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이학영 칼럼] '윤미향 의혹'보다 걱정스러운 '집단사고'

    ... 지어내며 공격을 퍼부었다. “과거를 잊지 말아야 하지만, 미래까지 발목을 잡아선 안 된다”는 논의를 “그럼 친일을 용인하자는 것이냐”는 다그침으로 깔아뭉갰다. 여권에 정치적 악재가 터질 때마다 ... 몰아붙일 정도로 끈질기고 집요했다. 총선을 유례없는 압승으로 끝낸 여권은 이제 스스로를 차분하게 돌아볼 때가 됐다. 개헌을 빼고는 무엇이든 할 수 있는 절대다수 국회 의석을 차지했기에 프레임 정치는 더욱 위험하다. 여권이 &lsqu...

    한국경제 | 2020.05.19 17:58 | 이학영

  • thumbnail
    文 대통령 개헌 언급에 주호영 "지금 개헌 동력 없어"

    문재인 대통령이 5·18 민주화 운동 40주년 기념사에서 개헌을 언급한 것과 관련해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는 19일 "지금 개헌동력이 전혀 없다"며 선을 그었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김정화 민생당 ... 한다고 했는데 어떻게 생각하는가'라는 질문에 이같이 밝혔다. 주 원내대표는 "그러면서 항상 (개헌논의를) 시작하는 것 아닌가"라며 "질문이 나왔으니 한 말씀 드리면 지금 개헌동력이 전혀 없는데 (문 ...

    한국경제 | 2020.05.19 15:28 | 조준혁

  • thumbnail
    송영길 "이낙연 당 대표 출마하면 전당대회 불출마"

    ... 넣어야 한다는 문재인 대통령의 발언을 두고선 "야당 의원님들도 동의하셔서 되지 않을까"라며 "(개헌은) 21대 국회 4년 안에 논의돼서 해결해야 할 과제"라고 답했다. 그는 또 "헌법 논쟁이 되면 국론분열이 우려가 돼 시기는 조정할 필요가 있다"라며 "헌법 전문 개정만을 위한 원포인트 개헌은 어려운 거 아니겠냐"고 설명했다. 조준혁 한경닷컴 기자 pressch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19 09:19 | 조준혁

전체 뉴스

  • thumbnail
    "10명 중 6명, 헌법전문에 5·18 포함 공감"[리얼미터]

    ... 않는다'는 응답은 35.5%, '잘 모른다'는 5.9%'로 집계됐다. 공감한다는 응답은 호남, 70세 이상을 제외한 모든 연령대, 진보층, 더불어민주당·열린민주당 지지층에서 많았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4일 공개된 광주MBC와의 인터뷰에서 "다시 개헌논의된다면 (헌법 전문에) 5·18 민주화운동과 6월 항쟁이 담겨야 우리 민주화운동의 역사가 제대로 표현되는 것이고 국민적 통합도 이뤄질 수 있다고 믿는다"고 밝힌 바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5.18 18:51 | YONHAP

  • thumbnail
    국민 행복 지키는 핵심 가치를 헌법에서 다시 보다

    ... 박수갈채를 받았다. 문 대통령은 앞서 17일 방송된 광주MBC의 5·18 40주년 특별기획에도 출연해 헌법 개정 논의가 이뤄질 경우 전문에 5·18 광주민주화운동과 6·10 항쟁 정신이 반드시 담겨야 한다는 입장을 명확히 피력했다. ... 4·19 혁명, 부마 민주항쟁과 5·18 민주화운동, 6·10 항쟁의 민주 이념을 계승하고…'라는 대목이 포함된 개헌안을 국회에 제출했으나, 투표수가 의결정족수에 미치지 못하는 '투표 불성립'으로 개헌이 중도 무산됐다. 때마침 출간된 ...

    한국경제 | 2020.05.18 16:42 | YONHAP

  • thumbnail
    정총리 "등교개학 예정대로…고3, 20일 등교"

    ... 미국 측의 과도한 주장은 수용하기 어렵다"며 "시간이 걸릴 수 있다"고 내다봤다. 정 총리는 하반기 개각설에는 "코로나와의 전쟁이 계속되는 상황에서 개각은 검토하지 않는다"고 했고, 개헌 논의에 대해서도 "여당이 일방통행할 일이 아니다. 정치권에 맡기고 행정부는 거리를 둘 수밖에 없다"고 언급했다. 대선 출마 가능성을 묻자 "총리에 취임하며 마지막 공직이라고 생각하고 국민을 섬기겠다고 했다. ...

    한국경제 | 2020.05.17 11:1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