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모닝브리핑] 뉴욕증시, GM 구조조정·유가 반등으로 '상승'…"마스크 챙기세요"

    ... 한화로 약 6조7740억원의 비용을 절감할 계획이라고 발표했습니다. 북미 지역에서만 총 1만4700명을 감원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 구조조정은 글로벌 금융위기에 따른 2009년 GM의 파산 위기 이후 최대 규모입니다. ◆우크라 대통령 계엄령 선포…내일부터 30일간 페트로 포로셴코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케르치 해협에서 발생한 러시아 해군의 자국 군함 나포로 인한 비상 상황과 관련해 계엄령을 선포했습니다. 포로셴코 대통령은 26일(현지시간) 대국민 TV 담화를 ...

    한국경제 | 2018.11.27 06:58

  • thumbnail
    우크라 대통령 계엄령 선포…러시아군 자국 함정 나포에 대응

    페트로 포로셴코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케르치 해협에서 발생한 러시아 해군의 자국 군함 나포로 인한 비상 상황과 관련해 계엄령을 선포했다. 포로셴코 대통령은 26일(현지시간) 대국민 TV 담화를 통해 28일 오전 9시부터 우크라이나 전역에 걸쳐 계엄령을 도입하는 대통령령에 서명했다고 밝혔다. 포로셴코 대통령이 서명한 계엄령은 의회 승인을 거쳐 정식 발효한다. 포로셴코 대통령은 계엄령 기간과 관련 국가안보국방위원회가 제안한 60일 대신 30일로 줄였다고 ...

    한국경제 | 2018.11.27 06:27

  • thumbnail
    러시아, 우크라이나 군함 나포…일촉즉발

    ... 미리 통보했으며 국제법을 지켰다”고 반박했다. 페트로 포로셴코 우크라이나 대통령은 26일 안보대책회의에서 “러시아의 행동은 정당한 이유가 없는 미친 짓”이라고 비난하고 전군에 전투태세를 명령한 뒤 계엄령을 선포했다. 러시아와 우크라이나는 2003년 케르치해협과 아조프해를 공유 해역으로 하기로 합의했다. 하지만 러시아는 최근 우크라이나로 향하는 선박들을 검문하기 시작했다.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독일, 프랑스의 고위 관료들은 26일 ...

    한국경제 | 2018.11.26 17:43 | 유승호

전체 뉴스

  • thumbnail
    필리핀 두테르테, 민다나오섬 계엄령 1년 더 연장 추진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이 필리핀 남부 민다나오 섬에 대한 계엄령을 1년 더 연장하는 방안을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 일간 필리핀스타 등 현지 매체는 8일 살바도르 미디얼데아 대통령 비서실장의 말을 인용해 두테르테 대통령이 전날 상하 양원에 민다나오 섬 계엄령 연장을 승인해달라는 공문을 보냈다고 보도했다. 두테르테 대통령은 지난해 5월 극단주의 무장세력 '이슬람국가'(IS)를 추종하는 반군 마우테가 민다나오 섬에 있는 마라위 ...

    한국경제 | 2018.12.08 11:04 | YONHAP

  • thumbnail
    군인권센터, '계엄문건 지시' 조현천 前 기무사령관에 현상금

    "당장 법의 심판 받게 해야"…현상금 3천만원 걸고 시민 모금 시민단체 군인권센터(이하 센터)가 계엄령 문건작성 의혹을 받고도 수사 당국의 출석 요구를 외면한 채 외국에 머물러온 조현천 전 기무사령관에 대해 현상금 3천만원을 내걸었다. 센터는 3일 보도자료를 내 "미국에서 도피 중인 조현천을 잡기 위한 현상수배에 3천만원을 걸고자 한다. 이를 위해 시민 모금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센터는 조 ...

    한국경제 | 2018.12.03 10:13 | YONHAP

  • thumbnail
    크렘린 "정상회담 취소한 美 결정 유감…언제든 트럼프 만날 것"

    ... 사건을 계기로 미국 내에서는 러시아에 대한 강력한 대응 조치가 필요하다는 주장이 제기돼왔다. 푸틴 대통령은 앞서 케르치 해협 사건과 관련 페트로 포로셴코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내년 3월 대선에 앞서 선거에 유리한 환경 조성을 위한 계엄령 선포의 명분을 만들려고 불법적으로 러시아 영해를 침범하는 고의적 도발을 했다고 주장했다. 반면 우크라이나는 러시아가 국제법과 양자 협정 규정을 어기고 자유 항해가 허용된 우크라이나 함정들을 나포했다고 비난했으며, 서방은 이 같은 우크라이나의 ...

    한국경제 | 2018.11.30 18:1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