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박봄, 대종상 영화제 수상작보다 관심 끈 초미니패션과 킬힐

    ... 박봄은 지난 3일 오후 7시 서울 광진구 그랜드 워커힐 서울 씨어터홀에서 열린 제 56회 대종상 영화제의 오프닝 무대를 장식했다. 시상식에 앞서 레드카펫에 등장한 박봄은 오렌지 컬러의 체크무늬 원피스와 킬힐을 신고 등장했다. 각선미는 여전했지만 다소 통통해진 몸매는 모두의 시선을 싹쓸이했다. 이를 두고 일각에서는 "건강에 이상이 있는 것 아니냐"는 우려를 전했지만 박봄 측은 "살이 조금 쪘다"고 답한 것으로 전해졌다. ...

    텐아시아 | 2020.06.04 14:26 | 이미나/서예진/이승현

  • thumbnail
    박봄, 리즈 시절까지 소환한 얼굴과 몸매…배우들 제치고 화제성 올킬

    가수 박봄이 제 56회 대종상 영화제에 참석하면서 초미니 원피스와 각선미로 배우보다 더 큰 주목을 받고 있다. 박봄은 지난 3일 열린 제 56회 대종상 영화제에 축하무대에 서기 위해 참석했다. 무대 전 레드카펫 행사에 참여한 박봄은 살이 조금 붙은 얼굴에 비해 초미니 원피스로 각선미를 드러내 화제를 모았다. 오랜만에 공식 석상에 선 박봄은 영화제에 참석한 배우들보다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박봄이 레드카펫에 등장한 이후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

    텐아시아 | 2020.06.04 09:51 | 우빈

  • thumbnail
    [영상] 박봄, 대종상 레드카펫에서 뽐낸 명불허전 각선미

    가수 박봄이 대종상 영화제 시상식에서 변함없는 각선미와 음색을 뽐냈다. 3일 서울시 광진구 그랜드 워커힐 씨어터홀에서 제56회 대종상 영화제가 개최됐다. 개그맨 이휘재와 모델 한혜진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시상식에서 박봄은 축하공연을 위해 초대 받았다. 이날 대종상 영화제는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무관중으로 진행됐다. 대종상 영화제가 무관중으로 시상식을 진행한 건 1962년 시상식이 생긴 이후 처음이다. 박봄은 무관중에도 불구, &...

    텐아시아 | 2020.06.04 07:20 | 김소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