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아는 만큼 쓰는 논술] (11) 소비 이론

    ... 돈다.” 물론 이것은 위계의 정당함을 인정하고 개인이 상층계급을 모방함으로써 적어도 어떤 의미에서는 그 위계상에서 상승이동이 가능하다고 믿는 사회를 가정한 경우이다. 그랜트 맥크랙컨은 종종 이것에 적용되는 이론의 명칭인 '트릭클다운(trickle-down)'이란 용어가 실제 적절한 것이 아니고 오히려 잘못된 인상을 준다고 지적했다. 유행은 하층계급이 수동적으로 받아들이도록 흘러내리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하층계급이 적극적으로 찾아서 상층계급을 모방하고 그들이 또 변화하도록 ...

    한국경제 | 2013.06.28 14:43

  • [한경TESAT] 이자수익 제대로 계산하는 법

    ... 상황을 기준 시점으로 현재의 경제 상황을 비교할 때 경제지표는 실제보다 위축되게 나타나고 반대로 불황기의 경제 상황을 기준 시점으로 비교하면 경제지표가 실제보다 부풀려져 나타나게 된다. 이게 바로 기저 효과 때문이다. 낙수 효과(trickle down effect)는 대기업의 투자나 부유층의 소비 증가가 중소기업과 저소득층에게까지 영향을 미쳐 경기를 부양하는 현상이다. 정답 ③ 최근 담합행위로 공정거래위원회에 적발돼 대규모 과징금을 부과 받은 사례가 잇달아 발표됐다. ...

    한경Business | 2013.01.10 15:37

  • "경제민주화·복지 위해 조세개혁 드라이브 걸 때"

    ... '경제민주화와 복지사회의 실현을 위한 조세제도의 개혁방안'이라는 주제의 포럼에서 이 대표는 이명박 정부의 대대적인 감세정책으로 인한 재정적자와 국가채무의 급증을 지적하며 이같이 주장했다. 또한, 감세정책으로 기대했던 낙수효과(Trickle-down effect)가 실제 나타나지 않은 것도 꼬집었다. 이 대표는 "현재 재정적자와 국가채무 규모는 단기적으로 OECD 회원국 대비 높은 수준이 아니지만 최근 증가속도가 우려 된다"며 "2012년 세법개정안 역시 현 정부의 감세기조를 ...

    조세일보 | 2012.11.28 00:00

  • [국가공인 1호 한경 TESAT] 착시현상

    ... 상황을 기준시점으로 현재의 경제 상황을 비교할 경우 경제지표는 실제보다 위축되게 나타나고, 반대로 불황기의 경제 상황을 기준시점으로 비교하면 경제지표가 실제보다 부풀려져 나타나게 된다. 이게 바로 기저효과 때문이다. 낙수효과(trickle down effect)는 대기업의 투자나 부유층의 소비 증가가 중소기업과 저소득층에까지 영향을 미쳐 경기를 부양시키는 현상이다. 이에 비해 분수효과(fountain effect)는 저소득층의 소비 증대가 전체 경기를 부양시키는 현상을 ...

    한국경제 | 2012.11.13 00:00 | 로컬편집기사

  • thumbnail
    Investment in Renewable Energy Companies Slows to a Trickle

    The investors' interest in the renewable energy industry, once celebrated as a future growth business, is waning rapidly. According to the Korea Venture Investment Corp. on October 23, the number of new growth engine funds raised by the government ha...

    The Korea Economic Daily | 2012.10.24 09:10

  • thumbnail
    "기업이 영웅" 이라던 MB, 투자·고용 기대 못 미치자 '재계 압박'

    ... 상황이었다. “고환율로 밀어줬더니 기업들이 기대만큼 투자도, 고용도 하지 않는다”는 볼멘소리가 정부에서 터져 나온 게 이때부터다. 재정부 고위 관계자의 회고. “정부는 고환율로 기업들이 이익을 많이 내 투자를 하면 '낙수효과(trickle down effect)'로 중소기업과 서민층도 따뜻해질 것으로 생각했다. 그러나 결과는 그렇지 않았다. '동반성장'과 '공생발전' 구호가 나오게 된 배경 중 하나다.” 이 대통령도 비슷한 '배신감'을 느꼈던 것으로 보인다. 이즈음부터 ...

    한국경제 | 2012.10.15 00:00 | 차병석

  • thumbnail
    에드윈 퓰너 "정부가 승자·패자 결정하는 건 시장경제에 대한 도전"

    ... 게 아니다. 기업인들이 '기업가 정신'을 발휘해 투자에 나설 때 비로소 제대로 된 일자리가 생긴다. 세금 인하와 규제 완화로 기업의 투자 활성화를 강조하고 있는 롬니가 올바른 해법을 제시하고 있다. 오바마는 '정부의 낙수효과(trickle-down government)' 정책에 너무 의존하고 있다.” ▷한국도 일자리 창출이 가장 큰 과제다. “한국과 미국의 일자리 해법이 좀 다를 수 있지만 큰 차이는 없을 것이다. 일자리를 만드는 기업이 미래를 예측할 수 없어 적극적인 ...

    한국경제 | 2012.10.09 00:00 | 김홍열

  • 롬니 "밀어붙이자"…오바마 "리턴매치"

    ... 활동가들에게 경합주인 콜로라도와 대선에서 반드시 이기겠다고 말했다. 그는 "국민에게 완전히 다른 두 개의 비전을 보여줄 좋은 기회를 얻었다. 나는 그 비전을 보여주는 데 도움이 됐다고 생각한다"며 "오바마 비전은 '트리클-다운(trickle-down, 낙수) 정부'이고 그건 국민이 믿지 않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롬니 후보는 전날 오바마 행정부가 과도한 규제로 일자리를 죽이는 '트리클-다운 정부'라고 맹비난했다. 롬니 측 에드 길레스피 선거 고문은 MSNBC 방송에서 ...

    연합뉴스 | 2012.10.05 00:00

  • 롬니 미국 대선후보, "첫 TV토론 판정승 기세 몰아붙이자"

    ... 활동가들에게 경합주인 콜로라도와 대선에서 반드시 이기겠다고 말했다. 그는 "국민에게 완전히 다른 두 개의 비전을 보여줄 좋은 기회를 얻었다. 나는 그 비전을 보여주는 데 도움이 됐다고 생각한다" 며 "오바마 비전은 '트리클-다운(trickle-down, 낙수) 정부'이고 그건 국민이 믿지 않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2008년 대선 때 공화당 후보로 나섰다가 오바마에게 패했던 존 매케인 상원의원은 4일 폭스뉴스 인터뷰에서 오바마가 지난 4년간 언론이 떠받드는 워싱턴 정가의 ...

    한국경제 | 2012.10.05 00:00 | janus

  • CJ CheilJedang-Look past 3Q12, watch strengthening longer-term fundamentals

    - CJ CheilJedang's 3Q12 lysine selling price will be lower than previously expected due to low-price long-term supply contracts. The current spot price bullishness will give a lift to the selling price amid favorable demand. - Downward pressure on g...

    The Korea Economic Daily | 2012.09.20 17: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