고 자기 부서만의 이익을 추구하는 현상)’을 극복하고 통합적인 관점에서 ...

    한국경제 | 2021.04.18 14:46 | 김남영

  • thumbnail
    이직하면 5천만원 준다는데…개발자들 "일이 손에 안잡혀요"

    ... 꺼내들었다. 채용규모는 무려 900여명에 달한다. 이는 역대 최대 규모 개발자 채용이다. 이밖에도 카카오와 라인, IT 서비스 중요성이 높아진 유통업계의 마켓컬리와 배달의 민족 등 개발자들의 선택지가 점점 늘어나는 추세다. 이커머스로 ... 티몬이 올해 들어 전 부문을 대상으로 세 자릿수의 수시 채용을 했고, 신세계그룹 통합 온라인쇼핑몰 SSG닷컴 역시 IT 개발 직군 중심으로 인력 채용을 했다. 기존 유통기업들도 IT부문 조직 개편과 개발자 확충에 나섰다. 롯데백화점과 ...

    한국경제 | 2021.04.18 09:00 | 강경주/오정민

  • thumbnail
    현대차·기아, 모빌리티 총괄 'TaaS본부' 신설

    ...)를 사장으로 영입했다. 과감한 혁신을 통해 자동차 제조사에서 모빌리티 서비스를 제공하는 회사로 도약하기 위한 조직 개편과 인재 영입이라는 평가가 나온다. 현대차·기아는 모빌리티 서비스의 전략 수립부터 기획, 개발, ... TaaS본부를 총괄하는 송 사장은 글로벌 최고 수준의 소프트웨어 전문가로 꼽힌다. 애플과 마이크로소프트 등 글로벌 정보기술(IT) 기업에서 경력을 쌓았고, 2008년부터 네이버에서 근무했다. 인공지능 스피커와 번역 프로그램 파파고 개발에도 기여했다. ...

    한국경제 | 2021.04.16 17:43 | 도병욱

  • 직원 10명 중 1명을 IT 전문가로…LGU+, 디지털인재 1000명 육성

    ... 전략을 수립했다고 15일 밝혔다. 회사는 A(인공지능)·B(빅데이터)·C(클라우드) 등 핵심 분야 정보기술(IT) 전문가를 집중 양성하기로 하고 교육 대상을 대폭 확대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는 상품기획·마케팅·신사업 부문 직원에겐 빅데이터 전문가 교육 프로그램을, IT 품질관리 등을 담당하는 기술조직 직원에겐 ‘퍼블릭 클라우드’ 프로그램을 교육하고 있다. 서울대 데이터마이닝센터와 ...

    한국경제 | 2021.04.15 17:27 | 배성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