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3,7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더온 '박예준닷컴' 출시…회원제 종합 자문 서비스

    자산관리에 집중하는 법무법인 더온이 회원제 종합 자문 서비스 ‘박예준닷컴’을 내놨다. 박예준닷컴은 법률, 회계·재무, 세무, 부동산, 특허·상표 등 회원들이 겪는 법률문제에 대한 자문을 제공한다. 건별 혹은 기간별 서비스 비용이 청구되는 다른 자문 서비스와 달리 보증금 100만원을 내고 회원 가입하면 조언을 받을 수 있다고 더온 측은 설명했다. 도장 날인이 필요한 문서 작성 업무, 등기 접수, 신청...

    한국경제 | 2022.11.20 17:09 | 최한종

  • thumbnail
    M&A 일감 반토막…잘나가던 로펌, 성장세 꺾이나

    금리 급등과 증시 침체 등으로 투자은행(IB)업계가 한파를 맞으면서 대형 로펌들도 울상을 짓고 있다. 지난해 높은 성장률의 토대가 됐던 인수합병(M&A)과 투자 유치 등 기업들의 투자 관련 자문 일감이 1년 만에 급감해서다. 기세등등했던 로펌들의 성장세가 한풀 꺾일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1년 만에 불어닥친 ‘찬바람’ 20일 한국경제신문 자본시장 전문매체인 마켓인사이트 집계에 따르면 올 들어 9월 말까지 이뤄진 ...

    한국경제 | 2022.11.20 16:48 | 김진성

  • thumbnail
    김앤장 자금세탁방지팀 "자금세탁 방지, 금융사만의 일 아니다"

    “자금세탁 방지는 이제 금융회사만의 영역이 아닙니다. 일반 기업의 자금 흐름도 확인하라는 요구가 강해지고 있습니다.” 정영기 김앤장법률사무소 자금세탁방지팀장(왼쪽사법연수원 35기)은 20일 한국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이같이 말하며 “이제 일반 기업까지 자금세탁 범죄에 휘말리지 않도록 살펴야 하는 시대가 됐다”고 말했다. 그는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FATF)가 올해 개최한 세 차례의 총회에...

    한국경제 | 2022.11.20 16:47 | 김진성

  • thumbnail
    인국공 퇴직자들 '임피 무효 소송' 승소

    인천국제공항공사 퇴직자들이 “임금피크제 도입으로 부당하게 임금을 삭감당했다”며 회사를 상대로 낸 소송에서 승소했다. 서울남부지법 민사13부(부장판사 홍기찬)는 지난 11일 인천공항공사 퇴직 근로자 5명이 회사를 상대로 낸 임금청구 소송에서 원고일부승소 판결했다. 이번 소송을 진행한 원고는 인천공항공사 2급 전문위원직으로 근무하다가 지난해 말 정년퇴직한 전 직원들이다. 사측과 노동조합은 노사 협의를 통해 3급 이하 근로자...

    한국경제 | 2022.11.20 16:47 | 오현아

  • 지평 ESG센터·국무조정실 개발분야 민간참여 활성화 포럼

    법무법인 지평의 ESG센터는 국무조정실과 오는 24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발협력분야 민간기업 참여 활성화를 위한 포럼’을 개최한다. 20일 지평에 따르면 이번 포럼은 ESG(환경·사회·지배구조)와 PSE(민간부문 참여)의 접점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PSE는 민간부문의 개발협력 참여를 의미한다. ESG 패러다임이 기업 경영에 큰 영향을 미치면서 ESG와 PSE를 연계하는 방안에 대한 관...

    한국경제 | 2022.11.20 16:46 | 최한종

  • thumbnail
    이대로 가면 '인구 대재앙'…'이민청' 카드 꺼낸 尹정부 [최진석의 Law Street]

    인구가 줄고 있습니다. 통계청의 ‘2021년 인구주택총조사 인구 부문 집계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총인구(11월 1일 기준·등록 센서스 방식)는 5173만8000명으로 1년 전보다 9만1000명(-0.2%) 감소했습니다. 총인구가 감소한 것은 대한민국 정부 수립 이듬해인 1949년 센서스 집계가 시작된 이래 72년 만에 처음입니다. 인구 감소는 민감한 문제입니다. 생산 가능 인구도 줄기 때문에 국가 경쟁...

    한국경제 | 2022.11.19 07:30 | 최진석

  • thumbnail
    "화상중재, 팬데믹 거치며 일상화…효율·비용절감 효과 크다"

    대체적 분쟁해결수단(ADR)은 법원에서 벌이는 소송 외에 분쟁을 해결할 수 있는 다양한 절차를 말한다. 중재와 조정이 여기에 속한다. 법무부, 대한상사중재원(KCAB), 유엔국제상거래법위원회(UNCITRAL)는 ‘일상회복을 위한 연대: 회복, 복원, 보정’을 주제로 ‘제11회 아시아·태평양 ADR 콘퍼런스’를 지난 9~10일 온라인으로 열었다. 코로나19를 계기로 화상 등 온라인 기술을 ...

    한국경제 | 2022.11.13 17:04 | 최한종/오현아

  • thumbnail
    "국제중재서 韓위상 강화위해 공격 마케팅"

    “국제중재 시장에서 한국의 위상을 강화하기 위해 공격적 마케팅에 나서겠습니다.” 법무부, 유엔국제상거래법위원회(UNCITRAL)와 함께 ‘서울중재기간(SAF) 2022’와 ‘제11회 아시아·태평양 ADR 콘퍼런스’를 개최한 대한상사중재원(KCAB)의 김세인 국제중재센터 사무총장(사진)은 “올해 SAF는 코로나19 확산 이후 3년 만에 일부이긴 하지만 대면 ...

    한국경제 | 2022.11.13 17:02 | 최진석

  • "조건부 수수료 같은 중재 보수체계 혁신을"

    안정혜 법무법인 율촌 변호사는 지난 9일 아시아·태평양 대체적 분쟁해결수단(ADR) 콘퍼런스 첫째날 ‘중재실무 혁신’을 주제로 열린 세션에서 보수체계 개선을 강조했다. 그러면서 최근 싱가포르의 변화를 예로 들었다. 안 변호사는 “싱가포르는 지난 5월부터 중재 의뢰인과 변호인이 조건부 수수료 방식의 계약을 체결할 수 있도록 했다”며 “이는 중재시장 보수체계에서 나온 혁신&rdquo...

    한국경제 | 2022.11.13 17:01 | 김진성

  • thumbnail
    원전 산업의 미래

    ... 루마니아 2기(2160MW) 등이다. 이 중 폴란드와 리투아니아는 원자력 발전소 운영 경험이 전무한 국가로 이번 에너지 위기가 도입 계기로 작용한 상황이다. 한편, 미국 정부도 인프라법(Bipartisan Infrastructure Law)을 통해 원자력 발전을 지원한다. 60억 달러 규모의 민간 원자력 크레딧 프로그램(Civil Nuclear Credit Program, CNC)은 미국 내 원자력 인프라를 보전하기 위한 즉, 원전의 조기 폐쇄를 방지하기 위한 프로그램이다. ...

    한국경제 | 2022.11.10 11: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