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전체 뉴스

  • thumbnail
    경로 불명확한 감염 사례 차곡차곡…광주 '조용한 전파' 우려

    ... 11일과 12일 각각 확진 판정을 받은 161번, 168번도 감염 경로를 알 수 없는 상황이다. 2주가량 역학 조사 결과 기존 확진자와 정확히 겹치는 동선을 찾지 못했다고 광주시는 전했다. 191번 확진자도 기존 확진자와 동선이 겹치기는 하지만 접촉 사실은 확인되지 않았다. N95 보건용 마스크까지 착용했는데도 확진되자 당국은 공기 전파 가능성까지 열어두고 환풍기, 에어컨, 공기청정기, 문손잡이 등 환경 검체 24건을 채취해 검사했지만 모두 음성이었다. 광주에서는 ...

    한국경제 | 2020.07.23 15:57 | YONHAP

  • thumbnail
    마스크 안쓰고 하이파이브…볼링장·소공연장 등 방역관리 미흡(종합)

    ... 필요성이 제기됐다. 고시원은 서울 용산구·관악구 등 2곳을 들여다본 결과 방문자 관리·발열체크·공동시설 소독이 이뤄지지 않고 있었다. 또 수험생뿐만 아니라 사회 취약계층이 거주하는 경우가 많고 공용주방·휴게실 등에서 동선이 겹치기 쉬웠다. 미국·유럽 집단감염 사례를 참고해 점검한 육가공업체 8곳은 시설이 자동화돼있어 기본적 방역관리는 양호했다. 다만 냉동탑차 운전기사와 휴게시설 등의 방역관리가 미비한 것으로 나타났다. ◇ 휴게소·공연장·볼링장 등 '마스크 ...

    한국경제 | 2020.07.21 15:27 | YONHAP

  • thumbnail
    마스크 안쓰고 하이파이브…볼링장·소공연장 등 방역관리 미흡

    ... 지원 등이 보다 촘촘하게 이뤄질 필요성이 지적됐다. 고시원은 방문자 관리·발열체크·공동시설 소독이 이뤄지지 않은 곳이 대부분이었다. 또 수험생뿐만 아니라 사회 취약계층이 거주하는 경우가 많고 공용주방·휴게실 등에서 동선이 겹치기 쉬웠다. 미국·유럽 집단감염 사례를 참고해 점검한 육가공업체의 경우 시설이 자동화돼있어 기본적 방역관리는 양호했으나 냉동탑차 운전기사와 휴게시설 등의 방역관리가 미비한 것으로 나타났다. ◇ 휴게소·공연장·볼링장 등 '마스크 안 쓰고 ...

    한국경제 | 2020.07.21 15:00 | YONHAP

웹문서

  • 부동산시장의 양지와 음지

    ... 없는 일이고 , 헌집 전세 놓고 가자니 기존주택은 전세금도 싸려니와 임차인도 구하기 힘들다 . 1 가구 2 주택이라 대출도 까다롭고 , 서울 강남은 더워 죽고 , 나머지 지방은 추워죽을 판인데 평택은 경사가 겹치기로 일어나서 땅 가진 사람이나 이미 투자를 해 둔 사람들은 희희낙락이다 . 이유는 역사에 나왔던 실크로드 ( 비단길 ) 무역길이 평택에 설치되기 때문이다 . 평택항은 항만쪽으로 1 산업단지 , 2 산업단지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specialist&no=2189&category=4&ch=land
  • 이제부턴 통 큰 부동산이 웃는다

    ... 고비가 될 것이라는 말씀을 드렸었지요. 그러나 민주화의 외침과 자연의 재해, 풀려나는 돈 앞에서는 어쩔 수 없는 모양입니다. 새벽녘에 진눈깨비가 내리거나 비가 오게 되면 아침이 더디 오게 됨을 경험하셨겠지요? 그런 상황들이 계속 겹치기로 일어나고 있으니 어찌해야 할까요? 경기회복 어쩌고 해도 우리네 살림살이는 “앞니 빠진 잇몸 시리듯” 허전하기만 하니 언제나 살기 좋은 세상이 오게 될지 예나 지금이나 아리송할 뿐입니다. 부동산은 고비를 잘 넘기는 사람이 성공하더라는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specialist&no=512&category=4&ch=land
  • 전세는 펄펄 날고 매매는 설설 긴다

    -전세는 펄펄 날고 매매는 설설 긴다- 요즘은 왠지 세상 돌아가는 모양새가 설상가상(雪上加霜-엎친데 겹치기)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구제역과 조류독감은 그칠 줄을 모르는데 날씨마저 왜 이리 추울까요? 물가도 자고나면 오르고 있으니 말입니다. 이래저래 서민들의 생활은 팍팍하기 짝이 없고 늘 복장 터질 일만 쌓여가고 있으니 이 일을 어찌하면 좋을까요? 길이 밀릴 때는 신호등이 긴 것처럼 올해 겨울은 유난히 길고 지루하게만 느껴집니다. 무주택자들은 ...

    http://land.hankyung.com/board/view.php?id=land_specialist&no=497&category=4&ch=l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