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13,8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中 방역 완화에도 국제유가 100달러선 시대 안 돌아오나 [오늘의 유가 동향]

    ... 달러인덱스는 지난달 5% 하락한 데 이어 이달 들어서도 1% 이상 떨어졌다. 이날 발표된 근원 개인소비지출(PCE) 가격지수도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 올랐는데, 이는 전달 상승률(5.2%)보다 완화한 것이다. 석유수출국기구(OPEC) 회원국들과 러시아 등 비(非) OPEC 산유국들의 협의체인 OPEC+는 4일 회의를 열고 산유량을 결정한다. 시장에서는 OPEC+가 현행 규모를 유지할 가능성이 크다고 보고 있다. 또 다른 시장의 관심사는 유럽연합(EU)의 러시아산 ...

    한국경제 | 2022.12.02 08:49 | 이고운

  • thumbnail
    [뉴욕유가] 中 일부 지역 코로나 방역 완화에 상승

    ... 전장보다 67센트(0.83%) 오른 배럴당 81.22달러로 마감했다. WTI 가격은 이날까지 4거래일 연속 올랐다. 나흘간 상승률은 6.48%에 달한다. 투자자들은 중국의 코로나19 방역 규제 완화 소식과 석유수출기구 플러스(OPEC+) 산유국 회의, 러시아산 원유에 대한 유럽연합(EU)의 수입금지 조치 및 가격상한제 논의 등을 주목했다. 중국에서는 베이징과 광저우, 충칭 등 대도시들이 속속 방역 완화 조치를 취하면서 제로 코로나 정책이 완화될 수 있다는 기대를 ...

    한국경제 | 2022.12.02 05:19 | YONHAP

  • thumbnail
    미 휘발유 값, 우크라 전쟁 전 수준 하락…"경기침체 우려 때문"

    ... 수개월간 유가 추세를 더 지켜봐야 한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해 가스버디의 분석가인 패트릭 드 한은 미묘한 시점이라면서 "어떤 지정학적 또는 경제적 상황이 발생하면 다시 오를 수 있다"고 말했다. 향후 주요 변수로는 석유수출국기구(OPEC) 회원국과 비OPEC 산유국 협의체인 '오펙 플러스'(OPEC+)가 내주 논의할 원유 생산량, 러시아산 원유에 대한 서방의 가격상한제와 러시아측 대응 등이 있다. 휘발유 가격 하락에도 불안한 현 경제 상황을 반영하듯 미국 소비자들의 ...

    한국경제 | 2022.12.01 16:21 | YONHAP

  • thumbnail
    KDI "EU의 러시아 원유 수입금지로 시장 혼란 가능성"

    ... 찾아야 하는 상황이 된 것이다. 러시아산 원유 대체 수요 증가는 국제원유가격 상승 요인이 될 수 있다. 주요 7개국(G7)의 원유가격 상한제 세부안에 대한 불확실성이 존재하는 상황에서 전략비축유 방출의 한계, 석유수출국기구 플러스(OPEC+)의 희박한 증산 가능성 등 변수가 국제 원유가격 변동성을 키울 우려가 있다는 것이다. KDI는 에너지 가격 불안 심화가 글로벌 경제에 향후 위험요인으로 작용할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대안을 모색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국제원유가격 ...

    한국경제 | 2022.12.01 12:00 | YONHAP

  • thumbnail
    美 원유 재고 대폭 감소에 국제 유가 3% 상승 [오늘의 유가 동향]

    ... 민중을 곤란하게 하며 대중과 민생의 요구를 외면하면서 생산과 생활 질서를 임의로 해친다”라고도 했다. 저장성 선전부의 이번 발표문은 중국의 방역 중시 기조에 공개적으로 문제를 제기해 화제가 됐다.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러시아 등 비(非)OPEC 산유국들의 협의체인 OPEC+가 이달 4일 회의에서 어떤 결정을 내릴지도 국제 유가 향방을 좌우할 요소다. 지난달 한때 OPEC+가 12월 회의에서 증산 결정을 내릴 것이라는 보도가 나왔으나 OPEC의 ...

