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이번엔 진짜?…디스패치, 현빈♥손예진 8개월째 열애 보도

    이번엔 진짜일까? 수차례 열애설과 결혼설을 부인했던 배우 현빈과 손예진이 또 한번 열애 보도가 났다. 연예 전문 매체 디스패치는 1일 현빈과 손예진이 약 8월째 교제중이라고 보도했다. 지난 3월부터 본격적으로 사귀기 시작해 두 사람은 서로를 ‘연인’으로 부르고 있다고도 했다. 현빈과 손예진이 가까워진 계기는 '골프'로 알려졌다. 디스패치는 골프장에서 데이트중인 이들의 사진을 공개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현빈이 ...

    한국경제 | 2021.01.01 10:51 | 김하나

  • thumbnail
    판빙빙, 리천과 결별한 이유…"탈세 사건 후 활동 중단 위기"

    ... 후회하지 않는다. 오랜 시간 아름다운 사랑을 하게 해줘서 고맙다"고 말했다고. 판빙빙과 리천은 2014년 드라마 '무미랑전기'로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다. 판빙빙은 36세 생일에 리천에게 청혼을 받았다고 밝혀 결혼설이 불거지기도 했다. 하지만 두 사람은 결국 이별했다. 2018년 5월 판빙빙이 한화 1450억 원에 달하는 세금을 탈루해 당국의 조사를 받은 사건이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 전해졌다. 판빙빙은 "많은 사람들이 그(리천)을 ...

    연예 | 2020.12.16 14:41 | 김예랑

  • thumbnail
    이경영 재혼설에 전처 임세미 소환…"고부갈등? 성격차이로 이혼"

    ... 중이다. 이에 재혼설이 불거졌고 이경영은 "결혼 계획은 없다"고 밝혔다. 지난 10일 소속사 다홍엔터테인먼트는 "이경영이 40대 후반 비연예인 여성과 교제 중인 것이 맞다"고 전했다. 열애 보도 후 결혼설까지 불거지자 이경영은 다수 매체에 문자를 보내 "기사가 날 결혼시켜주나", "난 누굴 책임질 만큼 강하지도 못하고 지금은 혼자가 좋다"고 속내를 드러냈다. 이경영은 1997년 KBS 슈퍼탤런트 ...

    연예 | 2020.12.11 09:22 | 김예랑

전체 뉴스

  • thumbnail
    존슨 총리, 기부금으로 관저 수리 논란…약혼녀와 여름 결혼설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가 관저를 대대적으로 손보면서 비용은 기부금으로 충당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어서 논란이 되고 있다. 2일(현지시간) 영국 언론에 따르면 존슨 총리는 관저가 있는 다우닝가 10번지와 11번지의 문화유산을 보호한다는 명분으로 자선기금 설립을 준비하고 있다. 존슨 총리는 약혼녀인 캐리 시먼즈와 함께 주거 공간을 수리하고 있는데 이에 더해 업무 공간까지 손보면서 자선기금으로 전체 비용을 대려는 것이다. 존슨 총리는 지난해 관저...

    한국경제 | 2021.03.02 22:02 | YONHAP

  • thumbnail
    '1호가' 숙래부부 리마인드 웨딩, 조영남+송창식 축가

    '1호가 될 순 없어' 숙래 부부의 리마인드 웨딩에 가수 송창식이 깜짝 등장했다. 28일 방송되는 JTBC '1호가 될 순 없어'는 개그우먼 김지민과 함께한다. 김지민은 화제가 됐던 허경환과의 결혼설에 "저도 아니고 허경환도 아닐 거다"라며 강력히 부인했다. 하지만 "만약 결혼한다면 개그맨이랑 할 것 같다"고 밝혀 예비 17호 부부 탄생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이후 공개된 숙래 ...

    텐아시아 | 2021.02.26 14:29 | 신소원

  • thumbnail
    "손예진과 신혼집 NO"…현빈, 아치울마을 펜트하우스 매입설

    배우 현빈이 신축 빌라 구매로 불거진 손예진과의 결혼설을 부인했다. 30일 일요신문은 "현빈이 최근 경기도 구리시에 70평대의 신축 최고급 빌라를 매매가 48억에 구입해 이사했다"며 "손예진과의 결혼을 염두에 둔 행보일 수도 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현빈이 구매한 빌라는 한 세대가 전체를 다 쓰는 펜트하우스다. 서울과 인접한 자연 친화적인 동네로, 연예인과 예술인들이 많이 사는 곳으로도 유명하다. 특히 ...

    텐아시아 | 2021.01.30 13:51 | 박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