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추미애, 추미애, 또 추미애…'추미애 청문회' 된 대정부질문

    ... 장관도 답변자로 나와 "당직사병이 오해했거나 억측한 것"이라며 "(박근혜 탄핵 당시)계엄령 추진 의혹에 대한 경고를 군에 날린 상황이었다. 그런 상황에서 군에 (아들 문제를)청탁했겠나"라고 말했다. ... 자료에는 (추미애 아들)서씨의 부모님이 민원실에 민원을 제기했다고 적혀 있었다. 추미애 장관 아들 측 변호인은 이 문건이 공개된 후 "(추미애 당시)당 대표 정도 되면 국방부 장관 이상이다. 국방부 민원실에 전화한 건 외압이 ...

    한국경제 | 2020.09.14 16:18 | 김명일

  • thumbnail
    전두환, 12·12 반란 직후 美 대사에 도움 청해

    ... 주한미국대사와의 면담에서 미국의 도움을 받고 싶어했던 당시 정황이 드러났다. 15일 외교부가 공개한 미국 국무부 문건에 따르면 윌리엄 글라이스틴 당시 미 대사는 1979년 12월 14일 전두환과 면담하고 본국에 "전두환은 ... 5·18 민주화운동의 전날인 1980년 5월 17일 최광수 대통령 비서실장을 만나 최규하 대통령이 계엄령을 완화하고 새 정부 구성 등 정치 일정에 속도를 내야 한다고 조언했다. 그러나 최 비서실장은 미국 측의 우려를 ...

    한국경제 | 2020.05.15 16:40 | 임락근

  • '윤석열 수사팀 해체 말라'…국민청원 20만건 넘었다

    ‘윤석열 검찰총장이 이끄는 검찰 수사팀을 해체하지 말라’는 취지의 내용이 담긴 청와대 국민청원이 답변 기준인 참여 인원 20만 명을 넘었다. ‘계엄문건 수사’와 관련해 윤 총장에 대한 수사를 촉구하는 국민청원도 답변 마감 시한을 앞두고 있어 청와대는 윤 총장을 지지·반대하는 청원 모두에 답해야 한다. 15일 오후 2시 기준 ‘윤 총장의 3대 의혹 수사팀을 해체하지 말라’는 ...

    한국경제 | 2020.01.15 14:53 | 이주현

전체 뉴스

  • thumbnail
    정총리, 秋아들 의혹에 "사실적 접근해야…경질 이유 없어"

    ... 이야기를 최근에 들었다"며 "국방부 답변에 선입견을 갖고 보지 말고 조목조목 따져서 잘못됐으면 무엇이 잘못됐는지를 따져주면 좋을 것 같다"고 했다. 한편 정 총리는 군 기무사령부(현 군사안보지원사령부) 계엄문건 의혹의 핵심 인사인 조현천 전 기무사령관 송환 문제와 관련해선 "사법기관에서 어떤 형태로든 수사가 필요하면 수사하고, 기소가 필요하면 기소할 것이다. 의법조치를 하는 것이 온당하다"고 했다. /연합...

    한국경제 | 2020.09.14 17:59 | YONHAP

  • thumbnail
    정총리, 秋 아들 논란 "정서보다는 사실로 접근해야"

    ... 대정부질문에서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를 비롯해 국정에 산적한 현안이 많은데, 정치권이 그런 문제에 천착하는 게 좋겠다는 것이 개인적인 의견"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한편 정 총리는 군 기무사령부(현 군사안보지원사령부) 계엄문건 의혹의 핵심 인사인 조현천 전 기무사령관 송환 문제와 관련해 "사법기관에서 어떤 형태로든 수사가 필요하면 수사하고, 기소가 필요하면 기소할 것이다. 의법조치를 하는 것이 온당하다"고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14 14:36 | YONHAP

  • thumbnail
    이혁진 전 옵티머스 대표 "사기사건 관여안해…회사 강탈당했다"

    ... 양호 고문 등이 투자금을 모금하면서 계약서 작성 등 법률자문을 할 때 통상적인 금액의 10∼50배의 법률자문 금액을 받아 챙기는 구조로 기획된 사기극"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나는 이번 사기 사건과 전혀 연루되지 않았기 때문에 도피하거나 숨을 이유가 없다"며 "내가 아니라 기무사령부 계엄 문건 작성에 연루된 뒤 미국으로 달아난 조현천 전 기무사령관을 잡아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3 09:1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