    한국경제 | 2022.12.01 08:48 | 이고운

  • thumbnail
    [뉴욕유가] 원유재고 급감에 상승…한달간 7%가량 하락

    ... 증가보다 많이 늘어난 것이다. 지난주 미국의 정유 설비 가동률은 95.2%로 직전 주의 93.9%에서 상승했다. 월가 전문가들은 94%를 예상했다. 투자자들은 중국의 코로나19 상황과 오는 4일 예정된 석유수출국기구 플러스(OPEC+) 산유국 회의도 주시하고 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로비 프레이저 매니저는 마켓워치에 중국의 수요는 유가 하락의 주된 원인이었다며, "중국의 코로나 봉쇄 노력과 관련 시위가 단기적으로 상품 수요에 어려운 분위기를 만들고 있다"라고 ...

    한국경제 | 2022.12.01 05:45 | YONHAP

  • thumbnail
    '강세론자' 톰 리 "에너지주가 내년 상반기 최고 수익률 거둘 것"

    ... 내에서 에너지 업종이 상위 그룹을 차지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전쟁 이전 수준으로 떨어진 국제유가가 내년에는 다시 급등할 것이란 전망도 끊이질 않고 있다. 이날 글로벌 IB(투자은행) 골드만삭스는 "OPEC+가 석유 수요 둔화를 우려해 오는 12월 회의에서 추가 감산에 나설 가능성이 크다"면서 "내년 국제유가가 배럴당 110달러까지 급등할 수 있을 것"이라고 진단했다. 다만 일각에서는 중국의 코로나 봉쇄 반대 시위가 장기화될 경우 ...

    한국경제TV | 2022.11.30 09:20

  • thumbnail
    OPEC+ 회의 앞두고 유가 상승…증산보다 감산에 무게 [오늘의 유가 동향]

    석유 수출국 연합체인 OPEC+ 회의를 앞두고 원유 증산 가능성이 줄어들면서 국제 유가가 올랐다. 29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내년 1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WTI)의 배럴당 가격은 전거래일 대비 1.24%(0.96달러) 오른 78.20달러를 기록했다. 전일 1.26%(0.96달러) 상승에 이어 이틀 연속으로 가격이 올랐다. 다만 이달 초 90달러를 웃돌았던 가격과 비교하면 여전히 낮다. 유럽 유가 지표로 쓰이는 북해산 브렌트유 가격은 이날 ...

    한국경제 | 2022.11.30 08:50 | 이주현

  • thumbnail
    뉴욕증시, 中 시위 파장·파월 발언 앞두고 혼조…유가·비트코인 상승 [출근전 꼭 글로벌브리핑]

    ... 달했으며 매수 규모가 가장 컸던 종목은 빈홈(VHM), 화팟그룹(HPG), 마산그룹(MSN) 등이다. [국제유가] 국제유가는 중국의 코로나19 봉쇄 우려가 다소 완화된 가운데, 오는 12월 4일 예정된 석유수출국기구 플러스(OPEC+) 산유국 회의를 앞두고 상승했다. 뉴욕상업거래소에서 내년 1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날보다 96센트(1.24%) 오른 배럴당 78.2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유가는 지난 이틀간 오름세를 보였다. [금] 안전 자산인 금 가격은 ...

    한국경제TV | 2022.11.30 07:08

  • thumbnail
    中 코로나 혼돈에 산유국 감산 관측…내년 유가 110달러 전망도

    골드만삭스 "中 수요 악화할 것…OPEC+서 감산 합의 확률 높다" 중국의 엄격한 '제로 코로나' 정책과 이에 반발하는 시위 확산으로 혼돈이 가중되는 가운데 산유국들이 또 감산을 결정할 가능성이 크다는 전망이 나왔다. 제프 큐리 골드만삭스 글로벌 원자재 리서치 부문장은 29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에서 열린 탈탄소경제 콘퍼런스에서 CNBC 방송과 인터뷰를 하고 석유수출국기구(OPEC) 회원국과 비OPEC 산유국 협의체인 OPEC+가 유가 하락을 ...

    한국경제 | 2022.11.30 06:2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