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클릭! 한경] 문 대통령 부동산 보고받고 '대로'…"이제서야? 실망" "전국민이 대로"

    ... ‘대로’…노영민 “모두 사표 내라”>였다. 노영민 비서실장을 포함한 대통령 비서실 수석 다섯 명의 전격적 사의 표명에는 지난 7일 대통령 보고가 결정적이었다는 내용을 담았다. 하반기 개각을 앞두고 강기정 정무수석을 포함한 일부 수석의 교체는 거론됐지만 노 실장과 수석들의 동시 사의 표명에는 청와대 내부에서도 이례적이란 반응이 나왔다. 기사는 청와대 관계자를 인용해 “비서실장이 대통령 보고 후 일괄 사의를 결정한 ...

    한국경제 | 2020.08.14 17:12 | 나수지

  • thumbnail
    안철수 "與 총선승리 이후 벼락부자 졸부의 천박함만 보여"

    ... △지난 3년 반 동안의 정책 실패에 대한 대통령 차원의 사과 △전면적인 국정쇄신을 위한 내각의 인적 쇄신 △국정운영 기조 대전환 선언과 함께 진정한 협치 약속 등을 촉구했다. 이날 자리에 참석한 국민의당 당직자들은 '전면 개각', '대국민 사과', '국정쇄신' 등이라고 적힌 손팻말을 들고 "문재인 대통령은 부동산 정책 실패에 대해 국민 앞에 사과하라", "문재인 대통령은 눈과 귀를 가리고 있는 ...

    한국경제 | 2020.08.13 09:21 | 조준혁

  • thumbnail
    문 대통령, 부동산 보고받고 '대로'…노영민 "모두 사표 내라"

    ...정·시민사회·인사 등 다섯 명의 수석을 불러 일괄 사의가 불가피한 상황을 설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노 실장은 점심을 앞두고 강민석 대변인을 불러 일괄 사의 입장을 언론에 발표할 것을 지시했다. 하반기 개각을 앞두고 강기정 정무수석을 포함한 일부 수석의 교체는 거론됐지만 노 실장과 산하 수석들의 동시 사의 표명에는 청와대 내부에서도 “이례적”이란 반응이다. 청와대 관계자는 “비서실장이 대통령 보고 후 일괄 ...

    한국경제 | 2020.08.09 17:17 | 김형호

전체 뉴스

  • thumbnail
    여당서도 '靑 추가 쇄신' 요구 비등…"교체 당연한 분위기"

    부분 개각 필요성도 언급…"심기일전해야" 청와대 비서진 개편이 마무리 수순에 접어든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일각에서 추가 쇄신 요구가 나오고 있다. 애초 사의를 표명했던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을 비롯해 부동산 정책을 총괄한 김상조 정책실장 등도 교체가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나오는 것이다. 지지율 급락으로 확인된 민심 이반을 수습하고 문재인 정부 후반기를 안정적으로 이끌기 위해서는 국민 눈높이에 맞는 '재정비'가 필요하다는 이유에서다. 민주당 4선 ...

    한국경제 | 2020.08.12 18:14 | YONHAP

  • thumbnail
    노영민 유임 속 靑개편 사실상 마무리…반전 모색

    ... 쇄신'이라는 평가의 빌미가 될 수 있다. 야권은 정부의 부동산 정책을 실패로 규정, 관련 인사의 사퇴를 요구하고 있다. 반대로 현 부동산 정책을 흔들림 없이 추진하겠다는 의지를 보여주는 인사라는 분석도 가능하다. ◇ 개각 등 맞물려 청와대 추가 인사 가능성도 문 대통령의 추가 인사 단행 가능성이 완전히 닫힌 것은 아니다. 적잖은 인사를 교체했는데도 민심 이반이 멈추지 않는다면 얼마든지 인적 교체 카드를 꺼내 들 수도 있다. 관가에서는 국방부 ...

    한국경제 | 2020.08.12 12:01 | YONHAP

  • thumbnail
    靑 국민소통수석에 정만호…사회수석 윤창렬

    ... 전반에 대한 균형 잡힌 시각으로 사회분야 정책 기획 및 조정 역량이 탁월하다"며 "포용국가 실현을 위한 사회정책 수립 등 관련 업무를 원만히 수행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교체되는 김연명 사회수석은 향후 개각 시 보건복지부 장관에 기용될 것이라는 관측이 적지 않다. 이번에 발탁된 정만호·윤창렬 수석은 사실상 1주택자인 것으로 전해졌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기자들과 만나 "정만호·윤창렬 두 수석 모두 ...

    한국경제 | 2020.08.12 09:05 | YONHAP

사전

1억총활약담당상 경제용어사전

2050년 이후에도 일본 인구 1억명을 유지하는 사회인 `1억 총활약사회'를 만들기 위해 현재 1.4명인 합계출산율을 1.8명으로 끌어올리는 정책을 맡게 될 일본 내각부의 특명 담당 장관. 2015년 10월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개각을 단행하면서 저출산·고령화 문제에 대응하기 위해 신설했다. 측근인 가토 가쓰노부 관방부 부장관이 임명됐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