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2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뉴질랜드 테러범 신상공개…범행 2달전 감옥서 풀려나

    ... 영국 일간 가디언 등에 따르면 뉴질랜드 당국은 테러범의 신원을 스리랑카인 아흐메드 아틸 모하메드 삼수딘(32)으로 확인했다. 이전까지 삼수딘의 신상은 뉴질랜드 형법상 '형사사건 공개 금지 조치'(court suppression order)에 따라 공개되지 않았으나 이날 오후 해당 조치가 해제됐다. 삼수딘은 전날 오후 2시 40분께 오클랜드의 한 슈퍼마켓에서 흉기를 휘둘러 7명을 다치게 했고 그중 3명을 중태에 빠뜨렸다. 삼수딘은 범행 53일 전에 감옥에서 풀려난 것으로 ...

    한국경제 | 2021.09.05 13:32 | YONHAP

  • thumbnail
    `잭슨홀 효과` 기술주 강세…나스닥·S&P500 사상 최고 [출근전 꼭 글로벌브리핑]

    ... 하락하자 상승폭을 키운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 로빈후드 무료 주식거래 플랫폼 로빈후드는 6.89% 급락했다. 개리 젠슬러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위원장이 이날 배런스와 인터뷰에서 로빈후드의 매출 기반인 `오더 플로(Order Flow)`를 금지하는 방안을 논의 중이라고 밝히면서 직격탄을 맞은 것으로 보인다. 오더 플로는 소형 증권사들의 매출에 결정적인 역할을 하는 증권업계 관행으로 자사 고객들의 매수·매도 주문을 한데 모아 대형 증권사에 넘겨주고 대형 ...

    한국경제TV | 2021.08.31 06:57

  • thumbnail
    뉴욕증시, S&P500·나스닥 '신고가'…다우는 하락

    ... 애플의 차기 프리미엄폰 아이폰13에 인공위성 기능이 탑재될 수 있고, 애플이 해당 업체와 협력할 가능성이 크다는 소식에서다. 애플의 주가도 해당 소식에 3% 이상 올랐다. 반면 로빈후드는 6% 이상 떨어졌다. 게리 겐슬러 증권거래위원회(SEC) 위원장이 고객들의 주식 거래 주문 정보(order flow)를 판매하는 관행을 금지할 수 있다고 한 발언이 부정적으로 작용한 탓이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8.31 06:12 | 고은빛

  • 뉴욕증시, 기술주 상승 속 혼조…S&P500·나스닥 최고 마감

    ... 있으며, 애플이 해당 업체와 협력할 가능성이 크다는 소식에 63%가량 폭등했다. 애플의 주가도 해당 소식에 3% 이상 상승했다. 로빈후드의 주가는 게리 겐슬러 증권거래위원회(SEC) 위원장이 고객들의 주식 거래 주문 정보(order flow)를 판매하는 관행을 금지할 수 있다고 한 발언이 전해지며 6% 이상 하락했다. 뉴욕증시 전문가들은 다음 회의에서 연준의 테이퍼링 신호가 더욱 구체화할 것이라며 이에 따라 시장의 조정 압력이 커질 수 있다고 말했다. 모건스탠리의 ...

    한국경제 | 2021.08.31 05:25 | YONHAP

  • thumbnail
    이광현 오픈플랜 대표 "여행·반려동물 등 생활속 미니 보험 제공"

    ... 현실이다. 자사는 이러한 가입의 불편함을 해소해 소비자가 필요할 때만 버튼 3번 만에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도록 제공하고 있다. 하루 그 이하의 시간 단위까지 꼭 필요할 때만 가입할 수 있으며 소비자가 꼭 필요한 보험을 오더메이드(order made: 주문에 의한 상품)해 수요에 맞게 온디맨드 보험을 출시하고 있다." 소액 단기 보험이 시장에서 인정받을 수 있는 이유는 무엇인가. "소비자들은 사회 환경에 따른 소득의 불안정으로 장기간 보험 가입에 ...

