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부천판타스틱영화제, 온라인으로도 본다

    제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가 오는 9~16일 경기 부천 CGV소풍과 온라인 동영상 플랫폼 왓챠 등에서 온·오프라인 동시에 열린다. 9일 오후 7시부터 CGV소풍에서 열리는 영화제 개막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개막작 상영회’로 축소한다. 초청작 감독·배우들이 시민들과 만나는 ‘레드카펫 행사’를 하지 않고 개막작 ‘여고괴담 ...

    한국경제 | 2020.07.05 17:55 | 유재혁

  • thumbnail
    여우락페스티벌 개막식…올해는 온라인에서 본다

    국립극장이 올해 '여우락 페스티벌' 개막식과 공연 두 편을 무관중 온라인 생중계로 연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지난달 12일 국립문화예술시설 휴관을 무기한 연장한 데 따른 조치다. 국립극장은 국내 대표 국악음악 축제인 '2020여우락 페스티벌' 개막식과 개막 공연 '삼합'과 '굿스테이지-오소오소 돌아오소'를 무관중 온라인 스트리밍으로 연다. 개막공연은 4일 오후 4시부터 국립극장 네이버TV와 유튜브 ...

    한국경제 | 2020.07.03 11:45 | 오현우

  • thumbnail
    제 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온·오프라인 병행 개최

    제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집행위원장 신철, 이하 BIFAN)가 오는 9일 오후 7시 개막식을 시작으로 16일까지 부천CGV소풍 등에서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병행해 개최한다. 개막식은 코로나19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상영 및 행사를 축소해 진행한다. 레드카펫을 하지 않고 개막작 '여고괴담 리부트: 모교(母校)' 감독·배우들만 무대에서 인사하고 상영 시간을 갖는다. 좌석 간 거리두기를 통해 참석인사를 최소화하고, ...

    한국경제 | 2020.07.03 11:39 | 유재혁

전체 뉴스

  • thumbnail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철저한 방역 속 개막

    개막작 상영회로 개막식 대체…42개국 149편 출품 온·오프라인 병행 하이브리드 영화제…코로나19 속 새로운 모델 기대 세계 장르 영화 축제인 제24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가 9일 개막, 8일간의 여정을 시작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규모는 대폭 축소됐다. BIFAN은 이날 오후 7시 부천시 상동 CGV소풍에서 제24회 BIFAN 개막작 상영회를 열고 영화제 개막을 선언했다. 애초 BIFAN은 지난해 ...

    한국경제 | 2020.07.09 19:00 | YONHAP

  • thumbnail
    올해의 우수어촌계에 여수 화태마을…"귀어 장벽 대폭 낮춰"

    ... 마을 공동활동을 주도했다. 민간인 해양구조대로 활동하면서 후배 귀어인들에게 멘토링을 해주는 등 예비 귀어귀촌인에게 모범을 보여줬다는 점이 평가받았다. 해수부는 한씨를 포함해 4명의 우수 귀어귀촌인을 선정했다. 해수부는 9월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사이버 귀어귀촌 박람회 개막식에서 이들에게 시상하고 성공비결을 공유할 예정이다. 수상자에게는 소정의 상금과 해외연수 참여 기회 또는 마을 기반시설 개선 사업 등의 제도적 지원이 주어진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9 11:00 | YONHAP

  • thumbnail
    "대국에 목마른 바둑 신예를 위해"…돌아온 이붕배 개막

    '바둑 꿈나무의 등용문' 역할을 했던 이붕배가 14년 만에 신예 프로기전으로 재탄생했다. 8일 서울 성동구 한국기원 대회장에서는 제1기 이붕배 신예 최고위전 개막식이 열렸다. 이붕배는 1988년부터 2006년 전국어린이바둑대회로 개최돼 목진석 국가대표팀 감독과 최철한·박영훈·김지석·조혜연 9단, 이현욱·최원용·이용수지 8단, 은퇴한 이세돌 9단 등 바둑 스타를 대거 배출했다. 이번에 부활한 이붕배는 2017년 이후 입단자 58명과 2016년 ...

    한국경제 | 2020.07.08 17:52 | YONHAP

사전

미중 전략 경제대화 [U.S.-China Strategic and Economic Dialogue] 경제용어사전

미국과 미국이 양자현안 및 글로벌 이슈 등을 폭넓게 논의하는 연례회의.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과 후진타오(胡錦濤) 전 중국 국가주석 간 합의로 2009년 이후 매년 한 차례씩 양국을 오가며 열린다. 양국의 외교·안보·경제 관련 정책을 담당하는 최고위 각료들이 참석해 양국 현안을 포함한 주요 국제 문제들을 조율한다. 이 대화를 계기로 미국과 중국이 세계 질서를 주도하는 '주요 2개국(G2)' 시대가 열렸다는 평가도 나왔다.

웹문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