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로이터 "OPEC+, 美 동참하면 9일 원유 감산 합의할 듯"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를 포함한 세계 주요 산유국들이 미국이 원유 감산에 동참할 경우 오는 9일 감산에 합의할 것으로 보인다. 6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 보도에 따르면 OPEC(석유수출국기구)과 10개 주요 산유국의 연대체인 OPEC+는 9일 화상회의를 개최하고 원유 감산에 대해 논의한다. 지난달 6일 러시아와 사우디가 OPEC+ 회의에서 감산량과 감산 기간을 놓고 이견을 좁히지 못하면서 기존 감산 합의가 무산된 지 약 한 달 만이다. 감산 ...

    한국경제 | 2020.04.07 08:02

  • thumbnail
    美·유럽 증시, 코로나19 진정 기대에 급등…다우 7.73%↑

    ... 5.74% 급등했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40 지수는 4.61%,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2.34% 올랐다. 범유럽지수인 유로 Stoxx 50지수 역시 4.99% 뛰었다.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OPEC+(OPEC과 10개 주요 산유국 연대체)가 감산 협상을 위한 긴급회의를 오는 9일로 연기했다는 소식에 8% 가량 폭락했다. 다만 감산 합의 기대감은 살아있는 상황이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4.07 07:36 | 한민수

  • thumbnail
    [모닝브리핑] 자가격리자에 '전자팔찌' 착용 가닥…뉴욕증시, 코로나19 진정 기대에 폭등

    ... 국제유가가 사흘 만에 급락세로 돌아섰습니다. 6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5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는 전거래일보다 배럴당 8.0%(2.26달러) 급락한 26.08달러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산유국들의 감산 논의에 진통이 예상되면서 투자심리가 급격히 악화됐습니다.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가 신경전을 벌이는 가운데 당초 이날로 예정됐던 OPEC+(석유수출국기구 및 10개 주요 산유국의 연대체) 화상회의는 오는 9일로 연기된 상태입니다. ◆ ...

    한국경제 | 2020.04.07 06:59 | 김명일

전체 뉴스

  • thumbnail
    '절박한' 원유 생산업체에 수요 부진에 할인 경쟁

    ... 현물가는 이번 주 런던 브렌트유에 비해 배럴당 13~14달러 할인된 가격에 거래됐다. 지난주 같은 제품 가격이 50센트 더 비쌌던 것과 크게 대비된다. 석유 선물 가격은 지난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전 세계 원유 감산 노력에 대한 기대로 무려 40% 상승했지만, 생산한 원유 재고를 보관할 저유소마저 부족한 상황에서 원유가 폭락은 불가피한 상황이 된 것이다. 아프리카 중심지 살단하만의 4천500만배럴 규모의 저유소를 포함한 전 세계 저장 탱크들은 ...

    한국경제 | 2020.04.07 13:27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미국민에 추가 현금지급 검토…석유 감산 압력 없었다"

    ... 의회는 미국인 성인 1인당 1천200달러, 어린이 1인당 500달러씩 지원하는 예산법안을 통과시켰지만, 추가로 재정을 투입해 현금 보조를 하는 방안을 적극적으로 논의하겠다는 입장을 피력한 것으로 해석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석유 감산 문제와 관련해 석유수출국기구(OPEC)가 미국 생산자에게 생산량을 줄이도록 요청하는 것을 검토하라는 식의 압력이 없었다고 밝혔다. 그는 미국의 석유 생산이 이미 감소했다고 한 뒤 "(미국의) 감산이 자동적으로 일어나고 있다고 ...

    한국경제 | 2020.04.07 09:38 | YONHAP

  • thumbnail
    로이터 "OPEC, 미국도 동참하면 9일 원유 감산 합의할 듯"

    OPEC+ 화상회의서 논의…"미국 없이는 합의 없다"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를 포함한 세계 주요 산유국들이 미국도 원유 감산에 동참해야만 오는 9일 감산에 합의할 것으로 보인다고 로이터 통신이 3명의 소식통을 인용해 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OPEC(석유수출국기구)과 10개 주요 산유국의 연대체인 OPEC+는 9일 화상회의를 열어 이 문제를 논의할 예정이다. 러시아와 사우디가 지난달 6일 OPEC+ 회의에서 감산량과 감산 기간을 놓고 이견을 ...

    한국경제 | 2020.04.07 07:01 | YONHAP

사전

시코노믹스 [Xiconomics] 경제용어사전

... 철강, 조선 해운, 건설, 시멘트 분야에서 공급과잉이라는 몸살을 앓았다. 공급 규모가 커지면서 세계 시장 점유율은 높아졌지만 지나친 공급량 확대에 따른 효율성 악화로 이들 업종의 존폐가 기로에 섰기 때문이다. 중국 정부는 구체적인 감산 목표를 정하고 이를 꾸준히 실행 중이다. 이외에도 시주석은 2017년 10월 중국 공산당 제19차 당대회에서 “환율 자유화를 꾸준히 추진할 것”이라 밝혔으며 국내외 모든 기업을 동등하게 대우할 것이라고도 했다. 이와 함께 푸른 하늘을 ...

신형대국관계 [a new type of major power relationship] 경제용어사전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2013년 6월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과의 첫 정상회담에서 제시한 중국의 외교전략. 기존 패권국가인 미국과 신흥 패권국가인 중국이 상대방의 핵심 이익을 존중하면서 평화 공존을 추구하자는 의미가 담겨 있다. 그동안 미국은 중국의 신형 대국관계 구축 요구에 모호한 태도로 일관해 왔다.

석유시장 조기경보시스템 [early warning system] 경제용어사전

... 국제금융요인 등의 18개 변수를 고려하여 위기상황의 판단기준이 되는 조기경보 지수를 산출한다. 위험 판단기준은 관심, 주의, 경계, 심각 등의 4단계로 구분된다. 석유공사 석유정보처에서 시스템 가동에 필요한 자료를 수집, 시스템 입력, 가동을 통해 정기(월별)적으로 조기경보지수를 산출한다. 이 시스템은 자연재해, 전쟁, 테러, OPEC감산정책 등 계량하기 어려운 비경제적 요인 등 반영하기 어려운 부분에 대해서는 전문가회의를 통해 보완하고 있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