    한국경제 | 2021.08.30 11:15 | 정유진

  • thumbnail
    기업가치 극대화하는 최적 배당 수준은

    ... 기업 입장에서는 주주에게 이익을 정당하게 분배하는 것과 더불어 이익의 일부를 여유자금으로 기업 내부에 유보해 향후 투자를 위한 자본 조달에 활용할 필요가 있다. 1984년 스튜어트 마이어스가 설명한 자금조달순위이론(Pecking Order Theory)에 따르면 기업은 자금을 조달할 때 내부자금을 먼저 이용하고, 외부자금인 부채, 그다음 주식 발행을 한다. 내부자금이 불확실성이 가장 적고 자본 조달 비용이 낮기 때문이다. 적절한 자금 배분은 결국 기업 가치와 주가 ...

    한국경제 | 2021.08.13 11:01

  • thumbnail
    미국판 '동학개미' 로빈후드 29일 상장…성공 여부는 '글쎄'

    ... 로빈후드는 기업 투자 설명서에서도 금융거래세 도입 가능성을 리스크로 꼽았다. 정부는 로빈후드의 사업 구조도 문제를 삼고 있다. 로빈후드 매출의 80%를 차지하는 투자자 주문 정보 판매(PFOF·Payment For Order Flow) 때문이다. 로빈후드는 개인투자자들에게 주식, 옵션 등 증권 거래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는 대신 다른 증권사에 이들의 실시간 주문 데이터 정보를 판매해왔다. 게리 겐슬러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위원장은 "하원 금융서비스위원회는 ...

    한국경제 | 2021.07.28 08:00 | 박주연

  • thumbnail
    이그잭스, 얍글로벌 대상 150억 규모 제3자 배정 유상증자 결정

    ... ‘얍 비콘(YAP Beacon)’이 있다. ‘얍 비콘’ 기술은 △‘손 안의 모바일 키오스크’를 목표로 최근 출시된 IoT 기반 모바일 오더 서비스 ‘얍오더(YAP Order)’ △2014년 스타벅스가 도입한 ‘사이렌오더’ △현재 서울시 서대문구와 협약을 맺고 진행 중인 코로나19 확진자 알림 서비스 ‘그린존, 그린패스 시범사업’ 등에 적용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07.09 10:24 | NEWSFLOW

  • thumbnail
    탄소배출권 적정 이론가격은 존재하는가[김태선의 탄소배출권]

    ... 탄소배출을 감안한 환경급전 방식으로 전력시장의 변화를 이끌어낸 결과로 해석됩니다. 전력회사들은 화석연료 가격수준, 에너지원별 효율계수 및 탄소배출계수 등을 고려해, 발전방식의 우선순위를 정하게 되는데 이를 메리트 오더(Merit Order)라고 합니다. 탄소배출권거래제 도입이전의 메리트 오더(Merit Order)는 석탄, 가스 순이었습니다. 그러나 탄소배출권거래제 도입이후에는 탄소배출권 가격반영으로 가스, 석탄 순으로 메리트 오더(Merit Order)를 역전시켰습니다. ...

    The pen | 2021.07.07 15:20 | 김태선

  • thumbnail
    [홍순철의 글로벌 북 트렌드] 25세 축구선수가 전한 '선한 영향력'

    ... 1위를 차지해 눈길을 끌었다. 영국 왕실은 래시퍼드의 꾸준한 자선 활동과 팬데믹 상황에서 보여준 결식아동을 위한 무료 급식 활동의 공로를 인정해 그에게 ‘대영제국명예훈장’(MBE: Member of the Order of the British Empire)을 수여했다. 영국 서점가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는 《당신이 챔피언(You are a Champion)》은 이런 다양한 이유로 영국 사회의 주목을 받는 1997년생 축구 스타 래시퍼드의 자서전이다. ...

    한국경제 | 2021.07.01 18: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