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13,8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서민연료 옛말…휘발유 보다 비싼 경유 '가격차 230원'

    ... 관계자는 "최근 국제 휘발유 가격은 조금씩 오르고 국제 경유 가격은 조금씩 내려가는 추세였다"며 "국제 석유제품 가격이 시차를 두고 국내 판매 가격에 반영된다면 가격 차가 조금은 좁혀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석유수출국기구(OPEC)·국제에너지기구(IEA) 등이 내년 석유 수요 전망을 하향 조정하면서 이번 주 국제 유가는 하락세를 나타냈다. 국내 수입 원유의 기준이 되는 두바이유의 이번 주 평균 가격은 지난주보다 2.4달러 내린 배럴당 88.3달러를 기록했다. ...

    한국경제TV | 2022.11.19 13:15

  • thumbnail
    이번주 휘발유 가격 소폭 내리고 경유는 오르고…가격차 230원

    ... 관계자는 "최근 국제 휘발유 가격은 조금씩 오르고 국제 경유 가격은 조금씩 내려가는 추세였다"며 "국제 석유제품 가격이 시차를 두고 국내 판매 가격에 반영된다면 가격 차가 조금은 좁혀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석유수출국기구(OPEC)·국제에너지기구(IEA) 등이 내년 석유 수요 전망을 하향 조정하면서 이번 주 국제 유가는 하락세를 나타냈다. 국내 수입 원유의 기준이 되는 두바이유의 이번 주 평균 가격은 지난주보다 2.4달러 내린 배럴당 88.3달러를 기록했다. ...

    한국경제 | 2022.11.19 06:01 | YONHAP

  • thumbnail
    인니, 니켈 카르텔 설립 공식 추진…호주·캐나다도 '솔깃'

    "거의 합의에 도달…니켈 생산국이 부가가치 고르게 얻을 수 있어" 인도네시아·호주·캐나다, 전세계 니켈 생산량의 약 48% 차지 전기차 배터리의 핵심 광물인 니켈 최대 생산국 인도네시아가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유사한 형태의 니켈 기구 설립에 공식 착수했다. 또 많은 니켈이 매장돼 있는 호주와 캐나다도 인도네시아의 기구 참여 제안에 긍정적인 입장이어서 전 세계 시장에 적잖은 파장이 예상된다. 17일 안타라 통신 등에 따르면 바흐릴 라하달리아 ...

    한국경제 | 2022.11.17 17:27 | YONHAP

  • thumbnail
    캐나다 10월 소비자물가 전년 대비 6.9%↑…전달과 동률

    ... 소비자 물가는 지난달까지 3개월 연속 둔화했으나 하락세이던 휘발윳값이 다시 급상승, 두 달 연속 동률을 기록했다. 10월 휘발윳값은 전년 같은 기간보다 17.8% 올라 전달 상승률 13.2%를 상회했다. 이는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감산 결정 및 캐나다 달러화의 약세 때문이라고 통계청은 설명했다. 이 기간 식료품 가격은 전년 대비 11% 올라 지난달 11.4%보다 상승폭이 다소 둔화했다. 그러나 식료품 가격 추이는 지난 40여 년 이래 가장 가파른 ...

    한국경제 | 2022.11.17 11:03 | YONHAP

  • thumbnail
    확전 가능성 줄고 中침체 깊어지자…국제유가 하락세 [오늘의 유가동향]

    ... 재고가 44만배럴 감소할 것으로 예상했던 것과 비교해 540만배럴 감소했다고 밝혔다. 또 이라크 국영 석유업체 SOMO는 2027년까지 석유 생산능력을 하루 700만 배럴로 늘릴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SOMO는 현재 하루 약 500만 배럴을 생산하고 있다. 이라크 석유부는 “생산 속도 증가는 석유수출국기구(OPEC)와의 협의와 석유 시장의 요구에 따라 내려진 결정”이라고 설명했다. 오현우 기자 ohw@hankyung.com

    한국경제 | 2022.11.17 08:50 | 오현우

  • thumbnail
    연말까지 석유 감산 지속 예정...수혜주에 관심 지속해야

    알제리 석유장관이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비 OPEC 산유국 모임인 OPEC+가 일일 200만 배럴 수준의 감산을 연말까지 지속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근 국제유가는 글로벌 경기 침체 우려에 하락했으나 지난 달 OPEC+ 감산 이후 상승세를 탄 모습이다. 당분간 유가 상승 흐름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마땅한 투자처를 찾지 못해 고민 중이었다면 유가 상승 수혜주에서 기회를 찾는 것도 좋은 전략이 될 수 있다. 한편, 스탁론에 대한 관심이 ...

    한국경제 | 2022.11.16 09:50

  • thumbnail
    우크라, 동유럽행 송유관 막았다…공급 감소 전망에 유가 1.2% 상승 [오늘의 유가동향]

    ... 드루즈바 송유관을 차단했다. 15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에서 서부텍사스산원유(WTI) 12월물의 가격은 전일 대비 배럴당 1.22% 오른 86.92달러를 기록했다. 전일 중국의 코로나19 확진자 수 증가와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수요 전망 하향으로 3.47% 떨어졌던 유가가 다시 상승했다. 유럽 원유 가격의 기준으로 쓰이는 북해산 브렌트유 가격도 런던 국제선물거래소(ICE)에서 93.79달러를 기록해 전일 대비 0.70% 올랐다 IEA가 내놓은 공급 ...

    한국경제 | 2022.11.16 08:50 | 이주현

  • thumbnail
    석유감산 수혜주에 쏠린 눈...같은 기회 더 크게 살리려면

    알제리 석유장관이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비 OPEC 산유국 모임인 OPEC+가 일일 200만 배럴 수준의 감산을 연말까지 지속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근 국제유가는 글로벌 경기 침체 우려에 하락했으나 지난 달 OPEC+ 감산 이후 상승세를 탄 모습이다. 당분간 유가 상승 흐름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마땅한 투자처를 찾지 못해 고민 중이었다면 유가 상승 수혜주에서 기회를 찾는 것도 좋은 전략이 될 수 있다. 한편, 스탁론에 대한 관심이 ...

    한국경제 | 2022.11.15 09:50

  • thumbnail
    中 코로나 환자 증가에 국제유가 3% 밀려 [오늘의 유가 동향]

    국제유가가 14일(현지시간) 전 장보다 3% 하락 마감했다. 미국 달러화 강세에 중국의 코로나19 환자 증가,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원유 수요 전망치 하락 등이 반영됐다. 이날 브렌트유 선물(12월물)은 전 장보다 3%(2.85달러) 하락한 배럴당 93.14달러로 마감했다. 서부텍사스원유(WTI) 선물(12월물)도 전 장보다 3.47%(3.09달러) 떨어진 배럴당 85.87달러에 장을 마쳤다. 이날 국제유가가 하락한 주요 원인은 환율과 수요 ...

    한국경제 | 2022.11.15 08:34 | 이고운

  • thumbnail
    [뉴욕유가] OPEC 원유 수요 전망치 하향에 하락

    뉴욕유가는 석유수출국기구(OPEC)가 올해와 내년 전 세계 원유 수요 전망치를 하향한 데다 달러화 가치가 오름세를 보이면서 하락했다. 14일(현지시간) 뉴욕 상업거래소에서 12월물 서부텍사스산원유(WTI) 가격은 전날보다 3.09달러(3.47%) 하락한 배럴당 85.87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하루 하락률은 지난달 14일 이후 최대로 유가는 3거래일 만에 하락세로 돌아섰다. 유가는 OPEC의 원유 수요 전망치 하향 소식과 중국의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2.11.15 05: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