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1-210 / 13,7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기름값 떨어지나?…OPEC+, 원유 증산속도 대폭 높였다

    국제유가가 고공행진 하는 가운데 서방으로부터 추가 생산 압박을 받아온 OPEC+가 증산 속도를 대폭 높였다. 2일(현지시간) 로이터·블룸버그 통신 등에 따르면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러시아 등 비(非)OPEC 주요 산유국들의 협의체인 'OPEC 플러스'(OPEC+)는 이날 정례 회의를 열고 오는 7∼8월 각각 하루 64만8천 배럴 증산하기로 합의했다. 이번에 합의한 증산량은 기존 방침보다 50%가량 많은 양이다. 전달 증산량은 하루 43만2천 ...

    한국경제TV | 2022.06.03 06:40

  • thumbnail
    [뉴욕유가] OPEC+ 증산에도 재고 감소에 상승

    뉴욕유가는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러시아 등 비(非)OPEC 주요 산유국들의 협의체인 OPEC 플러스(+)가 이전보다 증산 규모를 확대했다는 소식에도 오름세를 유지했다. 2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7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장보다 1.61달러(1.40%) 오를 배럴당 116.87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유가는 지난 6거래일 중 5거래일간 올랐다. 이날 유가는 종가 기준 3월 8일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을 기록했다. 올해 ...

    한국경제 | 2022.06.03 04:12 | YONHAP

  • [유럽증시] OPEC+ 증산 소식 속 일제히 상승

    ... 마쳤다. 범유럽 지수인 유로 Stoxx 50지수도 0.95% 상승한 3,795.13으로 장을 종료했다. 영국 런던 증시는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즉위 70주년을 기념한 임시 공휴일로 휴장했다. 시장은 이날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러시아 등 비OPEC 주요 산유국 협의체인 OPEC 플러스(OPEC+)의 증산 소식에 반색했다. OPEC+ 산유국 석유장관들은 정례 회의 후 배포한 성명에서 올해 7∼8월 하루 64만8천 배럴을 증산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22.06.03 02:25 | YONHAP

  • thumbnail
    OPEC+, 드디어 증산 속도 높여…기존 방침보다 50% 상향(종합2보)

    ... 생산할듯 "예상 못한 추가 증산"…미국 "사우디 주도 산유국의 중요한 결정 환영"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후 국제유가가 고공행진 하는 가운데 서방으로부터 추가 생산 압박을 받아온 OPEC+가 증산 속도를 대폭 높였다. 2일(현지시간) 로이터·블룸버그 통신 등에 따르면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러시아 등 비(非)OPEC 주요 산유국들의 협의체인 'OPEC 플러스'(OPEC+)는 이날 정례 회의를 ...

    한국경제 | 2022.06.03 01:51 | YONHAP

  • thumbnail
    뉴욕증시, 민간 고용 부진에 하락세로 출발

    ... 대체로 올랐다. 독일 DAX지수는 0.78% 올랐고, 영국 증시는 휴장했다. 범유럽 지수인 STOXX600지수는 0.43% 상승하고 있다. 국제유가는 산유국들이 증산 규모를 확대했다는 소식에도 올랐다.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러시아 등 비(非)OPEC 산유국들의 협의체인 OPEC 플러스(+)는 오는 7~8월에 하루 64만8천 배럴을 증산하는 데 합의했다. 증산 규모는 기존 하루 43만2천 배럴보다 50% 늘어난 수준이다. 7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WTI) ...

    한국경제 | 2022.06.02 23:41 | YONHAP

  • 미국 입김 통했나…OPEC플러스, 원유 증산량 50% 더 늘린다

    주요 산유국들의 협의체인 ‘OPEC플러스’가 당초 계획보다 원유 증산량을 50% 더 늘리기로 했다. 우크라이나 사태로 심화된 에너지 공급난 해소엔 큰 도움을 주지 못할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블룸버그, 파이낸셜타임스 등 외신에 따르면 OPEC플러스는 오는 7·8월 두 달간 원유를 일일 64만8000배럴 증산하기로 2일(현지시간) 합의했다. OPEC플러스는 석유수출국기구(OPEC) 13개 회원국과 러시아를 포함한 ...

    한국경제 | 2022.06.02 23:29 | 이주현

  • thumbnail
    OPEC+, 7·8월 하루 64만8천 배럴 증산…기존보다 50% 늘어(종합)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러시아 등 비(非)OPEC 주요 산유국들의 협의체인 'OPEC 플러스'(OPEC+)가 오는 7∼8월 하루 64만8천 배럴 증산하기로 합의했다고 로이터·블룸버그 통신이 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번에 합의한 증산량은 기존 방침보다 50%가량 많은 양이다. 전달 증산량은 하루 43만2천 배럴이었다. OPEC+ 산유국 석유장관들은 이날 정례 회의 후 낸 성명에서 "원유와 정제제품 모두에서 안정적이고 균형 있는 시장의 중요성이 ...

    한국경제 | 2022.06.02 23:24 | YONHAP

  • thumbnail
    '실적 전망 하향' MS가 끌어내린 나스닥 선물 [신인규의 글로벌마켓 A/S]

    ... 필요하다는 겁니다. 견조한 경제 성장이 오히려 인플레이션을 잡는 데에는 방해 요인이 될 수 있기 때문에 나오는, 얼핏 보면 좀 이상한 현상이 투자심리를 움직이고 있다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오늘은 미국의 경제지표와 함께 산유국들이 오펙+회의에서 원유 생산량을 얼마나 늘릴 건지도 시장이 주목하는데요. 개장 전까지 국제유가는 소폭 하락세입니다. 아직 자세한 내용이 않았지만, 개장 직전에는 산유국 연합이 다음달부터 두 달 동안은 하루 원유 생산량을 약 60만 배럴로 ...

    한국경제TV | 2022.06.02 22:57

  • thumbnail
    [속보] OPEC+, 원유 하루 64만 8000 배럴 증산 합의

    주요 산유국으로 구성된 OPEC+가 7월과 8월 예상보다 많은 1일 64만 8000 배럴의 원유 증산에 합의했다고 마켓워치가 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강현철 객원기자 hcka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06.02 22:53 | 강현철

  • thumbnail
    [2보] OPEC+, 7월 하루 64만8천 배럴 증산 합의…전달 대비 50%↑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러시아 등 비(非)OPEC 주요 산유국들의 협의체인 'OPEC 플러스'(OPEC+)가 오는 7월 하루 64만8천 배럴 증산하기로 합의했다고 로이터·스푸트니크 통신이 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번에 합의한 증산량은 기존 방침보다 50%가량 많은 양이다. 전달 증산량은 하루 43만2천 배럴이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6.02 22:4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