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최민수, 강주은 만난지 3시간 만에 청혼한 이유

    강주은이 남편 최민수와 만남부터 결혼 생활까지 공개했다. 23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의 '화요초대석'에 강주은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강주은은 1994년 결혼해 26년째 부부의 연을 맺고 있는 남편 최민수와 관련된 일화를 공개하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캐나다에서 생활하다가 1993년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출전을 위해 한국을 찾았던 강주은은 해당 대회에서 최민수를 처음 만났다. 당시 최민수는 본선 8위 안에 든 ...

    연예 | 2020.06.23 10:04 | 김소연

  • thumbnail
    '보복운전 혐의' 최민수 "X팔리지 말자, 나는 나대로 살 것"…檢 2심서 징역 1년 구형

    ... 특수협박과 특수재물손괴, 모욕 혐의를 받고 있는 최민수에 대한 항소심 공판이 진행됐다. 앞서 1심에서 최민수는 징역 6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 받았다. 이에 최민수와 검찰 모두 양형부당을 이유로 항소했다. 이날 최민수는 아내 강주은과 동행했다. 그는 재판장에 들어가기 전 "내 나름의 신조가 'X팔리지 말자'다. 여러분 앞에 서 있는 내 모습이 X팔리느냐고 한다면 아직 안 그런 것 같다. 'X팔리지 말자'는 마음으로 항소심에 ...

    연예 | 2019.11.19 17:44 | 김수영

  • thumbnail
    최민수 근황, 보복운전 항소에도 가족과 즐거운 시간

    강주은이 배우이자 남편 최민수의 근황을 공개해 눈길을 끈다. 강주은은 지난 15일 자신의 SNS를 통해 "'나와 우리 민수'라는 시작이 이렇게 몇십 년 후에 듬직한 '우리'가 될지 너무 놀라우네. 하루하루가 시간 속에 기적, 귀한 가정의 의미 그리고 너무나 풍부하게 끝없는 감사의 이유들만 느끼네"라는 글을 통해 가족을 향한 애정을 듬뿍 보였다. 이어 강주은은 "지난 주말이 캐나다 추석이어서 ...

    연예 | 2019.10.16 02:45 | 장지민

전체 뉴스

  • thumbnail
    '러브 FM' 강주은 "♥최민수 어떻게 길들였냐고? 꼭 해야할 것만 얘기해"

    방송인 강주은이 21일 SBS 라디오 ‘이숙영의 러브FM’ 초대석에 출연해 거침없는 사이다 발언을 쏟아냈다. 이날 청취자들이 “최민수 씨가 나라를 몇백 개 구했나봐요”라고 하자 강주은은 “최민수 씨가 나라를 구했다면 저는 몇백 개를 팔아 먹었나요”라고 말해 큰 웃음을 안겼다. 이어 터프한 최민수를 길들인 방법을 묻자 강주은은 “사람끼리 어떻게 길들이나, 모든 것을 일일이 ...

    텐아시아 | 2020.07.21 11:13 | 정태건

  • thumbnail
    '허리케인 라디오' 강주은 "최민수 어떤 남편? 주변서 많이 위로해줘"

    ... 출연하여 팬심을 입증한 것! 최민수는 방송 시작부터 흥분을 감추지 못하며 "3년가량을 열심히 듣고 있다. 거의 매일 연중무휴로 듣는다"고 말해 DJ 최일구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날 방송에서 최민수는 아내 강주은씨와 깜짝 전화 연결을 시도했다. 강주은은 최민수가 평소 어떤 남편인지 묻는 질문에 "많은 분들이 아실 거다. 주변에서 위로를 많이 해준다"고 답해 웃음 자아냈다. 이어 강주은은 남편 최민수가 라디오 DJ가 되면 어떨 ...

    텐아시아 | 2020.07.13 19:32 | 신소원

  • thumbnail
    최민수, “요즘 나는 강주은 남편”...아내에게 허락받고 '주진우입니다' 출연

    ... “스스로에게 부끄럽지 않으려는 마음으로 임한다. 내가 나를 믿지 못하면 남에게 믿음을 줄 수 없다”면서 어떤 대본이든 사소한 부분까지 놓치지 않기 위해 애쓰고 늘 본인의 방식으로 해석한다고 밝혔다. '소문난 공처가'인 만큼 아내 강주은 씨에 대한 이야기도 빼놓지 않았다. 방송 출연 전 아내로부터 특별한 지령을 받았다고 언급한 최민수는 “아내에게 허락받고 방송에 나왔다”며, “10년 전에는 최민수 아내였다면 요즘은 반대가 되었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불러일으켰다. ...

    bntnews | 2020.05.20 10: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