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 thumbnail
    뉴욕증시, 美·中 긴장 고조 우려에 '하락'

    ... 다만 최악의 상황에서는 차츰 벗어나고 있다는 평가도 나왔다. 대규모 실업이 이어졌지만 신규 신청자 수는 점진적으로 줄어들고 있다는 평가다. 정보제공업체 IHS마킷의 5월 미국 제조업 및 서비스업 구매관리자지수(PMI)도 39.8을 기록해 지난 4월 수치 및 시장의 예상보다는 양호했다. 이는 전월 확정치 36.1에서 상승한 수치고, 서비스업 PMI는 전월 확정치26.7에서 36.9로 상승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22 06:27 | 오정민

  • thumbnail
    美 증시, 코로나19로 불거진 미·중 갈등에 급락…다우 2.55%↓

    미국 증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사태를 둘러싼 미국과 중국의 갈등 고조에 급락했다. 1일(미 동부 시각)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622.03포인트(2.55%) 급락한 ... 않는다"고 했다. 아마존과 애플 등의 실적이 실망스러웠던 점도 시장에 부담으로 작용했다. 아마존은 1분기 매출은 양호했지만, 순이익이 예상보다 부진했다. 또 아마존은 2분기 영업손실이 발생할 수도 있다고 했다. 코로나19 여파로 직원 ...

    한국경제 | 2020.05.02 08:17 | 채선희

  • thumbnail
    "신생아 코로나19 바이러스, 엄마보다 100배 많아"

    ... 기침 증상을 동반했지만, 다행히 호흡곤란 등 중증 증세로까지는 이어지지 않았다. 연속적인 흉부 X-선 검사에서도 양호한 상태가 유지됐다. 이에 의료진은 체중 증가를 위한 모유 수유를 지속하면서 신생아의 증상과 징후를 면밀히 모니터링했다. ... 최종 음성판정을 받았으며, 3월 26일 음성판정을 받은 엄마와 함께 퇴원했다. 주목할 점은 신생아의 증상이 최고조에 달했을 때 호흡기와 대변 등에서 채취한 코로나19 바이러스(RNA 수) 검출량이 엄마보다 최대 100배나 많았다는 ...

    한국경제 | 2020.04.21 07:32

전체 뉴스

  • thumbnail
    시진핑 "코로나19 중국에 큰 충격줬지만 경제 양호해"

    네이멍구 전인대 대표단 심의 참석해 '인민 중심' 강조 미중 갈등이 고조된 가운데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 주석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중국에 큰 충격을 줬지만, 경제는 여전히 양호하다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23일 인민일보(人民日報)에 따르면 시진핑 주석은 전날 베이징(北京)에서 네이멍구(內蒙古)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 대표들과 함께 정부 업무보고서를 심의하면서 이런 입장을 표명했다. 시진핑 주석은 이 자리에서 "이번 ...

    한국경제 | 2020.05.23 10:06 | YONHAP

  • 뉴욕증시, 美·中 긴장 고조에 불안…다우, 0.41% 하락 마감

    ... 않는다"고 경고했다. 중국이 홍콩 의회 대신 '홍콩 국가보안법'을 직접 제정할 것이란 방침을 밝힌 점도긴장을 고조시키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해당 사안에 대해 아직 잘 모른다면서도 "만약 그것이 일어난다면우리는 그 문제를 매우 ... IHS마킷의 5월 미국 제조업 및 서비스업 구매관리자지수(PMI)도 여전히 낮지만, 지난 4월 수치 및 시장의 예상보다는 양호했다. 제조업 PMI는 39.8로 전월 확정치 36.1에서 상승했고, 서비스업 PMI는 전월 확정치26.7에서 36.9로 ...

    한국경제 | 2020.05.22 06:01 | YONHAP

  • 뉴욕증시, 美 실업 등 지표 주시 혼조 출발

    ... 정보제공업체 IHS마킷의 5월 미국의 제조업 및 서비스업 구매관리자지수(PMI)도 지난 4월 수치 및 시장의 예상보다 양호했다. 유로존의 제조업 및 서비스업 PMI도 여전히 낮은 수준에 머물렀지만, 사상 최악이었던 4월 수치에서 반등하는 ... 백신 기대와 세계 각국의 경제 활동 재개에 힘입어 강세 흐름을 유지하는 중이다. 다만 중국과 미국의 갈등이 고조되고 있는 점은 여전한 위험 요인이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중국에 대해 '또라이'와 같은 막말을 동원한 ...

    한국경제 | 2020.05.21 23:28 | YONHAP

웹문서